•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301-12310 / 15,4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신수, 이틀 연속 무안타

      ... 매리너스와 홈 경기에 우익수 겸 3번 타자로 선발 출장, 한차례 삼진를 당하며 4타수 무안타에 그쳤다. 추신수는 올스타전 휴식 이후 열린 후반기 4경기에서 16타수 2안타로 타격 부진에 빠졌다. 이 기간 삼진은 7개나 당했다. 타율은 0.287에서 0.284로 떨어졌다. 1회말 첫 타석에서 2루수 앞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3회 1사2루에서는 중견수 플라이에 그쳤다. 추신수와 맞대결을 벌인 시애틀의 스즈키 이치로는 4타수 3안타에 2득점을 올리는 활약을 ...

      연합뉴스 | 2009.07.20 00:00

    • thumbnail
      LG 타자 박용택 "현수보다 발은 빠르죠"

      ... 프로야구에서 '얼굴값' 하는 LG 트윈스의 톱타자 박용택(30)은 라이벌이자 한참 후배인 김현수에 대한 칭찬부터 말을 풀어갔다. 둘은 벌써 몇 달째 앞서거니 뒤서거니 타격 1위를 놓고 경쟁 중이다. 18일 현재 박용택이 타율 0.372(274타수102안타)를 때려 선두를 질주 중이고 김현수는 0.357(294타수105안타)로 3위다. 박용택과 김현수는 오른손으로 던지고 왼손으로 때리는데다 좌익수를 맡아본다는 공통점을 지녔다. 공교롭게도 시즌 100번째 ...

      연합뉴스 | 2009.07.19 00:00

    • LG 박용택 살린 아침밥과 후배의 조언

      ... 세운다면 슬럼프에 빠질 확률도 낮아진다. 박용택은 절친한 고려대 1년 후배 이택근(29.히어로즈)에게 물었다. "A라는 왼손 투수는 직구도 좋고 슬라이더도 정말 잘 던지는데 어떻게 때려야 하니?" 2005년부터 4년 연속 타율 3할 이상을 때렸고 올해도 17일 현재 0.316을 때린 인정받는 교타자 이택근은 "형, 형이 원래 생각했던 스트라이크 존을 약간만 옮기면 돼요.투수도 먹고살아야죠. 그 존안에 들어오면 때리는 거고 안 들어와 스트라이크가 되더라도 편하게 ...

      연합뉴스 | 2009.07.19 00:00

    • 3번타자 추신수, 4타수 1안타

      ... 안타를 때렸지만 삼진도 3개나 당했다. 추신수는 18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시애틀 매리너스와 홈 경기에 우익수 겸 3번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타율은 0.292에서 0.291(323타수 94안타)로 1리 떨어졌다. 올스타전 이후 4번에서 3번으로 타순이 바뀐 추신수는 1회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4회말 1사 후 시애틀 선발투수 펠릭스 에르난데스의 153㎞ 빠른볼을 받아쳐 ...

      연합뉴스 | 2009.07.18 00:00

    • 이승엽, 2군경기 3타수1안타

      ... 5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3타수 1안타를 때리고 타점도 한 개 올렸다. 요미우리는 7-4로 이겼다. 지난해 4월 2군에 내려가 100여일 간 머물렀던 이승엽은 올해 기복이 심한 플레이를 펼치면서 13일 올시즌 처음으로 1군 엔트리에서 빠졌다. 이승엽은 5월에만 홈런 6방을 몰아치기도 했으나 인터리그에서 32타석 연속 무안타로 침묵했다. 시즌 타율은 0.235에 홈런은 16개를 날렸다.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cool@yna.co.kr

      연합뉴스 | 2009.07.18 00:00

    • 추신수, 후반기 첫 경기서 1안타

      ... 1루를 밟았다. 이어 투수의 폭투로 2루까지 간 추신수는 조니 페랄타의 좌전 안타 때 득점을 올렸다. 4-1로 앞선 6회 2사 1,3루 찬스에서는 바뀐 투수 숀 켈리의 시속 151㎞짜리 초구 빠른 공을 때렸으나 중견수 뜬 공으로 잡혔다. 추신수의 타율은 0.292로 변동이 없었다. 클리블랜드는 선발 투수 클리프 리가 9이닝 동안 1점만 내주는 호투를 하면서 4-1로 이겼다.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sungjinpark@yna.co.kr

      연합뉴스 | 2009.07.17 00:00

    • thumbnail
      [스포츠 인사이드] 추신수 방망이는 1인치 길다는데…

      ... 원심력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서다. 배트 길이가 길면 비거리가 늘어나지만 정확도에서는 손해를 본다. 타격 정확성이 뛰어난 추신수는 메이저리그 선수들에 비해 열악한 체격 조건을 보완하기 위해 맞춤형 야구방망이를 들었고 현재 팀내 타율 3위,홈런 2위,타점 2위를 기록하며 최고의 활약상을 보여주고 있다. 그렇다면 타자들은 마음에 들면 아무 방망이나 휘두를 수 있는 것일까. 야구 방망이 규격은 정해져 있다. 한국 미국 등 대부분의 야구 규정에 따르면 배트는 겉면이 ...

      한국경제 | 2009.07.17 00:00 | 김주완

    • "추신수는 클리블랜드의 준비된 스타"

      ... 클리블랜드에서 최고 활약을 펼친 최우수 선수(MVP)로 소개했다. 올 시즌 득점과 도루, 외야 수비에서 맹활약을 펼친 추신수에 대해 '준비된 스타'라며 극찬한 것이다. 추신수는 상반기 팀이 치른 89경기 중 87경기에 출장, 타율 0.292(315타수92안타)를 때리고 홈런 13방에 54타점을 수확했다. 팀 선수 중 홈런은 2위, 타율은 4위다. 도루는 13개로 4번 타자이면서도 팀에서 가장 많으며 장타율 0.479 등 공격 전반에서 클리블랜드의 중심 타자다운 ...

      연합뉴스 | 2009.07.16 00:00

    • 클리블랜드 "추신수 너만 믿는다"

      ... 마르티네스를 전반기 클리블랜드에서 최고 활약을 펼친 최우수선수(MVP)로 소개했다. 올시즌 득점과 도루,외야 수비에서 맹활약한 추신수에 대해 '준비된 스타'라며 극찬한 것이다. 추신수는 상반기 팀이 치른 89경기 중 87경기에 출장,타율 0.292(315타수 92안타)를 기록하고 홈런 13개에 54타점을 수확했다. 팀 선수 중 홈런은 2위,타율은 4위다. 도루는 13개로 4번타자이면서도 팀에서 가장 많으며 장타율 0.479 등 공격 전반에서 클리블랜드의 중심 타자다운 ...

      한국경제 | 2009.07.16 00:00 | 김경수

    • '아' 이승엽, 시즌 첫 2군행

      ... 32타석 연속 무안타로 침묵하는 등 부침이 어느 해보다 심했다. 이승엽은 6월26~28일 야쿠르트 스왈로스와 3연전에서 매일 홈런을 쏘아 올리고 회복 기미를 보였지만 이후 4일 주니치와 경기 이후 7경기, 20타수 무안타의 안타 가뭄을 겪으면서 다시 급격한 내리막을 탔다. 이승엽은 올해 73경기에서 타율 0.235(213타수50안타)를 때렸고 홈런 16개와 35타점을 수확했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9.07.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