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301-25310 / 26,4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판교 벤처단지 20만평 '민간기업에 독점개발권'

    내년부터 본격 개발에 들어가는 판교신도시 내 벤처.업무단지 20만평이 빠르면 내년중 민간기업에 일괄 매각된다. 또 이 땅을 매입한 기업은 벤처.업무단지의 독점개발권도 갖게 된다. 경기도 고위 관계자는 26일 "판교신도시 벤처·업무단지 20만평에 대한 개발.시행·관리 권한 일체를 경기도가 맡기로 건설교통부와 합의했다"며 "자금력이 탄탄한 대기업 한 곳에 통째로 매각한 뒤 개발까지 맡기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사업자 선정 ...

    한국경제 | 2002.09.26 00:00

  • 분당 백현유원지 사업자선정 재심사 파문

    ... 것으로 보인다. 시 관계자는 "해당 심사위원이 0점처리 사유를 채점표에 기재했고, 점수도 시가공개한 적이 없다"며 "재심사 여부는 심사위원 회의에서 최종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시유지매각을 통한 민자유치사업으로 추진되는 백현유원지 개발은 분당과 판교사이 6만3천650평에 2006년까지 특급호텔을 갖춘 종합레저단지를 조성하는 대형 프로젝트로, 사업비가 6천억원을 넘을 것으로 추산된다. (성남=연합뉴스) 김경태 기자 ktkim@yna.co.kr

    연합뉴스 | 2002.09.25 00:00

  • 분당 백현유원지 사업자선정 재심사 파문

    ... 이번 재심사 파문으로 또 다시 사업지연이 불가피해졌다. 또 후순위 업체가 채점과정 및 점수 외부유출 경위조사를 위해 사법당국에 수사를 의뢰할 경우 파문은 더욱 커질 것으로 보인다. 시유지매각을 통한 민자유치사업으로 추진되는 백현유원지 개발은 분당과 판교사이 6만3천650평에 2006년까지 특급호텔을 갖춘 종합레저단지를 조성하는 대형 프로젝트로, 사업비가 6천억원을 넘을 것으로 추산된다. (성남=연합뉴스) 김경태기자 ktkim@yna.co.kr

    연합뉴스 | 2002.09.25 00:00

  • 임 건교, "강북재개발 현실적 어려워"

    ... 교통체증을 해소하는 한편 수도권 전체 공간구조 개편과 불균형 시정 차원에서 추진할 방침"이라고 강조, 강남 대체지인 신도시가 강남인접지역은 아닐 수도 있음을 시사했다. 또 "교육문제 차원에서도 접근, 특목고 등을 유치하기 위해 판교신도시 등에 부지를 미리 지정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임 장관은 이밖에 부동산 가격정보 제공 인터넷 사이트가 회원사인 중개업소 호가 위주로 가격동향을 제시, 신뢰성이 떨어진다며 이를 실거래가 중심으로 바꾸도록지도하는 동시에 국민은행 ...

    연합뉴스 | 2002.09.25 00:00

  • thumbnail
    분당.일산 이은 수도권 빅3 '화성신도시 시선 집중'

    ... 유치할 계획이다. 대기업이 직접 운영하는 교육시설의 유치도 거론되고 있다. 이를 위해 사업시행기관인 한국토지공사는 인근 수원지역에 연고를 두고 있는 삼성전자 등과 협상을 벌이고 있다. 얼마에 분양하나 이 곳의 아파트 분양가는 판교나 용인보다는 다소 싸게 책정될 전망이다. 택지 조성 원가가 평당 2백50만원으로 판교(4백만원)의 62%선에 불과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건설사에 파는 땅값이 평당 3백만원이라고 예상하면 건축비 등을 포함한 아파트 분양가는 6백만원선에 ...

    한국경제 | 2002.09.25 00:00

  • 2009년까지 16개 택지개발지구 준공

    ... │├──────┼───────┼───────┼──────┼───────┤│파주 운정 │ 4,893 │ 26,000 │ 80,600 │ 2007.12 │├──────┼───────┼───────┼──────┼───────┤│성남 판교 │ 9,315 │ 19,700 │ 59,100 │ 2009.12 │├──────┼───────┼───────┼──────┼───────┤│용인 흥덕 │ 2,173 │ 9,300 │ 29,000 │ 2007.12 │├───...

    연합뉴스 | 2002.09.24 00:00

  • [국민은행 IT통합, 공격경영 기반 갖춰]

    ... 따로관리되던 고객 2천310만명의 정보와 7천만건의 계좌를 하나로 묶어 단일서비스를 할수 있게 됐다. 국민은행은 전산통합에 이어 10월 1일 은행이름의 영문 이니셜인 `KB'를 형상화한 새로운 CI(기업이미지통합) 선포식을 갖고 간판교체와 함께 영업점 신설.이전.폐쇄 등 조정작업에 들어간다. 또 합병 1주년이 되는 11월부터 프라이빗뱅킹(PB)사업 본격 진출, 소규모 자영업자(SOHO)팀 구성 등 적극적인 소매금융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이같은 국민은행의 행보는 ...

    연합뉴스 | 2002.09.23 00:00

  • 차분한 한가위..도심 한산

    ... 시민들이 몰려 혼잡을 빚었다. 벽제와 용미리로 이어지는 39번 국도 부천∼의정부 구간에서는 아침 8시부터 차들이 30㎞이상 길게 늘어섰고 3번 국도 광주∼이천, 42번 국도 안산∼수원 구간도차량이 가다서다를 반복했다. 고속도로의 경우 경부고속도로 하행선 판교∼신갈 구간, 판교∼구리간 고속도로요금소 부근 등에서 성묘차량이 몰려 지체를 보인 것 이외에 대체로 원활한 교통 흐름을 보였다. (서울=연합뉴스) 이상훈기자 karllee@yna.co.kr

    연합뉴스 | 2002.09.21 00:00

  • 전국 도로, 밤 늦게까지 귀성전쟁

    ... 오후 10시 현재 서울요금소를 기준으로 서울∼부산이 승용차로 8시간20분,서울∼대전이 5시간15분, 서울∼광주가 7시간 20분 가량 걸리는 것으로 나타났으며시간이 갈수록 소요시간이 길어지고 있다.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면은 판교분기점∼죽암휴게소, 연화제∼금호분기점, 통도사∼양산 구간에서 차량들이 시속 50㎞미만으로 서행하고 있다. 또 서울 방면도 역귀성 차량행렬로 수원∼신갈, 경산∼영천 구간 등에서 역시 50㎞ 미만으로 제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

    연합뉴스 | 2002.09.20 00:00

  • '추석 민족대이동'..고속道 정체 극심

    ... 겪었다. ◆ 고속도로 = 경부선과 중부선, 영동선 등 주요 고속도로에서는 오후들어 주요 고속도로에서는 차량들이 한꺼번에 몰려들면서 `귀경전쟁'이 벌어졌다. 이날 오후 5시 현재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면 신동재∼금호 분기점, 판교∼죽암 구간에서 차량들이 가다 서다를 반복했다. 또 역귀성 차량행렬로 서울 방면 경산휴게소∼경산 IC, 기흥∼수원, 판교∼한남대교 구간 등에서도 차량들이 제 속도를 내지 못했다. 중부고속도로는 남이 방면 상곡분기점∼모가정류장 구간에서 ...

    연합뉴스 | 2002.09.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