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6161-56170 / 59,8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라크戰] 美함재기, 지상군 직접지원 개시

      ... 지상군 엄호를 위해 출격했다고 항모 비행단 대변인이 밝혔다. 항모 비행단 대변인은 이날 제1해병원정군 병력을 직접 지원하기 위해 출격한 F/A-18 호넷 함재기 4대가 알쿠르나 지역의 이라크 포병부대에 250㎏짜리 레이저 유도폭탄 7발을 투하했다고 전했다. 그러나 목표물이 정확히 파괴됐는지는 즉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앞서 호넷과 F-14 톰캐트 등 함재기들은 미 해병대 병력 등을 지원하기 위해여러 차례 발진했으나 이날 출격은 지상군을 직접 지원, 목표물을 ...

      연합뉴스 | 2003.03.23 00:00

    • [이라크戰] 연합군, 바스라 사실상 함락

      ... 1명과 영국군 6명 등 탑승자 7명이 모두 사망했다. 이와함께 연합군을 따라 이라크전 취재에 나선 종군 기자들의 인명피해도 덩달아 늘어나고 있다. 이날 이라크 북부 쿠드르족 지역에서 취재 중이던 호주기자 1명이 22일 차량폭탄 폭발로 숨지고 또 다른 동료기자 1명이 부상했으며, 영국 텔레비전 방송의 테리로이드 기자도 이날 남부 바스라로 향하던 도중 공격을 받고 실종됐다고 영국 ITN방송이 보도했다. 쿠웨이트 국방부 대변인은 쿠웨이트 관영 KUNA통신과의 ...

      연합뉴스 | 2003.03.23 00:00

    • [이라크戰] 美지상군 바그다드 남쪽 160㎞까지 진격

      ... 숨지고 12명의 병사가 부상을 입는 사고가 발생했다. 이라크전이 본격화되면서 연합군을 따라 이번 전쟁을 취재하고 있는 종군 기자들의 피해도 커지고 있다. 이라크 북부 쿠드르 거주지역에서 취재 중이던 호주기자1명이 22일 차량폭탄 폭발로 숨진 것으로 전해졌으며 영국 텔레비전 방송의 테리 로이드 기자도 이날 남부 바스라로 향하던 도중 공격을 받고 실종됐다고 영국의 ITN방송이 보도했다. (연합뉴스) 김대영.이기창 특파원= kdy@yna.co.kr ikc@...

      연합뉴스 | 2003.03.23 00:00

    • [이라크 '마지막탈출 한국인'] 서브넥스 '장연' 사장

      ... 나라를 넘길 수 없다는 것이었다. 이라크 친구들은 항상 말한다. "후세인이 독재자인 것은 우리도 잘 안다. 하지만 그가 아니면 미국이라는 다른 나라가 우리를 점령할 텐데 어떻게 후세인을 지지하지 않을 수 있겠는가." 미국의 폭탄 세례에 대항해 이라크 사람들이 할 수 있는 것이라고는 조그만 쇠곤봉을 집안에 배치하는 것 뿐이었다. 지상전에 대비해 미군들이 집안으로 들어오면 때릴 수 있도록 곤봉처럼 만들어 놓은 쇠파이프가 며칠새 불티나게 팔렸다. 수천km를 날라오는 ...

      한국경제 | 2003.03.23 00:00

    • [이라크戰] "이라크전, 역사상 어떤 전쟁과도 다를 것"

      ... "이라크전은 역사상 어떤 전쟁과도 다를 것"이라고 말했다. 프랭크스 사령관은 이날 개전 후 처음으로 열린 기자 브리핑에서 "이라크전은역사상 어떤 전쟁과도 다를 것"이라며 "이라크를 겨냥한 군사행동은 이전에 볼 수없었던 규모의 엄청난 폭탄이 동원되는 충격과 기습, 유연성이 부각된 공격"이라고평가했다. 프랭크스 사령관은 특히 이번 전쟁은 이라크 전역에서 교량, 공항 그리고 석유채굴장비 들을 보호하기 위한 취지로 전개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전 을 묻는 질문에 "우리는 ...

