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471-12480 / 15,54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추신수, 2안타 2도루…3할 복귀

      추신수(27.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2안타를 때리며 타율 3할대에 재진입했다. 추신수는 2일(한국시간)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뉴욕 양키스와 홈 경기에 우익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장, 4타수 2안타를 쳐내고 도루 2개를 더했다. 타율은 0.296에서 0.301(183타수 55안타)로 올랐다. 2회말 첫 타석에서 유격수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4회말 2사후 주자없이 두 번째 타석에 나와 초구에 3루쪽 기습번트를 ...

      연합뉴스 | 2009.06.02 00:00

    • 추신수, 안타 없이 타점만 1개

      ... 1,2루에서 몸 맞는 공으로 출루, 추가점을 뽑는데 징검다리를 놓았다. 3-0으로 앞선 5회 1사 1,3루에서는 우익수 앞으로 희생플라이를 때려 3경기 연속 타점에 시즌 31번째 타점을 기록했다. 7회에는 1루 땅볼로 물러났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96(종전 0.299)으로 약간 떨어졌다. 클리블랜드는 4-4로 맞선 9회말 쟈니 페랄타의 끝내기 안타로 5-4로 이겼다.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9.06.01 00:00

    • 이승엽 또 흔들…'목적구를 노려라'

      ... 일본시리즈에서 격돌했던 세이부와 경기에서 야구 인생 최악을 경험했기에 이번 인터리그에서 명예회복을 별렀지만 호아시 가즈유키, 기시 다카유키 등 세이부가 자랑하는 투수에게 막혀 고개를 떨어뜨렸다. '인터리그 사나이'답지 않게 교류전 타율은 0.195(41타수8안타)로 떨어졌고 한때 3할을 넘었던 시즌 타율도 0.255(137타수 35안타)로 곤두박질 쳤다. 시즌 11호 대포를 터뜨릴 때까지 이승엽이 5월에만 홈런 7방을 때려내며 완벽한 부활을 알렸기에 최근 갑작스러운 ...

      연합뉴스 | 2009.06.01 00:00

    • 추신수, 시즌 7호 홈런

      ... 주루 플레이를 펼쳤다. 후속 라이언 가코가 안타를 쳤을 때 홈을 밟았다. 하지만 4회 0-4로 뒤진 1, 3루에서 조니 데이먼이 안타를 쳤을 때 실책을 했다. 타구를 떨어트리며 멈칫한 바람에 1루 주자 데릭 지터가 3루까지 진루하는 것을 허용했다. 추신수는 또 6회 1사 1루에서는 병살타를 날렸다. 타율은 0.299로 약간 높아졌다. 이날 경기에서는 뉴욕이 10-5로 크게 이겼다.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cool@yna.co.kr

      연합뉴스 | 2009.05.31 00:00

    • [프로야구] 히어로즈 6연승은 '조화의 힘'

      ... 신예의 활약과 절묘한 화음을 빚으며 상승세를 이끌었다. 1994년 입단한 베테랑 이숭용은 30일 롯데와 경기에서 4타수4안타에 무려 6타점을 뽑으며 승리에 앞장섰고, 1996년 한화에서 프로야구 선수로 뛰기 시작한 송지만은 최근 6경기 타율이 무려 0.667(21타수14안타)에 달할 정도로 불방망이를 휘둘렀다. 또 올해 마운드의 주축인 이현승과 장원삼도 6승을 달리는 동안 각각 1승씩 올렸다. 특히 이현승은 27일 잠실에서 열린 두산과 경기에서 6이닝 동안 단 1자책(2실점)의 ...

      연합뉴스 | 2009.05.31 00:00

    • thumbnail
      [강영준 선생님의 소설이야기] 34. 최윤「푸른 기차」

      ... 것이다. 다시 말해 그가 세상에 어떤 움직임을 보이기 전에 세상이 언제나 먼저 그에게 다가오는 것인데 이는 주체적으로 적극적으로 살아가지 않는 현대인의 모습을 상징적으로 보여주는 장면으로 해석될 수 있다. 그는 '세상의 소리'에 타율적으로 일어나기는 했지만 특별히 해야 할 일을 생각하지 않는다. 그렇다고 해서 그가 할 일이 전혀 없었던 것은 아니다. 그는 학기 마지막 주에 있는 토론회에 참여해야 했으며 적어도 불참한다고 전화라도 했어야 했다. 뿐만 아니다. ...

      한국경제 | 2009.05.29 11:23 | 박정호

    • 'Dreamers'展│배우는 배우다

      ... 세계에선 20억 짜리 집이 2억짜리 집보다 10배 좋다고 깔끔하게 말할 수 있다. 때문에 대상이 갖는 의미에 대해 고민하고 탐구할 필요가 없다. 언젠가부터 사람들을 평가하는데 있어 소위 '스펙'이 중요해진 건 그 때문일지 모른다. 타율과 장타율, 출루율을 더해 야구선수의 능력치를 평가하는 것처럼 학력, 학점, 토익점수 등 숫자로 계산할 수 있는 요소로 개인을 평가하는 건 그게 그만큼 편하고 비교도 쉬워서다. 그 안에서 한 사람의 개성과 욕심과 꿈의 덩어리는 숫자로 ...

      텐아시아 | 2009.05.29 08:07 | 편집국

    • 추신수, 3타수 무안타

      ... 방망이가 잠시 주춤했다. 추신수는 29일(한국시간)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의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탬파베이 레이스와 홈경기에서 우익수 겸 4번 타자로 출장, 볼넷 1개를 골랐으나 3타수 무안타에 머물렀다. 시즌 타율은 0.289(종전 0.294)로 약간 떨어졌다. 1회말 1사 1,2루의 선취점 찬스에서 유격수 앞 병살타로 고개를 떨어뜨린 추신수는 1-0으로 앞선 3회 2사 3루에서 삼진으로 돌아섰다. 5회에는 볼넷으로 출루했고 8회에는 다시 ...

      연합뉴스 | 2009.05.29 00:00

    • 추신수, 시즌 6호 홈런 폭발

      ... 5회 말 1사 2루에서 상대 오른손 투수 조 넬슨의 시속 122㎞짜리 체인지업을 잡아당겨 오른쪽 관중석에 꽂히는 시원한 투런 아치를 그렸다. 7회 마지막 타석에서 1루수 앞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이날 4타수 1안타(1홈런)로 타율은 0.295에서 0.294로 약간 낮아졌다. 시즌 타점은 28개로 늘어났다. 클리블랜드는 추신수의 홈런을 포함해 장단 14안타를 퍼부어 템파베이에 12-7로 승리했다.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sungjinpark@yn...

      연합뉴스 | 2009.05.28 00:00

    • 추신수 3경기 연속안타

      ... 1루수 앞 땅볼로 물러났다. 5회에는 무사 1루에서 병살타를 쳐 찬스를 살려나가지 못했다. 9회에도 1사 1, 2루에서 병살타성 타구를 날린 그는 상대 유격수의 실책을 등에 업고 진루한 후 라이언 가코의 홈런 때 홈을 밟았다. 타율은 0.302. 클리블랜드는 4회까지 10점이나 내줘 패색이 짙었으나 후반 맹렬한 추격전을 펼친 끝에 승부를 뒤집었다. 4회와 8회 각 2점씩 낸 데 이어 9회말에만 무려 7점을 추가해 11-10으로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9.05.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