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74281-374290 / 442,3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Choi 아래 엘스ㆍ싱ㆍ위어 … 최경주, 美PGA 크라이슬러챔피언십 3R 단독선두

      ... 있다. 어느 선수보다 이 코스에 대한 자신감이 높다. 특히 이 대회에서 반드시 우승해 상금랭킹 30위 내에 들어야 시즌 마지막 대회인 투어챔피언십 출전자격도 얻게 된다. 최경주는 현재 상금랭킹 68위다. 최경주가 시즌 첫승,프로통산 11승을 달성하는 데 가장 큰 장애가 될 선수로는 엘스가 꼽힌다. 엘스 역시 올해 우승하지 못했기 때문에 이번 대회에서 우승을 노리고 있다. 또 현재 상금랭킹 30위로 까딱 잘못하면 투어챔피언십에도 출전할 수 없으므로 최선을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경수

    • thumbnail
      11월에 가볼만한 곳 … 입이 즐거운 황토골, 文香배인 빨간 고추

      ... 청양고추랜드에서 2분 거리에 있는 고운식물원도 최근 유명세를 타고 있다. 30여개의 주제정원으로 꾸며진 식물원은 산행의 맛과 식물관찰의 즐거움을 만끽할 수 있어 좋다. 나무곤충 만들기, 허브비누 만들기, 꽃누르미 열쇠고리 만들기 등의 체험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청양군청 관광기획과 (041)940-2278 ▶빨간 고추만큼 유명한 문학의 산실(경북 영양)= 영양은 청양처럼 고추로 유명한 고장이다. 영양고추홍보전시관을 찾으면 영양고추의 모든 것을 한자리에서 이해할 수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재일

    • 이만수.박찬호 미국서 잇따라 귀국

      프로야구 SK 수석코치가 된 `헐크' 이만수(48)와 한국인 메이저리거의 `맏형' 박찬호(33)가 29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잇따라 귀국했다. 9년 만에 돌아온 이만수 코치는 노부모 이창석(77)씨와 장삼순(71)씨, SK 구단 관계자, 팬클럽 `포에버 22' 회원 등의 뜨거운 환영을 받으며 입국장에 들어서 줄곧 밝은 웃음을 지었다. 귀국 소감을 묻는 말에 "9년 전에 미국으로 떠날 때 걱정이 됐고 어쩔 줄을 몰랐는데 지금도 그 심정"이라며 "많은 ...

      연합뉴스 | 2006.10.29 00:00

    • thumbnail
      비아그라→여보그라 살리그라 일나그라… 약이름 아류作 기가막혀 !

      ... 건강기능식품 성분으로 인기를 모으면서 '큐텐'이 들어간 상표 출원도 봇물을 이루고 있다. 국내 섬유유연제 업체인 피죤이 2002년 'CoQ10'을 출원한 이후 지금까지 총 56건이 출원된 것으로 집계됐다. 영진약품은 '더큐텐''젠큐텐''프로큐텐' 등 관련 상표 10건을,보령제약은 '이노큐텐''큐텐럭스' 등 6건을 각각 출원했다. 질환명이나 인체조직명을 그대로 딴 상표도 난립하고 있다. 아토피 피부염 치료제의 경우 '아토미''아토러지''아토롤''아토프리' 등 제품명에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임도원

    • thumbnail
      그린 물들인 '붉은 진주' ‥ 홍진주, 美LPGA 코오롱-하나銀 챔피언십 우승

      ... 투어 멤버가 아닌 선수로서 우승컵을 안았다. 이 대회는 2002년 출범 이후 올해까지 다섯 번의 챔피언이 모두 한국선수라는 기록도 세웠다. 중학교 1학년 때 골프에 입문한 홍진주는 2001∼2002년 국가상비군을 거쳐 2003년 프로가 됐다. 174cm의 늘씬한 키에 탤런트 못지않은 외모를 갖췄지만,프로데뷔 후 성적은 변변치 않아 크게 주목받지 못했다. 홍진주가 매스컴에 등장하기 시작한 것은 지난달 열린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박지은(27·나이키) 김미현(29·KTF)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경수

