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21-130 / 5,5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가 지면 피바다 될 것"…더 험악해진 트럼프 입

      ... bath)가 될 것이다. 나라에 피바다가 될 것이다"며 "내가 대선에서 승리하지 못하면 또 다른 선거를 치르지 못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또 2020년 대선 승리를 빼앗겼다는 주장을 되풀이하면서 2021년 1월 6일 의사당 폭동 사태와 관련해 복역 중인 이들을 가리켜 "인질들", "믿기 어려울 정도의 애국자들"로 부르며 치켜세웠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2020년 대선이 조작됐다고 주장해왔으며 대선 불복 및 개표 방해 시도, '1·6 의사당 폭동' 선동 ...

      한국경제 | 2024.03.17 15:56 | YONHAP

    • thumbnail
      한미우호협회, 성 김 前주한美대사에 '한인 이민자 영웅상' 수여

      ... 박선근 협회장은 "김 전 대사는 미국의 성공적 외교를 위해 밤낮으로 노력하고, 미주 한인들의 위상을 높였다"고 시상 이유를 밝혔다. 이 단체는 또 장태한 UC 리버사이드 대학 교수에게 평생 업적상을 수여했다. 장 교수는 LA 폭동을 연구하고 캘리포니아 한인들의 입장을 대변하는 업적을 세웠다고 협회 측은 설명했다. 장 교수는 "미국 공립학교 교육을 통해 미국 학생들에게 아시안 이민사를 가르치고 한인 차세대의 길을 넓히자"고 말했다. 이 협회는 2000년부터 ...

      한국경제 | 2024.03.17 12:47 | YONHAP

    • thumbnail
      홍콩 2019년 의회점거 시위대 중형…5분 머문 배우도 6년형

      ... 당시 의회인 입법회 청사를 점거하고 폭력을 행사한 혐의 등을 적용해 총 12명에게 4년∼6년 10개월의 징역형을 선고했다고 현지 매체들이 보도했다. 홍콩 공영방송 RTHK에 따르면 2019년 7월 1일 입법회 건물 점거 등 폭동 혐의로 유죄판결을 받은 12명 피고인 가운데는 배우 그레고리 웡(王宗堯), 정치 활동가 벤투스 라우, 오웬 차우가 포함됐다. 45세인 그레고리 웡은 2003년 대만에서 드라마를 통해 데뷔한 이후 홍콩과 대만에서 다양한 작품에 출연해 ...

      한국경제 | 2024.03.16 17:45 | YONHAP

    • thumbnail
      "양심상 지지 못해"…트럼프에 또 등돌린 펜스

      ... 트럼프를 지지할 수 없는 이유"라고 했다. 트럼프 행정부에서 부통령을 지낸 그는 2020년 대선 패배를 뒤집으라는 트럼프 전 대통령의 요구를 거부하면서 갈라섰다. 펜스 전 부통령은 2021년 1월 6일 트럼프 지지자들이 의회에서 폭동을 벌이는 가운데서도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을 인증하는 상·하원 합동회의를 주재해 정권 이양을 가능하게 했고, 이 때문에 트럼프 지지자들로부터 배신자로 낙인찍혔다. 펜스 전 부통령은 이날 인터뷰에서도 "(우리는) 내가 2021년 ...

      한국경제 | 2024.03.16 08:48 | YONHAP

    • thumbnail
      '브라질의 트럼프' 보우소나루, 대선불복 직접 지시 정황 나와

      전직 군 수뇌부 "보우소나루가 선거 무효화 수단 제시" 증언 지난해 브라질에서 발생한 전직 대통령 지지자들의 대선 패배 불복 폭동과 관련, 자이르 보우소나루 전 대통령이 선거 결과를 무효로 만들기 위한 계획을 직접 제시했다는 증언이 나왔다. 보우소나루 재임 당시 브라질 군 수뇌부였던 전직 마르쿠 안토니우 고메스 전 육군참모총장과 카를루스 지 아우메이다 바프티스타 전 공군참모총장은 쿠데타 가능성을 논의하기 위한 관저 회의에 2차례 소환된 사실을 ...

