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301-25310 / 26,6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전국 고속도 곳곳 '거북이 도로'

      ... 4곳과 6곳으로 전년에 비해서는 F등급인 구간이 2곳 줄었지만 여전히 A등급(자유교통흐름)이나 B등급(안정된흐름)은 한곳도 없었다. F등급으로 나타난 곳은 한남대교-잠원, 잠원-반포IC, 반포IC-서초IC, 서초IC-양재IC, 판교IC-신갈분기점, 양산IC-양산분기점 등이다. E등급으로 판정된 판교분기점-판교IC, 왜관IC-금호분기점, 금호분기점-북대구IC,북대구IC-동대구IC 등의 구간도 교통흐름이 불안정한 것으로 파악됐다. 영동고속도로는 서창-강릉분기점 ...

      연합뉴스 | 2003.10.10 00:00

    • '반시장적' 부동산대책 관심

      ... 있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강남권 고밀도 개발은 재건축 용적률을 현행 200%에서 250% 이상으로 높이면 서울 강동, 강남, 서초, 송파 등의 107개 재건축 단지에서 3만8천여 가구를 더 지을수 있다는 주장에 따른 것이다. 판교신도시 건립가구수가 2만9천여가구인 점을 감안하면 용적률 상향조정은 신도시 만큼의 공급효과가 있는 셈이다. 재경부 관계자는 "모든 부동산 대책에 대해 장단점을 분석, 부처간 협의를 진행하고 있으며 정부 방침만 정해지면 언제든지 시행할 ...

      연합뉴스 | 2003.10.09 00:00

    • [한경 데스크] 장관들의 코미디 .. 정규재 <부국장>

      ... 모르지만 출자제한이 경영투명성을 위해서도 긴요하다는 새로운 논리에는 아예 반박하는 것조차 귀찮아지고 만다. 아이들 장난감조차 한번 주면 다시 뺏기 어려운 법인데 하물며 대기업을 쥐고 흔드는 권력이야 다시 내놓으려 할 것인가. 판교 신도시 학원단지 방안을 백지화시킨 윤덕홍 교육부총리도 이 명단에서 결코 빼놓을 수 없다. 그는 아마도 지금쯤은 '아이들이 다니는 학원을 룸살롱과 PC방과 나이트클럽과 노래방이 꽉 들어찬 빌딩에 같이 집어넣어야 하는가'를 되묻고 ...

      한국경제 | 2003.10.09 00:00

    • 상반기 서울 재건축승인 작년 2.5배 급증.. 건교위 국정감사

      ... 사업승인을 얻어재건축이 추진중이나 완료된 14개 지구의 용적률을 보면 재건축전 98%에서 재건축후279%로 급증했으며 층수는 5.5층에서 26층으로 크게 높아졌다"고 밝혔다. 이같은 강남.송파구의 재건축후 용적률은 분당(184%)과 판교(149%)에 비해 크게높은 것이라고 서 의원은 강조했다. 서 의원은 "용적률이 높아지면 도로, 상하수도, 학교 등 공공기반시설도 그만큼확보돼야함에도 불구하고 공공기반시설은 그대로인 채 밀도만 높아졌다는 것이 문제"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3.10.09 00:00

    • 판교지구 보상 진통 예상

      경기도 성남시 판교신도시 개발예정지구 편입토지 등에 관한 보상이 진통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 8일 성남시와 주민 등에 따르면 판교지구 공동사업자인 경기도와 성남시, 한국토지공사, 대한주택공사는 당초 토공이 진행하던 보상업무를 도를 제외한 각 사업자가 관리구역별로 분담하기로 하고 오는 12월부터 보상에 착수할 계획이다. 그러나 보상기관이 구역별 3개 기관으로 쪼개져 보상협의에 혼선이 우려되고 토지 보상가격과 건물.영업보상문제, 세입자 이주대책 등을 ...

