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951-39960 / 43,2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왕따 비관 초등학생 목매 자살

    친구들로부터 따돌림을 당한 한 초등학교 여학생이 유서를 써놓고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4일 낮 12시20분께 경기도 파주파주읍 연풍리 임모(43)씨 집에서 임씨의 딸(12.Y초등학교 5학년)이 머플러로 목을 매 숨져 있는 것을 임양의 오빠(17)가 발견,경찰에 신고했다. 임양은 "학교 친구들로부터 괴롭힘을 당해 더 이상 이 세상에서 살기가 어려울것 같아 죽는다. 그동안 잘해준 친구들이 고맙다"는 내용의 유서를 남겼다. 학교측은 ...

    연합뉴스 | 2002.11.14 00:00

  • 서울.수도권 토지거래허가제 20일 시행

    ...───────────────────┼────┤ │경기도 의정부시, 구리시, 하남시, 고양시, 수원시, 성남시, 안양시,│ │ │부천시, 광명시, 과천시, 의왕시, 군포시, 시흥시, 동두천시, 안산시│ │ │오산시, 평택시, 파주시, 연천군, 포천군, 양주군, 김포시, 화성시, │ │ │양평군, 광주시, 남양주시(화도읍,수동면,조안면제외), 용인시(중앙 │ │ │동,역삼동,유림동,동부동,포곡면,모현면,백암면,양지면과 원삼면 가 │5,932.87│ ...

    연합뉴스 | 2002.11.14 00:00

  • 도주 피의자 구속

    ... 형사3부(정기용 부장검사)는 14일 검찰조사 도중 숨진 조모(30)씨가 연루됐던 살인사건의 공범으로 조사를 받다 도주했던 최모(29)씨를 도주 및 도박개장 등 혐의로 구속했다. 검찰에 따르면 최씨는 지난 99년 10월 경기도 고양시 일산구 한 안마시술소에서 2천200만원대 사기도박을 하고 지난 7월부터 10월까지 경기도 파주의 한 아파트에불법으로 도박장을 개설하는 등 혐의를 받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조준형기자 jhcho@yna.co.kr

    연합뉴스 | 2002.11.14 00:00

  • 살인사건 용의자 3명 이례적 석방

    ... 했다고밝혔다. 검찰은 조씨가 가혹행위로 숨진 사실이 드러난 상황에서 이들의 최초 진술 등을토대로 구속기소하기 보다는 불구속 상태에서 구체적인 물증 확보 등 보강 조사를거쳐 기소여부를 결정키로 했다고 말했다. 검찰은 이들이 소속된 폭력조직 `파주 S파' 두목 신모씨가 지난 98년 교도소 수감중 메모지로 `작업하라'며 살인지시를 내렸고, 감방동료 이모씨가 살인 지시 사실을 폭로하겠다고 협박, 돈을 요구한 사실 등에 관한 정황을 확보했으나 이들 정황이살인 혐의의 간접증거에 불과한 ...

    연합뉴스 | 2002.11.13 00:00

  • 19일만에 종결된 '피의자 사망' 수사

    ... 이를 부인하던 수사관들로부터 막판에 공범 박모씨에게 물고문을 가한 사실을 시인받는 성과도 올렸지만 특조실에서 발견된 경찰 진압봉은 조씨 구타에 사용되지 않았다는 잠정 결론을내리는데 그쳤다. ◆ 사법처리 및 문책 = 98년 6월 `파주 S파' 조직원 살해사건 용의자 조씨가 조사과정에서 수사관들의 구타 및 가혹행위로 숨지면서 불거진 이번 사건은 초기에 조씨의 사망원인을 놓고 자해설과 구타설이 엇갈려 혼선을 빚었다. 검찰은 그러나 국립과학수사연구소 부검결과를 바탕으로 ...

    연합뉴스 | 2002.11.13 00:00

  • 히딩크 감독, 골대 기증식 참석

    ... 입국 당일 오후 3시 하얏트호텔에서 ㈜드림스페이스가 주최하는접이식 미니축구골대(패스트볼) 기증식에 참석, 3천여개의 패스트볼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복지시설 아동들에게 건넨다고 그의 국내대리인 아이디어컨설턴트가 13일 밝혔다. 21일 출국하는 히딩크 감독은 방한 기간 또 한국코카콜라의 유소년파워프로그램 참가, 파주NFC 강연, 한국과 브라질축구대표팀의 A매치 관전 등 일정을 보낸다. (서울=연합뉴스) 박재천기자 jcpark@yna.co.kr

    연합뉴스 | 2002.11.13 00:00

  • 일제 징용 유해.위패 357위 봉환

    ... 307위(位) 등 모두 357명의 유해와 넋이 오는 16일 한국으로 봉환된다"고밝혔다. 이를 위해 유족회 대표 5명이 14일 출국할 방침이다. 인천공항을 통해 들어오는 이들 유해는 일본의 14개 사찰에 보관돼 있던 것으로 경기 파주시 보광사에 봉안될 예정이다. 유족회는 오는 12월중에도 유해 300여구를 추가로 봉환할 예정이며, 이미 올 9월 100위(유해 48구와 위패 52위)를 1차로 봉환했으며 이 유골 등은 현재 파주시 평화 통일사에 봉안돼 있다. ...

    연합뉴스 | 2002.11.13 00:00

  • 합참 '북 군사도발 주장' 일축

    ... 근처에 중화기를 반입하는 것은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면서 "우리 군이 겨울철 보급로 공사를 위해 전방 관측초소 부근에 투입한 불도저 등 장비를 북측이 장갑차로 주장하는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그는 남측이 서부전선 최전방에서 전차를 동원한 훈련을 벌였다는 보도에 대해서는 "지난 6∼12일 고양.파주 일대에서 실시된 연례 야외기동훈련인 호국훈련과 관련된 주장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이성섭 기자 leess@yna.co.kr

    연합뉴스 | 2002.11.13 00:00

  • 검찰, '물고문' 사건 8-9명 기소, "사실상 수사 종결"

    ... 물론 `물고문' 의혹도 사실이라고 시인, 파문을 증폭시켰으나 물고문에 사용됐다는 바가지 등 증거물 은폐 의혹이나 새로 발견된 경찰봉이 구타 등에 사용됐는지 여부는 미제로 남게 됐다. ◆ 사법처리 및 문책 = 98년 6월 `파주 S파' 조직원 살해사건 용의자 조모씨가 조사과정에서 수사관들의 구타 및 가혹행위로 숨지면서 불거진 이번 사건은 초기에 조씨의 사망원인을 놓고 자해설과 구타설이 엇갈려 혼선을 빚었다. 검찰은 그러나 국립과학수사연구소 부검결과를 바탕으로 ...

    연합뉴스 | 2002.11.13 00:00

  • 살인 공범혐의자 기소여부 최종검토

    ... 계속하고 있다. 공범 혐의자들이 조씨 사망사건 이후 `자백이 강압에 의한 것이었다'고 주장, 조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검찰은 이와 함께 살인을 지시한 혐의를 받고 있는 S파 두목 신씨를 검거하는데 주력하고 있다. 폭력조직 `파주 S파' 소속인 장씨 등은 숨진 조씨와 함께 98년 6월 경기 일산의한 단독주택에서 박모씨를 살해한 뒤 자살로 위장하는 등 2건의 살인사건을 저지른혐의로 지난달 검찰에 연행돼 구속됐고, 이중 장씨는 11일 다른 혐의로 별건기소됐다. ...

    연합뉴스 | 2002.11.1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