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6021-36030 / 44,0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스페인 청소년 월드컵 축구단, 삼성전자 방문

      ... 결승에 진출하며 세계의 이목을 끌고 있는 스페인 청소년 월드컵 대표팀이 삼성전자 수원사업장을 방문했습니다. 스페인측의 요청으로 추진된 이번 방문은 스페인 청소년 축구선수들에게 한국과 삼성전자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차원에서 이뤄졌습니다. 삼성전자는 이번 스페인 청소년 월드컵 축구단의 방문을 비롯해 지난 2000년부터 후원하고 있는 중국 대표 퀴즈프로그램인 '지략쾌차' 수상 학생들을 매년 수원사업장으로 초청하는 등 세계 각국 젊은이들에게 첨단 디지털 ...

      한국경제TV | 2007.09.07 00:00

    • thumbnail
      [주한 외국인 I♥KOREA] 茶ㆍ도자기에 11년째 '흠뻑' 주말마다 인사동 갑니다

      ... 기여하기 위해 서울시에서 무형문화재 전승 보존을 위해 제정한 '서울전통예술인상' 수상자인 연날리기 장인 노유상씨를 개인적으로 후원하고 있다. 그는 해외로 출장갈 때 '한국연'을 챙겨 나가 선물로 전해주기도 한다. 아마추어 축구선수 출신으로 스포츠광이기도 한 라인케 사장은 독일 프로축구리그에서 활약했던 차범근 수원 삼성 감독과는 절친한 사이로 자주 만나 식사를 함께하고 골프도 친다고 했다. 하지만 라인케 사장이 1997년 8월 한국 현지법인의 CFO(최고재무책임자)로 ...

      한국경제 | 2007.09.07 00:00 | 최인한

    • thumbnail
      대우조선, 세계최대 LNG선 명명식

      ... 붙였다. 이들 선박은 카타르 정부와 엑슨모빌이 카타르의 천연가스를 전 세계로 수출하기 위해 공동 발주한 것으로 세계 최초의 20만㎥급 LNG선이라는 점에서 발주 당시부터 화제가 됐었다. 척당 수주가격은 2억2000만달러.갑판 면적이 축구장 넓이의 2.5배에 달한다. 두 선박은 오는 10월1일 선주사인 독일의 프로나브에 인도될 예정이며 향후 카타르와 영국을 운항하면서 LNG를 수송하게 된다. 송대섭 기자 dss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9.07 00:00 | 유승호

    • 유럽축구연맹 '돈잔치' ‥ 프로리그에 552억원 나눠줘

      유럽축구연맹(UEFA)이 2006~2007시즌 UEFA 챔피언스리그에 참가했던 각국 프로리그에 총 5870만달러(약 552억원) 규모의 특별 배당금을 나눠주기로 결정했다. UEFA는 6일(한국시간) "지난 시즌 챔피언스리그에 나섰던 클럽을 보유한 프로리그에 총 4900만달러(약 460억원)를 지급하기로 했다"며 "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팀을 만들어내지 못한 리그도 총 980만달러(약 92억원)를 받게 된다"고 밝혔다. UEFA는 배당금은 각국 ...

      한국경제 | 2007.09.06 00:00 | 한은구

    • 퍼거슨 "베컴 혼자 미국축구를 바꿀 순 없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의 알렉스 퍼거슨 감독이 지난 7월 미국프로축구(MLS)로 이적한 잉글랜드 축구스타 데이비드 베컴 혼자서는 미국축구를 바꾸긴 어렵다는 생각을 전했다. 6일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퍼거슨 감독은 ... 걸린다. 서포터스가 이동하기가 쉽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또 유망주들이 일찌감치 유럽으로 떠나는 것도 미국축구의 발전을 저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퍼거슨 감독은 "브래드 프리델(블랙번), 브라이언 맥브라이드, 클린트 뎀프시(이상 ...

      연합뉴스 | 2007.09.06 00:00

    • "슈퍼점보기 A380 개인주문자는 러' 재벌 아브라모비치"

      ... 마이크로소프트(MS) 회장 등의 이름이 거론됐었으나 결국 러시아의 최대 거부인 아브라모비치인 것으로 확인된 것. 아브라모비치의 대변인은 그러나 르 피가로의 확인 요청에 아무 응답을 보이지 않고 있으며 에어버스사 역시 논평하지 않고 있다. 영국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첼시의 구단주인 아브라모비치는 187억달러에 달하는 재산을 소유, 포브스가 선정한 세계 부자 순위에서 11위에 올라 있는 인물이다. 이런 대재벌에게 A380 여객기를 사들이는데 필요한 약3억달러는 '껌값'에 불과한 ...

      연합뉴스 | 2007.09.06 00:00

    • [현대ㆍ기아차 '글로벌 빅5' 도전] 기아車 '글로벌 기어'로 바꾸고 쌩쌩

      ... 차"라고 강조한다. 기아차는 씨드 스포티 왜건 모델을 7월부터 생산하기 시작한 데 이어 11월부터 3도어 형태의 프로씨드를 생산,유럽 공략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2009년에는 슬로바키아공장에서 불과 85km 떨어진 체코 노소비체에 ... 했다. 기아차는 2008년까지 국가 대항 테니스대회인 데이비스컵 대회의 자동차 부문 스폰서를 맡았다. 또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의 3대 클럽 중 하나인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와 프랑스 프로축구 르샹피오나의 4대 명문구단으로 꼽히는 지롱댕 ...

      한국경제 | 2007.09.06 00:00 | 유승호

    • 세계적인 축구스타 앙리 이혼, 위자료 수백억대 될듯

      ... 액수를 위자료로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 사이에는 두 살배기 딸이 있다. 앙리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널에서 뛰던 시절 북 런던 햄스테드에 있는 112억원짜리 저택에서 메리와 함께 살았다. 앙리와 메리는 프랑스 르노 자동차 클리오 광고를 함께 찍으면서 만났다. 앙리는 2007-2008년 시즌부터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FC바르셀로나에서 주급 2억4천만원을 받고 뛰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9.04 00:00 | saram001

    • 축구스타 앙리 이혼…위자료 수백억대

      2007-2008년 시즌부터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FC바르셀로나로 옮긴 프랑스 대표팀 스트라이커 티에리 앙리(30)가 영국인 아내와 이혼해 거액의 위자료를 주게 됐다. 4일(한국시간) 스포츠 전문 사이트 '스포츠티커'에 따르면 앙리는 모델 출신 클래리 메리(27)와 별거해왔는데 최근 런던 가정법원이 이혼 판결을 내렸다. 두 살배기 딸의 엄마인 메리는 앙리의 추정 재산 5천만달러(469억원) 가운데 상당한 액수를 위자료로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

      연합뉴스 | 2007.09.04 00:00

    • 페예노르트 "이천수 2주 후에나 합류"

      네덜란드 프로축구 페예노르트 로테르담으로 이적한 이천수(26)가 출국 및 취업허가 등의 문제로 팀 합류는 다소 미뤄질 전망이다. 페예노르트는 4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이천수가 2주 후에나 로테르담에 올 수 있을 전망"이라면서 "이천수는 한국에서 군 복무를 마치지 않아 출국시 특별 허가가 필요하다. 그 절차가 끝나는 데 1주 정도 걸린다. 이천수는 또 비(非) 유럽연합(EU) 소속 국가 선수에게 필요한 취업허가 발급도 ...

      연합뉴스 | 2007.09.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