      연합뉴스 | 2003.10.08 00:00

    • 교육부, 판교학원단지 혼선에 문책인사

      교육인적자원부는 판교신도시 학원단지 조성 계획과 관련한 내부 혼선의 책임을 물어 간부 2명을 대기발령하는 문책인사를 단행했다고 8일 밝혔다. 교육부 관계자는 이날 "판교신도시 학원단지 조성 계획 관련 부서인 학교정책기획팀 정모 팀장과 평생학습정책과 윤모 과장에 대해 업무 파악 및 보고 소홀 등의책임을 물어 대기발령하고 다른 관련자는 경고,주의 조치했다"고 말했다. 이번 인사는 지난달 22일 국회 교육위원회의 교육부 국정감사에서 윤덕홍(尹德弘) ...

      연합뉴스 | 2003.10.08 00:00

    • [강남 집값은 천정부지로 오르는데…] 교육, 시장현실 맞춰 고쳐라

      ... 교육경쟁력을 더욱 벌려놓는 결과를 초래하고 있다. 비현실적인 교육정책으로 인해 강남 사교육시장은 더욱 번창하고 교육당국이 입버릇처럼 외치는 공교육 입지 강화는 오히려 공염불이 되는 아이러니가 빚어지고 있는 것이다. 최근 판교신도시 학원단지 백지화도 교육계의 명분론이 시장현실을 압도해버린 결과에 다름아니다. 분당 일산신도시만 하더라도 강남 수요를 분산시킬 수 있는 결정적인 호재였지만 교육정책의 엇박자로 인해 결국 '강남 대체 계획은 실패'로 끝나버렸다. ...

      한국경제 | 2003.10.08 00:00

    • 수원 아파트값 가장 많이 올랐다.. 올들어 상승률 23.7%

      ... 수도권에서 가장 높았다. 광명시가 19.93%로 수원시 다음으로 상승폭이 컸으며 서울시내에서는 강동구(19.5%)와 강남구(14.42%)의 상승폭이 컸다. 수원지역 아파트가격 상승률이 이처럼 높았던 데는 인근 용인 동백지구의 고분양가와 판교,화성 오산 등지와의 지리적 인접성 등이 큰 영향을 미쳤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실제로 수원 권선동 S아파트 49평형은 연초 2억1천만원선에 거래됐으나 최근 1억원가량이 올라 무려 47%의 상승률을 보였다. 팔달구 망포동 ...

      한국경제 | 2003.10.08 00:00

    • [강남 집값은 천정부지로 오르는데…] 강남발 부동산문제 해법

      ... 유턴하고 있다. 경기도는 자족 신도시를 만들겠다고 했다가 스스로 원칙을 허무는 정부의 태도가 가장 큰 문제라고 말했다. 자족시설을 갖춘 신도시를 적정 지역에 꾸준히 건설해 나가는 것이 강남문제 해결의 방편이 된다는 논리다. 판교신도시에 교육 문화 기능을 강화하고 청계산 주변,의왕시 지역 등은 자연환경을 살려 서울주민이 올만한 신도시로 만들어야 한다는 것이다. 정종학 강남구 주택과장도 "부처이기주의 논리로 서울 도심에서 멀리 떨어진 김포 파주 등에 신도시를 ...

      한국경제 | 2003.10.08 00:00

    • [현장 레이더] 명암 엇갈리는 수도권 부동산시장 ‥ 용인 죽전.신봉 뜨고

      경기도 분당신도시 아파트값 급등에 이어 인접한 용인 죽전·신봉지구 분양권값이 상승세를 타고 있다. 서울 강남지역 아파트값 상승의 영향이 분당을 거쳐 용인 일대로 확산되는 데다 판교신도시와 가깝고 지난 8월에 선보인 동백지구 분양가가 높게 책정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7일 업계에 따르면 용인시 죽전과 신봉지역 아파트 분양권이 지난달 이후 1천만∼2천만원 가량 올랐다. 매물이 별로 없어 거래는 뜸하지만 물건이 나오기가 무섭게 소화돼 추가 상승여력이 ...

      한국경제 | 2003.10.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