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911-40920 / 44,0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브라질전] 추가골 주역 '꽃미남' 안정환

      또 해냈다. 결정적인 순간마다 한방을 터뜨리는 한국축구대표팀의 스트라이커 안정환(시미즈)이 20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브라질대표팀과의 평가전에서 한국의 두번째골을 작렬, 또한번 세계를 놀라게 했다. 2002한일월드컵이 ... 페루자와 원소속팀인 부산 아이콘스 등의 기나긴 소유권 분쟁으로 '국제미아'의위기에 처했던 것. 천신만고끝에 일본프로축구로 방향을 튼 안정환은 이제 전진만을 남겨두고 있다. 일본 무대에 적응하면서 최근 열린 FC 도쿄와의 정규리그에서 ...

      연합뉴스 | 2002.11.20 00:00

    • 대구은행, 시민프로축구단 시민주 청약행사

      대구은행 임직원들이 대구시민프로축구단 시민주공모에 적극 나서고 있다. 19일 대구은행에 따르면 시민들이 주축이 된 대구프로축구단 창단에 기여하기위해 이날 오전 대구시 수성구 본점 영업부에서 김극년 은행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참석해 ... 추가로출자했었다. 은행측은 시민주 청약에 임직원 2천여명 가운데 상당수가 참여할 것으로 보고있으며 지역은행으로서 축구단 창단에 조금이나마 기여하기 위해 공모 기간에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적극 권유할 계획이다. 한편 대구프로축구단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히딩크, 유소년 축구 꿈나무 지도

      "어린이들이 축구를 즐기면서 하는 모습을 보니 한국 축구의 미래가 밝아보입니다." 네덜란드 프로축구 PSV 에인트호벤의 거스 히딩크(56) 감독은 19일 차범근 축구교실구장에서 열린 한국 코카콜라 주최 `히딩크 유소년 축구 파워프로그램' 행사에 참석, 11명의 유소년 축구 꿈나무들을 지도했다. 히딩크 감독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행사장에 도착, 이미 훈련 중인 김현주(13.울산 학성초등)양 등 11명, 경매사이트 `옥션'을 통해 참여한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한국코카콜라, 파워프로그램 행사

      한국코카콜라는 거스 히딩크 감독의 이름을 딴 음료 '파워에이드 거스 히딩크'출시 기념으로 19일 서울 동부이촌동 차범근축구교실에서 유소년 11명을 초청,파워프로그램 행사를 가졌다. 이 자리에 참석한 히딩크 감독이 수료증과 사인볼을 건네주고 있다. / 김병언 기자 misae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1.19 00:00

    • 히딩크, 유소년 재단 만든다

      네덜란드 프로축구 PSV 에인트호벤의 거스 히딩크(56) 감독이 불우한 환경의 재능있는 유소년 지원에 발벗고 나섰다. 히딩크 감독은 19일 서울 동부이촌동 차범근축구교실에서 열린 '히딩크 유소년축구 파워프로그램'에 참여한 자리에서 "불우한 환경의 유소년을 돕는데 힘을 모아야한다"면서 "히딩크 히어로 재단을 만들어 어려운 환경의 유소년을 매년 11명씩 선발해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히딩크 감독의 복안에 따르면 `히딩크 히어로재단'은 스포츠 분야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히딩크 '꿈나무재단' 만든다 .. 불우환경 유소년 매년 11명씩 선발

      네덜란드 프로축구 PSV 에인트호벤의 거스 히딩크(56) 감독이 불우한 환경의 재능 있는 유소년 지원에 나선다. 방한 중인 히딩크 감독은 19일 서울 동부이촌동 차범근축구교실에서 열린 '히딩크 유소년축구 파워프로그램'에 참여한 자리에서 "불우한 환경의 유소년을 돕는 데 힘을 모아야 한다"며 "히딩크 히어로 재단을 만들어 어려운 환경의 유소년을 매년 11명씩 선발해 도울 것"이라고 밝혔다. 스포츠 분야뿐 아니라 문화 예술 등 다방면에서 어려운 환경 ...

      한국경제 | 2002.11.19 00:00

    • 강상주 서귀포시장 한나라당 입당

      ... 오후 기자회견을 통해 "그동안 무소속 신분으로 중앙예산을 확보하는데는 어려움이 없었지만, 지역의 장래가 걸린 정책적인 결정사항에 직면할 때마다 역부족을 느껴 안정된 국정운영의 토대가 마련됐다고 여겨지는 한나라당에 입당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는 정책적 지원을 통해 해결해야 할 당면 과제로 프로축구단 창단, 제주월드컵경기장내 내국인 면세점 유치, 국가대표팀의 제2전지훈련장 지정 등을 꼽았다. (서귀포=연합뉴스) 김승범기자 ksb@yna.co.kr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한-브라질전 관전포인트]

      '화려한 삼바축구냐. 스피드를 내세운 압박축구냐.' 월드컵 4강신화의 주역인 '태극전사'들이 20일 오후 7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최강 브라질축구대표팀과 한판 대결을 펼친다. 한국은 2002한일월드컵에서 '폭주기관차'의 진면목을 ... 제대로 간파하는 홍명보는 김태영(전남), 최진철(전북)과 다시 한번 철벽 스리백을 형성해 '유종의 미'를 거두고 미국프로축구 LA 갤럭시에서 제2의 축구인생을 설계한다는 각오다. ▲사령탑, '멋진 데뷔냐. 명예로운 은퇴냐' 김호곤 한국 ...

      연합뉴스 | 2002.11.19 00:00

    • 두달만에 방한한 히딩크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인공 거스 히딩크(56) 감독이 돌아왔다. 18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 네덜란드 프로축구 PSV 에인트호벤의 히딩크 前 한국축구대표팀 감독은 "한국이 정말 그리웠다"면서 환한 웃음을 지었다. 히딩크 감독은 ... 플레이를 펼쳤다. --한국을 찾은 주 목적은 ▲브라질전 참관과 파주 NFC강연 등 알려진 스케줄대로다. 그리고 축구협회 관계자들과도 만날 예정이다. 특히 한국과 팬들이 그동안 너무 그리웠다. --박지성 선수를 영입한다는데 ▲우리는 ...

      연합뉴스 | 2002.11.18 00:00

    • 히딩크 감독, 두달만에 내한

      네덜란드 프로축구 PSV 에인트호벤의 거스 히딩크(56) 전 한국축구대표팀 감독이 두달만에 내한했다. 히딩크 감독은 18일 오전11시20분 네덜란드 KLM 865편으로 인천공항에 입국, 3박 4일간의 짧은 방한일정에 돌입했다. ... 참석한뒤 숙소인 하얏트 호텔에서 여장을 푼다. 그는 이어 19일 서울월드컵경기장을 방문, 브라질과 일전을 앞둔 한국축구대표팀을 격려하며 20일 오전 10시에는 파주 NFC에서 한국축구 발전에 대한 강연을 할예정이다. 히딩크 감독은 ...

      연합뉴스 | 2002.11.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