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61-70 / 2,063,5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국경 간 바이든ㆍ트럼프…불법이민 '네 탓' 공방

    ... 1946년생으로 1942년생인 바이든 대통령보다 네 살 적다. 미국 경합주의 유권자 10명 중 8명은 바이든 대통령이 너무 늙었다고 판단했다. 블룸버그통신이 495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에서 바이든 대통령과 트럼프 전 대통령 중 ‘너무 늙었다’는 표현에 맞는 사람을 고르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44%가 바이든 대통령을 꼽았다. ‘둘 다’라는 답변은 38%, 트럼프 전 대통령은 8%를 기록했다. 한경제 기자

    한국경제 | 2024.03.01 18:39 | 한경제

  • 가자지구 민간인에 발포…휴전 계획 꼬인 美

    ... 타결이 이뤄지지는 않을 것”이라고 예상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달 26일만 하더라도 “다음주 월요일에는 휴전이 이뤄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 역시 이날 TV로 생중계된 기자회견에서 “휴전 협상이 타결될 경우 풀려날 인질들의 명단을 요구했다”면서도 “아직 계획된 협상이 결실을 보게 될지를 판단하는 것은 시기상조”라고 말했다. 한경제 기자

    한국경제 | 2024.03.01 18:36 | 한경제

  • thumbnail
    [이 아침의 피아니스트] 건반 위의 완벽주의자, 우크라 출신 콜로덴코

    “그는 피아니스트 중에서도 엘리트다.” 저명한 음악 비평가 노먼 러브렉트가 우크라이나 출신 피아니스트 바딤 콜로덴코(1986~)를 두고 한 말이다. 콜로덴코는 완벽에 가까운 기교, 깊이 있는 해석으로 정평이 난 피아니스트다. 영국 일간지 가디언은 “콜로덴코는 강철 같은 테크닉으로 크리스털 결정처럼 섬세한 순간들을 만들어 낸다”고 찬사를 보냈다. 모스크바 차이콥스키 국립음악원에서 공부한 그는 2010...

    한국경제 | 2024.03.01 18:29 | 김수현

  • thumbnail
    배추 가격은 떨어졌는데…상추·깻잎값 2배 넘게 뛴 이유

    상추와 깻잎 가격이 급등세를 보이고 있다. 흐린 날씨와 잦은 비로 주요 산지에서 출하량이 큰 폭으로 줄어든 여파다. 1일 팜에어·한경 농산물가격지수(KAPI)를 산출하는 예측 시스템 테란에 따르면 전날 기준 KAPI는 238.89를 기록했다. 전주(2월 22일) 대비 16.7% 올랐다. KAPI를 구성하는 22개 품목 중 17개 품목의 도매가격이 전주 대비 상승했다. 상추(136%)와 깻잎(101.89%) 가격이 1주일 새 100% ...

    한국경제 | 2024.03.01 18:21 | 하헌형

  • 美 "북한 사이버戰…미군 우주활동 위협"

    ... 있는 전자기전 역량을 입증한 바 있다”고 밝혔다. 와이팅 사령관은 서면 의견에서 “이란과 북한은 아군의 우주 기반 통신과 항법 역량을 위협하는 지상 기반 전자전 역량을 보유하고 있음을 입증했다”며 “북한은 미사일과 위성 발사를 자주 실패했음에도 대량의 미사일 발사를 지속할 수 있는 능력을 증명했고, 우주 영역에서 지장을 줄 가능성이 있는 사이버 및 전자전 무기를 갖췄다”고 했다. 한경제 기자

    한국경제 | 2024.03.01 18:19 | 한경제

  • thumbnail
    "잠자는 사자 코털 왜 건드리나…골리앗과 싸우지 않아도 혁신 가능"

    “굳이 잠자는 사자의 코털을 건드릴 필요가 있나요? 새로운 사업을 시작할 때 그 분야를 꽉 잡고 있는 기업을 꼭 깨부숴야 하는 건 아닙니다. 파괴의 대상이 된 기업은 혁신에 필사적으로 저항할 텐데, 그러면 혁신에 성공하기 어려워질 뿐이죠. 기존 질서를 파괴하지 않고도 혁신할 수 있습니다.” 기업 경영에서 ‘혁신’의 개념을 처음 정의한 사람은 경제학자 조지프 슘페터다. 그가 1942년 ‘창조...

    한국경제 | 2024.03.01 18:10 | 최예린

  • thumbnail
    출국 전 여권 잃어 울먹인 중국인 관광객에 여권 찾아준 경찰

    ... 만인 오후 6시 50분쯤 버스정류장에 정차한 버스에서 가방을 찾아냈다. 여권이 든 가방을 전달받은 부부는 번역 앱을 통해 "도와주신 덕분에 중국에 갈 수 있게 됐다"며 감사 인사를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여권이 든 가방을 잃어버려 난처해하는 중국인 관광객을 안심시키고 적극적인 조처로 분실물을 긴급 수배해 찾았다"고 설명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3.01 17:53 | 장지민

  • thumbnail
    "삼일절 쉬어 부럽다"…男 아이돌 일본인 멤버 발언 '사과'

    ... 날(공휴일)이냐"고 물은 뒤 "부럽다"는 반응을 보였다. 이후 온라인상에서는 일본인이긴 하지만 한국에서 아이돌로 활동하고 있음에도 삼일절에 대한 역사적 맥락에 무지한 니키를 두고 비난이 나왔다. 한편 엔하이픈은 지난 23~25일 서울 송파구 KSPO DOME에서 월드투어 '페이트 플러스'(FATE PLUS) 서울 공연을 개최한 바 있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3.01 17:52 | 장지민

  • thumbnail
    "3.1절에 꼭 봐야한다는데"…영화 '파묘'에 숨겨진 항일코드 [이슈+]·

    ... 것이었다"고 덧붙였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파묘'는 순항 중이다. 손익분기점(BEP)도 가뿐히 넘었고 할리우드 배우 티모시 샬라메의 신작 '듄: 파트 2'도 꺾었다. 일각에서는 이번 주말 600만 관객 기록을 세울 것이라는 분석이다. "3.1절엔 꼭 봐야하는 것 아니냐"는 분위기가 형성되면서 최종 스코어가 어떻게 될지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김예랑 한경닷컴 기자 yesra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3.01 17:05 | 김예랑

  • thumbnail
    [속보] 복귀 시한 마지막날 전공의 복귀자 271명 늘어…누적 565명

    ...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더 아프고 위급한 환자를 위해 대형병원 이용을 자제하는 국민의 성숙한 시민의식과, 지금도 현장에서 전공의의 빈자리를 감당하는 의료진께 감사드린다"며 "정부는 집단행동으로 인한 의료 현장의 혼란을 수습하고, 중증과 응급환자 진료에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비상진료대책을 철저하게 이행하고 관리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3.01 16:46 | 노정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