      한국경제 | 2024.03.16 07:29 | YONHAP

    • thumbnail
      외교부, 아이티 체류 한국인 70여명 보호대책 점검 회의

      2차관, 아이티 겸임 도미니카공화국 대사관 연결해 "상황 면밀 주시" 외교부가 15일 갱단 폭동으로 무법천지가 된 카리브해 섬나라 아이티 담당 재외공관 등을 연결해 현지에 체류하는 한국인 보호 대책을 점검했다. 강인선 외교부 2차관은 이날 아이티를 겸임하는 주도미니카공화국 대사와 외교부 영사안전국장, 중남미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본부·공관 합동 화상 상황점검회의를 주재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강 차관은 한국인 안전 확보를 최우선에 두고 상황을 ...

      한국경제 | 2024.03.15 22:50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치안 부재 아이티서 대사관 직원 절반 이상 철수

      캐나다 외교부가 갱단 폭동으로 최악의 치안 위기를 맞은 카리브해 국가 아이티에서 자국 대사관 직원을 절반 이상 철수시켰다고 캐나다 통신 등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캐나다 외교부는 이날 성명을 내고 "치안 안보 상황의 불안과 물자 공급 불안정 등으로 아이티 주재 대사관에서 필수 인력을 일시 감축하기로 했다"며 "해당 인력은 재배치를 거쳐 제3국에서 직무를 계속 수행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직원들은 이날 오전 전용 헬리콥터를 이용해 수도 포르토프랭스를 ...

      한국경제 | 2024.03.15 11:22 | YONHAP

    • 한국계 美의원 "中, 탈북민 송환말라" 결의안 내

      ... 위험이 있는 개인을 보호할 의무가 있다”며 “북한 주민들의 강제 북송을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결의안은 “미국 국무장관이 한국 일본 등 관련 정부와 외교적 방안을 조정할 것”을 주문했다. 결의안을 낸 스틸 의원은 서울 출생으로 1992년 로스앤젤레스(LA) 폭동을 목도한 이후 정계에 입문했다. 2020년 중간선거로 연방하원에 진출해 한반도 및 북한 문제와 관련해 목소리를 내왔다. 김동현 기자

      한국경제 | 2024.03.14 18:50 | 김동현

    • thumbnail
      정부, 아이티 치안 악화에 "안전조치 준비"…철수계획도 포함

      정부는 갱단 폭동으로 무법천지가 된 카리브해 섬나라 아이티에 체류하는 70여 명의 교민에 대해 철수계획을 포함해 필요한 안전조치를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외교부 당국자는 14일 기자들에게 아직 아이티 거주 교민 피해 상황이 접수된 것은 없다며 "정부 차원에선 체류 국민 안전을 위해 제반 안전조치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정부는 아이티 내 자국민 안전에 관한 각국 동향을 들여다보며 유관국들과 소통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현지 상황을 ...

      한국경제 | 2024.03.14 17:04 | YONHAP

    • thumbnail
      제주4·3단체 "4·3 왜곡 국민의힘 후보 공천 철회하라"

      ... 국민의힘 국회의원 공천자인 조수연 후보의 4·3에 대한 왜곡과 폄훼 사실이 알려지면서 파문이 일고 있다"고 말했다. 제주4·3기념사업위원회는 "언론보도 등에 따르면 조 후보가 제주4·3에 대해 '김일성의 지령을 받고 일어난 무장 폭동'이라고 쓴 사실이 알려졌다"며 "과연 이들이 공당의 후보로서 자격이 있는 것인지, 이런 후보들을 공천하면서 국민들의 선택을 받겠다는 것이 국민의힘의 입장인지 납득되지 않는다"고 주장했다.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도 논평을 통해 "집권 ...

      한국경제 | 2024.03.14 16:3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