      연합뉴스 | 2003.03.23 00:00

    • [이라크戰] 이라크군,"크루즈 미사일 21기 격추"

      이라크군은 미.영 연합군이 발사한 크루즈 미사일 21기를 격추했다고 22일 주장했다. 이라크군 사령부는 이날 이라크 TV방송을 통해 공표된 성명에서 "적군이 민간및 군 시설에 계속 미사일을 발사하고 있으며, 이라크군은 이중 21발의 크루즈 미사일을 격추했다"고 밝혔다. 연합군측은 지난 20일 개전 이후 바그다드 등 이라크 도시에 1천발 이상의 크루즈 미사일과 정밀유도 폭탄을 퍼부었다. (바그다드 신화=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3.03.23 00:00

    • [이라크戰] 아시아 각국, 반전시위 나흘째 계속

      ... 하워드 총리를 성토했다. 시드니에서는 3만여명이 "하워드의 전쟁...피의 분노"라는 구호가 적인 현수막을 들고 거리를 행진했으며, 멜버른에서는 100여명의 가족들이 전쟁에 노출된 어린이들의 위험을 강조하기 위해 "아기들에 대한 폭탄을 반대한다"고 외쳤다.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에서는 1천여명의 시위대가 자카르트 주재 미국 대사관을 약 3시간 동안 둘러싸고 조지 W 부시 대통령의 초상화를 태우며 반전의 목소리를 높였다. 이슬람교도이 밀집한 자바섬 중부의 ...

      연합뉴스 | 2003.03.23 00:00

    • [이라크戰] 호주 외무 "인니 과격단체 테러 계획"

      ... 호주인들은 집안에 머물거나 불가피하게 외출해야할 경우 외국인들이 모이는 상업시설 및 공공장소를 피하는 등 신변안전에 각별히주의해야 할 것이라고 당부했다. 호주는 작년 10월 13일 JI의 배후 조종으로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는 발리 폭탄테러 당시 자국민 89명이 숨지자 인도네시아에 대한 여행자제령을 발령해 지금까지그 상태를 유지하고 있다. 수라바야에서는 지난 21일 이슬람교도 2천여 명이 미국 총영사관 건물 앞에 몰려가 조지 W. 부시 대통령을 흡혈귀에 비유하며 반전시위를 ...

      연합뉴스 | 2003.03.23 00:00

    • [이라크戰] 전세계 수백만명 반전시위

      ... 진압과정에서 학생 1명이 치명상을 입었다고 현지 경찰이 전했다. 영국대사관 인근에 시위대가 운집한 바레인에서도 시위대와 경찰의 충돌로 2명이 부상한 것으로 알려졌다. 남미 칠레의 산티아고에서는 한 미국은행의 지점 부근에서 폭탄이 터졌다. 이라크 전쟁 반대입장을 견지하고 있는 캐나다에서는 몬트리올에서 20여만명이거리로 나와 전쟁을 비난한 것을 비롯해 캘거리, 핼리팩스 등지에서도 시위가 잇따랐다. (뉴욕.샌프란시스코.런던.몬트리올 AP.AFP=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3.23 00:00

    • [이라크戰] 호주기자 1명 사망

      이라크 북부 쿠드르 거주지역에서 취재중이던호주출신 기자 한명이 22일 차량폭탄 폭발로 사망했다고 동료기자들과 목격자들이전했다. 목격자들은 앞서 미군의 크루즈 미사일 공격을 받았던 이슬람 과격단체 거점인코르말 마을 외곽 검문소에서 차량폭탄이 터져 호주기자 1명과 쿠르드족 전사 3명이숨지고 또 다른 기자 1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할라브자 AFP=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3.03.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