    • thumbnail
      끝내 삼성이 웃었다 ‥ 한국시리즈 2연패

      선동열 감독이 이끄는 삼성 라이온즈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국프로야구 정상에 올랐다. 삼성은 29일 잠실구장에서 벌어진 2006프로야구 한국시리즈 6차전에서 박한이의 2루타 두 방으로 초반 기선을 잡은 뒤 한화의 막판 추격을 3-2로 따돌리고 우승컵을 안았다. 이로써 7전4선승제의 '가을잔치'에서 4승1무1패로 한화를 제압한 삼성은 지난해에 이어 한국시리즈 2연패의 위업을 달성하며 국내프로야구 최강팀으로 자리매김했다. 국내프로야구에서 한국시리즈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경수

    • thumbnail
      그린 물들인 '붉은 진주' ‥ 홍진주, 美LPGA 코오롱-하나銀 챔피언십 우승

      ... 미LPGA투어 강호들이 출전하지 않음으로써 한국선수들의 우승은 어느 정도 기대됐지만,그 주인공이 홍진주가 될지는 아무도 예상치 못했다. 일본에서 사업을 하는 어머니의 권유로 골프에 입문한 홍진주는 2년간의 국가상비군을 거쳐 2003년 프로가 됐다. 174cm의 늘씬한 키에 탤런트 못지않은 외모를 갖췄지만,프로데뷔 후 성적은 변변치 않아 크게 주목받지 못했다. 홍진주가 매스컴에 등장하기 시작한 것은 지난달 열린 SK엔크린인비테이셔널.박지은(27·나이키) 김미현(29·KTF)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경수

    • [PGA] 최경주, 셋째날도 선두…우승 눈앞

      `탱크' 최경주(36.나이키골프)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크라이슬러챔피언십 셋째날도 선두를 지키며 우승컵에 바짝 다가갔다. 최경주는 29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탬파베이의 웨스틴이니스브룩골프장(파71.7천295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버디와 보기를 번갈아 하는 등 다소 불안했지만 1언더파 70타를 쳐 중간 합계 9언더파 204타로 리더보드 맨 꼭대기에서 최종 라운드를 시작하게 됐다. 최경주가 이 대회에서 우승하면 상금 ...

      연합뉴스 | 2006.10.29 00:00

    • [부고] 박광인 현대자동차 인재개발센터 부센터장 별세 外

      ... 부친상=28일 삼성서울병원 발인 31일 오전 7시30분 3410-6915 ▶이영길 유한양행 상근감사ㆍ영수사업 부친상,동운조선일보편집부기자 조부상=29일 고려대 안암병원 발인 31일 오전 8시 929-3699 ▶최인선 엑스포츠 프로농구 해설위원 부친상=29일 강남성모병원 발인 31일 오전 8시30분 590-2540 ▶김세완 대한항공 방콕지점부장ㆍ세은강원대신문방송학과교수 부친상,김상진사업 장인상=29일 신촌세브란스병원 발인 31일 오전 9시 392-0699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thumbnail
      지프차 타고 사막투어ㆍ별빛샤워도 '따봉' ‥ 카타르 도하

      ... 사막지대여서 관광객도 많지 않다. 유럽이나 아프리카의 주요 도시와 인근 나라를 향하는 통과여객이 대부분이다. 카타르는 그러나 중동지역 특유의 문화체험을 하기에 안성맞춤이다. 비행기를 갈아타는 시간을 활용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많다. 무엇보다 '사막투어'가 재미있다. 4륜 구동 지프에 올라 끝모를 모래사막을 달리는 것이다. 차가 모래에 빠지지 않게 바퀴의 바람을 적당히 뺀 채 달리는 지프는 마치 곡예를 하는 것처럼 질주한다. 하이라이트는 모래둔덕 ...

      한국경제 | 2006.10.29 00:00 | 김재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