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85781-85790 / 91,7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日국회의원 "독도는 일본 땅, 다케시마의 날 정부행사로 격상"

      ... 요헤이(松本洋平) 내각부 부(副)대신이 참석해 "다케시마는 역사적 사실에 비춰보더라도 국제법상으로도 명백하게 일본 영토"라며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해 모든 힘을 다하겠다"고 주장했다.[디지털뉴스팀]한국경제TV 핫뉴스ㆍ미국대선 개표, 트럼프 “한국 쥐꼬리만큼 방위비 내” 공약 뭐가 있나?ㆍ"유시민을 책임총리로" 아고라 청원 2만 돌파 `후끈`ㆍ이미쉘 "YG 떠난 이유? 서로 그림 달랐다"… `랩괴물` 실력에 깜짝ㆍ미국 대선 당선확률 `힐러리 클린턴 91% vs 도널드 트럼프 ...

      한국경제TV | 2016.11.09 17:29

    • thumbnail
      [정치In] “트럼프, 불안해할 필요 없다” 국민의당 전략통들 분석

      국민의당이 도널드 트럼프 당선이 확실시된 9일 오후 긴급 기자간담회를 열고 한·미 관계에 미칠 영향과 관련해 분석을 내놨다. 정치·경제 분야 경험이 많은 전략통 의원들의 의견은 “너무 불안해할 것은 없다”는 것이다. 박지원 비상대책위원장은 “트럼프 당선을 긍정적으로 평가한다”며 “한·미동맹을 해치는 일은 결코 없을 것이기 때문에 안심해도 좋다”고 ...

      한국경제 | 2016.11.09 17:29 | 임현우

    • thumbnail
      [미국의 선택 트럼프] 한·미관계 불확실성 증폭…방위비 분담금 1조 증액 갈등 예고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되면서 한·미 간 외교·안보 관계에 상당한 변화를 몰고올 것으로 예상된다. 트럼프 당선자의 외교·안보 정책에 대한 예측 가능성이 낮아지면서 우리 정부는 새 전략 마련에 나섰다. 마크 리퍼트 주한 미국대사는 9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열린 개표관전 행사에서 “미국 대통령선거 이후에도 한·미 관계는 변함없이 굳건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16.11.09 17:25 | 정태웅

    • [트럼프 당선] 숨은 주역은 '옥토버 서프라이즈' FBI 코미·어산지?

      FBI 이메일 재수사 발표·해킹 메일 폭로로 막바지 선거판 뒤흔들어 8일(현지시간) 미국 대선에서 대이변을 일으키며 공화당의 도널드 트럼프가 승리를 거둔 데에는 미 연방수사국(FBI)의 제임스 코미 국장과 위키리크스 창립자 줄리언 어산지의 역할이 적지 않았다는 분석이 나온다. 코미 국장과 어산지는 모두 이메일을 고리로 민주당 대선주자 힐러리 클린턴의 약점을 건드려 적지 않은 타격을 줬다는 공통점이 있다. 어산지는 클린턴 측 인사의 ...

      연합뉴스 | 2016.11.09 17:24

    • [미국의 선택 트럼프] 정세 요동치는데…한국외교, 리더십 공백에 '적색 경보'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미국 대통령에 당선되면서 국제 정세가 긴박하게 돌아가고 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도 각각 임기 연장을 추진하는 등 한반도 주변 정세에 큰 변화가 예상된다. 그 어느 때보다 정상외교가 시급한 상황에서 우리는 국가 리더십 공백으로 정상외교에서 심각한 차질이 우려된다. 당장 박근혜 대통령은 오는 19일 페루에서 열리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 불참한다. 우리 정상이 ...

      한국경제 | 2016.11.09 17:23 | 박상익

    • [미국의 선택 트럼프] "트럼프 인수위 접촉방안 모색"

      ... 김광림 새누리당 정책위원회 의장은 당정협의 직후 “주한미군에 대한 방위비를 한국 측이 추가 부담하도록 미국이 요구할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분석에는 (회의 참가자) 대부분이 동의했다”며 “국내에서 트럼프 당선자와 인맥이 가까운 인사가 거의 없다는 문제도 지적됐다”고 말했다. 청와대는 9일 국가안전보장위원회(NSC) 상임위원회를 열어 미국 대선 결과가 한국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하고 향후 방안을 논의했다. 박종필 기자 jp@h...

      한국경제 | 2016.11.09 17:22 | 박종필

    • thumbnail
      [미국의 선택 트럼프] 중국산 제품 45% 관세·WTO 탈퇴…흔들리는 미국 자유무역주의

      트럼프노믹스의 구호는 ‘아메리카 퍼스트(America first)’다. 미국의 국익을 최우선 가치에 둔다는 뜻이지만 사실상 미국우선주의를 의미한다. 전문가들은 “글로벌 경제에 대재앙이 발생할 것”이라고 우려했다. ◆미국마저 미국우선주의로 ‘아웃사이더’ 도널드 트럼프 후보의 당선으로 미국이 제2차 세계대전 이후 견지해온 자유무역주의 정책은 대폭 후퇴할 것으로 전망된다. 트럼프 당선자는 ...

      한국경제 | 2016.11.09 17:20 | 뉴욕=이심기

    • 임종룡 "변동성 확대 불가피…필요시 증시안정 대책 시행"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당선된 가운데, 임종룡 금융위원장은 "앞으로 당분간 우리 금융시장의 변동성 확대는 불가피하다"고 우려했습니다.임종룡 위원장은 9일 오후 긴급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 합동 금융시장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앞으로의 대응방향을 논의했습니다.임 위원장은 "미 대선 결과에 유럽 은행 부실문제, 중국 금융시장 불안 등 연초부터 지속되어 온 다른 대외리스크와 결합돼 더 큰 영향을 줄 수도 있는 상황"이라며 "금융당국은 ...

      한국경제TV | 2016.11.09 17:19

    • thumbnail
      [미국의 선택 트럼프] 상·하원도 공화당이 '접수' 했다

      ... 여론조사기관과 월가 투자은행(IB)의 기본 시나리오는 민주당이 대통령과 상원 다수당을 차지하는 것이었다. 그다음 확률이 높은 시나리오는 ‘힐러리 클린턴 당선, 상·하원 공화당 다수 유지’였다. 심지어 도널드 트럼프 공화당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된다는 세 번째 시나리오에서도 민주당은 상원 다수당 지위를 탈환한다고 전망했다. 하지만 결과는 여론조사에서 가능성이 가장 낮았던 공화당의 대통령 당선과 상·하원 싹쓸이로 나타났다. 모건스탠리는 ...

      한국경제 | 2016.11.09 17:19 | 뉴욕=이심기

    • [미국의 선택 트럼프] 호텔·카지노·골프장…'거부' 트럼프, 재산신탁 어쩌나

      기업가 출신 대통령의 등장으로 기업 운영과 대통령직 수행에 따른 이해상충 문제가 본격 불거질 전망이다. 도널드 트럼프 당선자는 부동산 개발과 호텔, 카지노, 콘도미니엄, 골프장 분야 사업체를 거느리는 ‘트럼프그룹’을 소유하고 있다. 그가 대통령으로 당선되면서 그룹 운영은 누가 맡을지, 소유 주식은 어떻게 처리할지 등이 논란으로 떠오르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미국 주요 언론은 대선 전부터 트럼프의 이해상충 문제를 ...

      한국경제 | 2016.11.09 17:18 | 워싱턴=박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