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5621-85630 / 91,6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의 미국경제··뿌리채 바꾼다

      도날드 트럼프가 미국의 제 45대 대통령에 당선되면서, 앞으로 그가 펼칠 경제정책에 전세계의 시선이 쏠리고 있습니다.트럼프는 오바마 정부의 정책 기조와 정반대의 길을 걸을 것으로 보여, 세계경제에 적지 않은 충격을 줄 것으로 보입니다.김민수 기자입니다. 트럼프는 `아메리카 퍼스트`로 대변되는 확실한 보호무역을 추구합니다.세계화 과정에서 일자리를 잃고 소외된 미국의 저소득층과 중산층 노동자들을 대변하고 있습니다.이에 따라 한-미 FTA를 비롯해 그동안 ...

      한국경제TV | 2016.11.09 17:00

    • `강한 미국` 승리…트럼프 백악관 입성

      미 대선에서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가 힐러리 클린턴을 제치고 승리했습니다. `강한 미국`을 내걸고 미국 우선주의 정책을 펼치겠다는 주장에 미국인들이 손을 들어준 것입니다. 이근형 기자입니다. 미국 선거인단이 기업인 출신 공화당 대선후보의 손을 들어줬습니다.올해 나이 70세 도널드 트럼프는 펜실베니아대 경제학 학사 출신으로 자신의 이름을 딴 부동산 기업을 보유하고 있습니다.1970년대 뉴욕에서 진행된 대규모 개발사업에 뛰어들어 부자가 된 그의 재산은 ...

      한국경제TV | 2016.11.09 17:00

    • 유일호 부총리 "트럼프 당선, 글로벌 금융시장 충격 불가피"

      ... 경제와 금융시장의 안정에 나설 방침입니다.유일호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9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86차 대외경제장관회의에서 "미국 대선 개표가 시작된 이후 주가지수가 하락하고 환율이 급등하는 등 변동성이 확대되고 있다"며 "트럼프 후보가 당선 확정되면 글로벌 금융시장에의 충격은 불가피할 전망"이라고 밝혔다.유 부총리는 "시장에서 클린턴 후보의 당선 가능성을 높게 평가해 왔던 만큼 금융시장의 위험회피 성향이 고조되면서 변동성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최근의 ...

      한국경제TV | 2016.11.09 17:00

    • [트럼프 당선] '트럼프의 남자' 부통령 당선인 펜스

      6선 하원의원→주지사 지낸 정통보수 공화당 주류 인사 트럼프 위기 때마다 노련하게 수습한 '해결사' 미국 부통령 당선인 마이크 펜스(57) 인디애나 주지사는 정통보수 인사로, 공화당 주류를 향한 도널드 트럼프가 꺼낸 '안심 카드'였다. '좌충우돌' 발언과 행동에 반감을 보인 공화당 주류 정치인들과 당원들에게 자신을 지지할 명분을 주려는 게 트럼프의 계산이었다. 펜스는 공화당 내 강경세력인 ...

      연합뉴스 | 2016.11.09 17:00

    • [트럼프 당선] '미국 우선주의'에 美-유럽 안보동맹·TTIP 협상 격변예고

      트럼프 "유럽, 안보비용 부담 안하면 미군 철수"…군사비 분담 압박 오바마 임기내 협상 못 끝낸 TTIP, 트럼프 부정적…접점찾기 난항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당선됨에 따라 대서양을 사이에 둔 미국과 유럽연합(EU) 간 향후 관계에서 격변이 예고된다. 트럼프 당선인은 대선 과정 내내 '미국 우선주의'를 주창하며 그동안 미국이 대외정책에서 내세워온 '세계의 ...

      연합뉴스 | 2016.11.09 17:00

    • [트럼프 당선] "원/달러 환율 1,200원까지 오를 수도"

      "韓 외교·안보·통상 전반에 악영향" "미국 금리 인상 늦어져도 원화는 약세 띨 것" 도널드 트럼프 미국 공화당 후보가 대선에서 승리하면서 원/달러 환율이 급등했다. 외환 전문가들은 트럼프 당선 충격이 당분간 지속되며 원/달러 환율이 달러당 1,200원까지 오를 수 있다는 예상을 내놓고 있다. 9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 종가는 달러당 1,149.5원으로 전날 종가보다 14.5원 ...

      연합뉴스 | 2016.11.09 16:59

    • thumbnail
      [트럼프 당선] 박진 전 의원 "당장 주한미군 방위비 더 내놓으라 할 것"

      ... 높다.” 3선 의원 출신으로 국회 통일외교통상위원회 위원장을 맡아 한·미 FTA의 국회 비준과정에 참여한 대표적인 미국통인 박진 전 의원(현재 한국외국어대 석좌교수)의 진단이다. 박 전 의원은 9일 도널드 트럼프 후보의 미국 대통령 당선 직후 기자와의 통화에서 가장 먼저 무역분쟁을 우려했다. 그는 “트럼프는 한미 FTA를 미국 내 일자리를 줄이는 원흉으로 여러차례 지적한 바 있다”며 “미국 등 태평양연안 ...

      한국경제 | 2016.11.09 16:59 | 박종필

    • [트럼프 당선] '충격과 공포'에 빠진 멕시코…페소 사상 최저 추락

      8일(현지시간) 미국 대선에서 대이변을 일으켜 도널드 트럼프가 승리를 거두면서 멕시코가 충격과 공포에 빠졌다. 멕시코 페소 가치는 이날 개표 초반만 해도 상승세를 보였다가 개표 중반 이후 트럼프가 앞서 나가자 한때 전날보다 11% 이상 하락한 달러당 20.70에 거래되는 등 사상 최저 수준으로 밀렸다. 페소 가치는 핵심 경합 주인 플로리다 주에서 트럼프가 승리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면서 급락하기 시작했다. 미 대선 기간 멕시코 페소 가치는 트럼프의 ...

      연합뉴스 | 2016.11.09 16:59

    • 진흙탕 정국에 경제는 뒷전..."컨트롤타워 가동 시급"

      ... 결정을 기다려야만 하는 상황이 국민들의 가슴을 더욱 답답하게 만들고 있습니다.한국경제TV 한창율입니다.한창율기자 crh2090@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유시민을 책임총리로" 아고라 청원 2만 돌파 `후끈`ㆍ미국대선 개표, 트럼프 “한국 쥐꼬리만큼 방위비 내” 공약 뭐가 있나?ㆍ이미쉘 "YG 떠난 이유? 서로 그림 달랐다"… `랩괴물` 실력에 깜짝ㆍ미국 대선 당선확률 `힐러리 클린턴 91% vs 도널드 트럼프 9%`ㆍ최순실-정유라 모녀 靑 프리패스 의혹, ...

      한국경제TV | 2016.11.09 16:59

    • [트럼프 당선] 거대한 '유리천장'에 가로막힌 첫 여성 대통령의 꿈

      ... 유명한 뉴욕 맨해튼의 재비츠 컨벤션 센터였다. 대통령 당선으로 유리 천장을 꼭 깨부수겠다는 의지였으나 '미국 우선주의'와 변화를 앞세워 '침묵하는 다수'인 백인의 열광적인 지지를 끌어낸 공화당 대선 후보 트럼프에게 백악관행 티켓을 내줬다. 이메일 스캔들과 고액 강연료 논란 등에서 유권자에게 신뢰를 주지 못한 클린턴의 잘못이 패배의 직접적인 원인이지만, 최강 미국을 이끌 새 대통령으로 아직은 여성을 받아들일 수 없다는 미국민의 보수적인 시각도 ...

      연합뉴스 | 2016.11.09 16: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