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0801-10810 / 13,27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스탈린그라드 전투의 악몽

      ... 않았다고 전한다. "왼손은 약간 떨리기 시작했고, 등은 구부정하게 굽었으며, 시선은 한 곳에 고정되었고, 두 눈은 튀어 나왔으나 전의 광채는 찾아볼 수 없었다." 저자는 소련과 독일 병사들의 전쟁일기, 개인적인 메모와 편지, 소련 비밀경찰(NKVD)의 포로 조서, 각종 보고서의 인터뷰를 통해 590일 간의 전투를 상세히 기록했다. 안종설 옮김. 616쪽. 1만8천500원. (서울=연합뉴스) 함보현 기자 hanarmdri@yna.co.kr

      연합뉴스 | 2004.05.31 00:00

    • 미국 올림픽 메달 기대주, 테러 위협에 불참 행렬

      ... 시드니올림픽 은메달을 딴 실력파임에도 1명의 사망자를 냈던 애틀랜타 샌티니얼 공원 폭발사고의 악몽이 채 가시지 않았기 때문이다. 당시 뮐러는 참사가 일어났던 애틀랜타 시내에서 한참 떨어진 곳에 있어 화를 모면했으나 최근 이라크 포로 학대파문 여파로 반미감정이 누그지지 않은 상황에서 세 자녀와 아내를 남겨둔 채 테러의 표적인 아테네에 갈 이유가 없다고 판단한 것. 뮐러는 "테러를 걱정하지 않을 수 없다. (올림픽 기간)아내, 아이들과 캘리포니아 집에 머물 ...

      연합뉴스 | 2004.05.31 00:00

    • 이라크 포로학대전 갤러리 주인 피습

      미군에 의한 이라크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 포로 학대 사건을 소재로 한 전시회를 연 미 샌프란시스코 노스비치에 위치한 카포비안코화랑 주인 로리 헤이가 지난 27일 괴한의 공격을 받았다. 이 화랑은 미군의 이라크 포로학대 사건을 소재로 한 화가 가이 콜웰의 작품을지난 16일부터 전시해왔다. 전시 작품들 가운데 `학대'라는 제목이 붙은 콜웰의 그림은 세 명의 미군이 머리에 봉투를 쓰고 몸에 전선을 묶은 벌거벗은 사람들을 바라보는 모습을 담고 있다. ...

      연합뉴스 | 2004.05.30 00:00

    • 유럽-중남미 `미국 독주' 강력 제동

      ... 정상회담에서 유엔 개혁의 필요성을 강력히 주장하고 미국은 유엔의 한 회원국이라는 위치로 돌아와 국제사회와 협력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또한 유럽과 중남미 지도자들은 최종 선언문에서 미국을 직접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미군에 의한 이라크 포로 학대 행위에 "혐오감"을 표명했다. EU 의장국인 아일랜드의 버티 아헌 총리는 이날 오전 9시 열린 개막식에서 EU를 대표해 행한 연설에서 "평화와 안보는 세계의 모든 국가들이 함께 일할 때 가장 잘 지켜질 수 있다"고 미국의 ...

      연합뉴스 | 2004.05.29 00:00

    • 부시 "완벽하고 전면적인 이라크 주권이양" 다짐

      ... 결의안과 관련, 유엔 안보리에서 합의를이끌어내기 위한 외교적 노력을 환영한다"면서 "우리는 이라크 정부에 대한 전면적인 주권 이양을 필요로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라스무센 총리는 특히 부시 대통령과의 회담에서 미군 병사의 이라크 포로 학대문제를 거론, 전면적인 진상규명과 재발방지 그리고 책임자 처벌이 반드시 이뤄져야할 것임을 촉구했다고 전했다. 라스무센 총리는 또 이라크에 주둔중인 약 500명의 덴마크 군은 "이라크에 계속남아 임무를 완수할 것"이라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4.05.29 00:00

    • 블레어총리 "내년 총선서 노동당 이끌 것"

      ... 내가직무를 수행하기 위한 욕구로 충만해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내가 하고 있는 일을 믿기 때문에 이 직무를 수행하고 있으며 직무를 즐기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고 주장했다. 블레어 총리는 이라크 포로 학대사건 이후 미국의 조지 부시 대통령과 너무 가깝다는 여론의 비난이 더욱 거세지고 있으며 노동당 내부에서도 공개적으로 지도부교체를 요구하면서 그가 총선 승리를 가져올 수 있는지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는 실정이다. 데일리 텔레그래프가 ...

      연합뉴스 | 2004.05.29 00:00

    • "신문 급박성이 포로학대의 한 원인"

      ... 신문(訊問) 활동이 지난해 가을부터 긴박성을 띠면서 훈련을 받지 못한 인원들도 신문에 직접 참여하거나 정보분석가로 활동하게 됐다고 뉴욕타임스 인터넷판이 28일 보도했다. 이 신문은 지난해 12월 사담 후세인 전 이라크 대통령이 체포된 뒤 포로들에 대한 신문 속도가 더욱 가속화됐다면서 이 같이 전했다. 신문은 이 같은 긴급성이 결국 (포로대우에 대한) 규정을 벗어나게 만들고 학대를 일으키게 만들었다고 아부 그라이브 수용소 군정보요원으로 근무하던 일부 병사들은 지적했다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4.05.28 00:00

    • 폴란드, `이라크 포로 학대주장' 반박

      ... 양호한 상태였다"면서 "특히 연합군 관리들은 수용시설에 문제가 있다고 주의를 환기시킨 적이 없었고, 폴란드 군검찰팀도 규정위반을 발견하지 못했다"고 강조했다. 앞서 AP 통신은 27일 단독 입수한 아부 그라이브 교도소내 이라크 포로들의 진술서를 인용, 폴란드 등 연합군 병사들이 이라크 포로들을 아부 그라이브에 넘기기전에 자체 수용시설에서 구타하는 등 가혹 행위를 자행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보도한바 있다. (바르샤바 AFP=연합뉴스) ksi@yna.co.kr

      연합뉴스 | 2004.05.28 00:00

    • 이라크 포로들, "폴란드 병사도 학대 가담" 주장

      이라크소재 아부 그라이브 교도소내 일부 이라크 포로들은 수감중 미국과 영국군 이외에 폴란드 및 다른 나라 주둔군 병사들에 의해서도 구타 및 가혹행위를 당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밝혀졌다. AP 통신이 27일 단독 입수한 아부 그라이브 교도소내 이라크 포로들의 진술서에 따르면 폴란드 등 다른 연합군 병사들이 이라크 포로들을 이라크 주둔 미군 당국에 넘기기 전에 구타하는 등 가혹 행위를 자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라크 포로 학대사건을 조사중인 미 육군범죄수사대 ...

      연합뉴스 | 2004.05.28 00:00

    • [이 아침에] 사랑과 섹스로 '통'하는 세상‥정끝별 <시인ㆍ문학평론가>

      ... 충만하게 하고 그들의 크고 작은 상처와 좌절과 절망을 위무해주기도 했었건만…. 사랑과 성의 갑작스런 부상은 그 부분에 아직 미숙한 내게, 아니 우리들에게 현기증으로 다가온다. 사랑이 성과 섹스에 무장해제 당한채 학대받는 포로로 전락했을 때는 더욱 그러하다. 무엇이든 지나치면 신경증이 되고 그것이 집단적일 때 병리학적 증상이 된다. 사랑과 성은 중요하다. 우리 생활의 소금과도 같은 그 사랑과 성에 대해 우리 사회가 좀더 솔직해지고 투명해지고 편안해지기를 ...

      한국경제 | 2004.05.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