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481-12490 / 15,4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승엽, 12타수 연속 무안타

      ... 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에두가르도 알폰소 대신 대타로 타석에 들어섰다. 이승엽은 볼 카운트 2-2에서 복판 직구를 잡아당겼지만 힘없는 2루 땅볼로 물러났다. 23일 야쿠르트와 경기 이후 6경기, 12타수 연속 무안타로 시즌 타율은 0.189(종전 0.192)로 떨어졌다. 집단 슬럼프에 빠진 요미우리 타선은 안타를 4개만 때려내며 0-2로 완패, 세 경기 연속 영패라는 수모를 맛봤다. (서울=연합뉴스) cany9900@yna.co.kr

      연합뉴스 | 2009.04.29 00:00

    • 추신수 7경기 연속 안타

      ...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와 홈 경기에 우익수 겸 6번 타자로 선발 출장해 4타수 1안타를 때리며 1득점을 올렸다. 또 볼넷도 하나 골라내면서 올 시즌 15개로 팀 타자 중 볼넷 1위를 달리고 있다. 타율은 0.292에서 0.290(69타수 20안타)으로 조금 낮아졌다. 첫 타석인 1회말 2사 1, 2루에서 1루수 앞 땅볼로 찬스를 날린 추신수는 팀이 3-7로 뒤진 3회말에서는 1사 후 시속 124㎞짜리 커브를 잡아당겨 우익수 ...

      연합뉴스 | 2009.04.29 00:00

    • 이승엽, 4타수 무안타…타율 1할대

      이승엽(33.요미우리 자이언츠)의 시즌 타율이 1할대로 추락했다. 이승엽은 28일 히로시마현 히로시마시 마쓰다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일본프로야구 히로시마 도요 카프와 방문경기에 1루수 겸 6번 타자로 선발 출장, 네 타석 모두 땅볼로 물러났다. 이승엽은 23일 야쿠르트전부터 5경기에서 11타수 무안타 부진에 빠졌고 그 사이 타율은 0.192(종전 0.208)까지 떨어졌다. 이승엽은 이날 히로시마 우완 선발 투수 오다케 간과 대결에서 세 번은 직구, ...

      연합뉴스 | 2009.04.28 00:00

    • 4번타자 추신수, 6경기 연속 안타

      추신수(27.클리블랜드 인디언스)가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펼쳐 타율을 3할에 근접시켰다. 추신수는 28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보스턴 레드삭스와 홈 경기에 우익수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장, 9회 마지막 타석에서 중전안타를 때렸다. 볼넷과 몸에 맞는 공까지 더해 3번이나 출루한 추신수는 2타수1안타 1득점으로 타율을 0.286에서 0.292(65타수19안타)로 끌어올렸다. 첫 타석에서 ...

      연합뉴스 | 2009.04.28 00:00

    • 박찬호, 5월2일 메츠전 선발 등판

      ... 삼켰지만 시즌 최다인 7이닝을 던졌고 삼진도 5개를 솎아내는 등 구위가 살아날 조짐을 보여 마수걸이 승리에 대한 기대감도 높은 편이다. 다만 밋밋한 변화구 각도를 어떻게 살리느냐가 관건이 될 전망이다. 메츠는 전날까지 팀 타율 0.283을 때려 메이저리그 30개 구단 중 5위를 달린 타격의 팀이다. 스위치 타자인 호세 레예스(타율 0.316)와 카를로스 벨트란(0.406), 카를로스 델가도(홈런 3개) 등 왼손 타석에 들어설 이들이 경계 대상이다. 박찬호의 ...

      연합뉴스 | 2009.04.28 00:00

    • 추신수 4경기 연속 2루타

      ... 2개도 골라냈다. 추신수는 지난 24일 캔자스시티전 이후 4경기 연속 2루타를 쳐냈으며 20일 뉴욕 양키스전 이후 1주일 만에 시즌 9번째 타점을 기록했다. 또 볼넷 2개를 추가해 13개로 팀내 최다 볼넷을 골라내고 있다. 타율은 0.279에서 0.286(63타수 18안타)으로 올라가 3할대에 근접했다. 추신수는 1회말 2사 3루 찬스에서 상대 선발투수 글렌 퍼킨스의 시속 146㎞짜리 빠른 싱커를 밀어쳐 2루타를 뽑아내면서 선제 1타점을 올렸다. 3회말 ...

      연합뉴스 | 2009.04.27 00:00

    • 추신수 멀티히트…4경기 연속 안타

      ... 4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추신수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미네소타 트윈스와 홈 경기에 우익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장, 2루타를 포함 4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타율은 0.263에서 0.279(61타수 17안타)로 올라갔다. 2회말 첫 타석에서 헛스윙 삼진을 당한 추신수는 4회말에는 1사 2루 찬스에서 우익수 뜬 공으로 물러났다. 추신수는 7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우익수 앞 2루타를 때리고 나갔으나 ...

      연합뉴스 | 2009.04.26 00:00

    • 이승엽, 이틀 연속 대타로 나와 뜬공

      ... 알폰소에게 내주고 벤치를 지키다 0-6으로 뒤진 6회말 2사 만루에서 포수 쓰루오카 가즈나리의 대타로 들어섰다. 이승엽은 상대 투수 고바야시 마사토의 바깥쪽 직구를 퍼올렸지만 유격수 플라이에 머물러 아쉬움을 줬다. 시즌 타율은 0.208(종전 0.213)까지 떨어졌다. 23일 야쿠르트와 경기를 시작으로 왼손 투수가 선발로 나오면 벤치를 지킨 이승엽은 최근 4경기에서 세 번 대타로 나왔지만 좀처럼 타격감각을 찾지 못했고 7타수 무안타의 부진에 빠졌다. ...

      연합뉴스 | 2009.04.26 00:00

    • 이승엽, 교체 출장해 뜬공 아웃

      ... 무안타에 그쳤다. 이승엽은 25일 도쿄돔에서 계속된 주니치 드래곤스와 경기에서 7회초 1루 대수비로 교체 출장한 뒤 7회말 첫 타석에 나섰지만 좌익수 뜬 공으로 물러났다. 이승엽은 이후 타석에 나설 기회를 갖지 못해 시즌 타율은 0.217에서 0.213으로 낮아졌다. 이승엽은 대타로 나온 23일, 선발 출장한 24일 그리고 교체 출장한 25일까지 사흘 연속 무안타로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이승엽은 이날 주니치가 좌완인 첸웨이인을 선발투수로 내세우자 ...

      연합뉴스 | 2009.04.25 00:00

    • 추신수, 캔자스시티전 4타수 1안타

      ... 추신수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계속된 미국프로야구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홈경기에서 지명 타자 겸 4번 타자로 선발 출장, 4타수 1안타를 때리고 득점과 도루를 각각 1개씩 올렸다. 시즌 타율은 0.264로 약간 떨어졌다. 추신수는 0-0이던 2회 선두 타자로 나와 중견수 쪽으로 2루타를 날렸고 후속 쟈니 페랄타가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날 때 과감하게 3루를 훔쳤다. 이때 당황한 로열스 포수 존 벅의 송구 실책이 나왔고 ...

      연합뉴스 | 2009.04.2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