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291-25300 / 26,8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정부, 하반기부터 신도시개발 틀 확 바꾼다 .. '자족 허브도시'로

      판교 김포 파주 아산 등 신도시 조성에 적용되는 '개발 틀'이 완전히 바뀐다. 건설교통부는 그동안 이렇다할 기준 없이 기존 택지개발방식을 답습해 온 신도시 건설의 문제점을 해소하기 위해 현행 택지개발업무처리지침과 차별화되는 '신도시개발 지침'을 상반기 중 제정키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면적이 1백만평을 넘는 신도시에 적용할 개발기준이 제정되는 것은 정부가 분당 일산 등 이른바 '1기 신도시' 건설에 착수한 지난 89년 이후 15년 만이다. ...

      한국경제 | 2004.01.27 00:00

    • 토지경매, 투자자들 몰린다

      ... 열기를 나타내고 있다. 특히 수도권의 신도시 예정지역나 광역교통망 확충지역, 강남의 개발가능지역등 개발 호재를 지닌 지역은 투자자가 몰리며 낙찰가율이 급등하는 등 최근들어 인기가 급상승하고 있다. 최근 땅값이 치솟아 오르는 판교신도시 예정지역에서 나온 성남 분당구 운중동의 1천824평짜리 토지물건은 22명의 투자자가 몰려 치열한 경합을 벌인 끝에 감정가의 161%인 23억원에 낙찰됐다. 또 신도시 개발로 투자자들이 몰려드는 김포지역의 한 토지물건도 12대 ...

      연합뉴스 | 2004.01.27 00:00

    • 녹지지역 토지거래 급증 .. 지가 상승률도 1위

      ... 관리지역(2.05%)이 상대적으로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특히 녹지지역의 지가 상승률은 전년도(연간 9.8%)에 이어 용도지역별로 가장높은 상승률을 보이고 있다. 지역별로는 서울과 경기가 각각 2.82%, 2.97% 오른 가운데 판교 등 개발호재가있었던 성남이 6.55%의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지방에서는 대전광역시(4.78%),천안(4.45%), 아산(3.52%) 등이 많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분기별로 보면 전년동기대비 토지거래량 증가율은 작년 2분기 10.8% ...

      연합뉴스 | 2004.01.26 00:00

    • 지난해 녹지지역 토지거래 급증..개발재료 힘입어 땅값도 크게 올라

      ... 관리지역(2.05%)이 상대적으로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다. 특히 녹지지역의 지가 상승률은 전년도(연간 9.8%)에 이어 용도지역 가운데 가장 높은 상승률을 보였다. 지역별로는 서울과 경기가 각각 2.82%, 2.97% 오른 가운데 판교 등 개발호재가 있었던 성남이 6.55%의 높은 상승률을 기록했으며 지방에서는 대전광역시(4.78%),천안(4.45%),아산(3.52%) 등이 많이 오른 것으로 나타났다. 송종현 기자 scream@hankyung.com

      한국경제 | 2004.01.26 00:00

    • 설연휴 동파 등 한파피해 속출

      ... 김모(40.여)씨가 숨지고 5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또 23일 오후 2시25분께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앞길에서 좌석버스끼리추돌, 최모(47)씨 등 승객과 행인 등 8명이 다쳤다. 같은 날 오후 3시30분께 서울외곽순환도로 판교기점 일산 방향 50㎞ 지점에서승합차가 빙판에 미끄러지면서 5m 아래 논바닥으로 추락, 운전자 홍모(35)씨가 숨지고 아내 김모(36)씨 등 3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설인 지난 22일 오전 11시10분께에는 충남 천안시 목천면 신계리 ...

      연합뉴스 | 2004.01.25 00:00

    • `사랑의 집 고쳐주기 운동' 전국으로 확대

      ... 정부 지원이 이뤄지지 않는 가구다. 행자부는 각종 민간단체나 기업체 대표, 지역유지, 주민 등이 자발적으로 이 운동에 참여토록 독려하고, `사랑의 집 고쳐주기 자원봉사단'도 구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원봉사단은 도배하기와 장판교체, 도색, 지붕개량.보수, 보일러 수리, 전기시설 점검, 하수도 정비 등 집 고쳐주기 운동을 펴고 쌀이나 김장김치, 이불 등 생필품 나누기운동도 병행한다. (서울=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young@yna.co.kr

      연합뉴스 | 2004.01.23 00:00

    • 고속도로 원활, 오후 귀경 차량 몰릴 듯

      ... 1시간 30분, 서울→강릉 2시간.강릉→서울 2시간20분, 서울→대구 3시간 14분. 대구→서울 3시간 22분, 서울→광주 3시간 15분.광주→서울 4시간8분이 소요되는 등 평소와 큰 차이를 보이지 않고 있다. 경부고속도로 판교 분기점~양재 나들목, 중부고속도로 하남 나들목~동서울 요금소, 서해안 고속도로 조남 분기점~서서울 요금소까지 차량은 모두 시속 90km 이상의속도를 내고 있다. 국도도 전 구간에서 원활한 차량 흐름이 이어지고 있다. 도로공사측은 ...

      연합뉴스 | 2004.01.23 00:00

    • 귀경 시작 .. 고속도 양방향 곳곳 정체

      설 연휴 마지막날인 23일 오후들어 귀경 차량이늘어나고 역귀성객들이 서울을 속속 떠나면서 주요 고속도로가 양방향 곳곳에서 정체를 빚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 현재 경부고속도로 부산방향 판교~기흥휴게소 19km 구간과 천안휴게소~남이분기점 부근 24km 구간에서 차량들이 거북이 운행을 되풀이하고 있다. 서울 방향으로는 황간휴게소~증약터널 구간 35km 구간에서 부분 지체 현상을 보이고 있으며 청주~안성 55km 구간과 기흥~신갈 ...

      연합뉴스 | 2004.01.23 00:00

    • 고속도로 원활, 오후들어 귀경 시작

      전날 늦은 밤부터 정상을 되찾은 고속도로는 설인22일 오전 대부분의 구간에서 대체로 원활한 소통을 보이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경부선 부산방향 한남대교∼양재 부근 부근 7Km 구간과판교∼죽전 8km 구간, 서울 방향 양산부근이 2km 가량 정체를 빚을 뿐 대체로 원활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 호남선은 순천 방향 호남터널 부근 2km 구간에서 승용차 관련 추돌사고 처리로정체를 빚고 있으며, 영동선은 강릉 방향 부곡∼광교터널 6.2km 구간과 ...

      연합뉴스 | 2004.01.22 00:00

    • 고속도로 달리는 트럭에 불

      20일 오전 8시41분께 구리-판교간 고속도로 구리방향 송파IC 부근에서 주행중인 서모(47)씨의 1t 트럭에서 불이 나 이 부근 교통이 30여분 동안 지체됐다. 서씨는 "고속도로 1차선을 시속 60㎞ 정도로 달리고 있는데 엔진부분에서 소음이 나더니 연기와 불꽃이 피어올라 차에서 내려 119에 신고했다"고 말했다. 불은 엔진부분을 태우고 15분만에 꺼졌으나 이 불로 송파IC 부근 1차선이 통제돼 차선이 좁아지는 바람에 뒤따르던 차들이 지체 현상을 ...

      연합뉴스 | 2004.01.2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