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2,083,4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4년 5개월 만에 열리는 한일중 정상회의…민생 협력 재개할 듯

      ... 의제에서는 제외됐다. 윤 대통령은 다음 달까지 정상외교 일정을 연이어 소화한다. 오는 28일에는 무함마드 빈 자예드 알 나흐얀 아랍에미리트(UAE) 대통령이 한국을 국빈 방문한다. UAE 대통령이 한국을 방문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다음 달 4~5일에는 한·아프리카 정상회의가 서울에서 열린다. 이는 다수의 아프리카 국가를 대상으로 개최하는 첫 다자 정상회의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6 09:00 | 신현보

    • thumbnail
      '유혈 소요' 누벨칼레도니서 한국 국민 6명 안전하게 철수

      ... 누벨칼레도니에 체류 중인 우리 국민의 안전을 위해 다양한 조치를 계속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뉴칼레도니아에서는 지방선거 투표권을 현지에 10년 이상 거주한 프랑스 시민권자로 확대하는 내용의 개헌안이 프랑스 의회에서 통과된 것에 항의하는 유혈 시위가 벌어지자 프랑스 정부가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프랑스가 본토 외 지역에서 비상사태를 선포한 것은 39년 만이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6 08:35 | 신현보

    • thumbnail
      "번 돈보다 쓴 돈이 많다"…중산층 '적자 살림'에 눈물

      ... 감소해 60.3%로 집계됐다. 1분기 월평균 가계 소득은 전년 동기 대비 1.4% 증가한 가운데, 가계지출은 2.5%, 이자 비용은 11.2% 늘어나 지출 부담이 크게 늘었다. 이런 와중에 근로소득은 1년 전보다 1.1% 줄며 '역성장'했다. 특히 근로자 가구 비중이 높은 중산층·고소득층 가구의 살림살이가 더 큰 타격을 입었다는 게 통계청의 진단이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6 08:03 | 신현보

    • thumbnail
      되살아난 '긴축 공포'…코스피, 저가매수 기회일까? [주간전망]

      ... 긴축 장기화 우려에 더해 삼성전자의 약세가 지수를 끌어 내렸다. 삼성전자는 엔비디아로부터 고대역폭메모리(HBM) 반도체 품질 테스트를 통과하지 못했다는 소식에 7만5900원으로 주저앉았다. 반면 엔비디아에 가장 큰 비중으로 HBM을 공급하고 있는 SK하이닉스는 엔비디아가 기대 이상의 실적과 가이던스를 내놓은 데 힘입어 23일 종가기준으로 20만원을 돌파했다. 현재 주가는 19만8600원이다. 한경한경닷컴 기자 cas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6 08:00 | 한경우

    • thumbnail
      [한경 오늘의 운세] 2024년 5월 26일 오늘의 띠별 운세

      ... 맞이할지도 모릅니다. 돼지띠 - 날카롭게 할퀴고 마는 마음 오늘의 운세는 타인과의 경쟁에 의해서 신경이 날카로워질 모양의 운세입니다. 그러다보니 평소에 잘 지내고 있던 사람과 마찰이 일어날 수 있고, 자기 혐오에 시달려 고통스러운 시간을 보내게 될지도 모릅니다. 여기서 무너지지 않고 꿋꿋하게 버텨내는게 중요할 것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타인에게 좋은 방향으로 흘러갈 수 있으니 주의가 필요합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6 08:00

    • thumbnail
      '눈물의 여왕' 제작비 회당 35억…"일본 가면 반값인데" 한숨 [김소연의 엔터비즈]

      ... "제작비 규모가 국내와 비교해 절반 이상 적지만, 그래도 '마냥 기다릴 수 잆다'는 위기감에 사람들이 고민하는 것"이라고 전했다. 더불어 "한국의 인적 자원이 해외로 움직이면 글로벌 OTT에서도 '비싼 한국에서 제작하지 않겠다'는 분위기가 감지되고 있다"며 "결국 돈이 움직이는 곳에 눈길이 가는 거 아니겠다"고 덧붙였다. 김소연 한경닷컴 기자 sue123@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6 07:50 | 김소연

    • thumbnail
      '천바오' 천하람 "국민, 개혁신당을 '동물원'에 살려 두셨다" [당선인 인터뷰]

      ... 넣어둔 것"이라며 "우리를 '멸종위기종'으로 만들 것이냐, 생태계의 '최상위 포식자'로 만들 것이냐는 앞으로 하기에 달렸다"고 했다. 천 당선인은 최근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경닷컴과 진행한 인터뷰에서 '소신', '국민'이라는 단어를 가장 자주 언급했다. '이 당도 저 당도 다 싫다'는 국민들의 표를 얻어 '개혁신당 비례대표 2번', 사실상 국회에서 300번째로 ...

      한국경제 | 2024.05.26 07:49 | 이슬기

    • thumbnail
      "강형욱 해명에 열받아"…前 직원 무료 변호 선언한 변호사

      ... "직원 감시 용도는 아니다"라며 "사람들이 있는 곳이고 용품을 갖고 있는 곳이라서 CCTV가 있어야 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CCTV가 없는 사무실이 있을까 싶다. 도난이 있을 수 있고 외부인이 들어올 수도 있다"며 "사무실에서 훈련 상담도 하기에 개가 우리를 물 수도 있고 뜻밖의 일이 생길 수 있다"고 덧붙였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6 07:44 | 신현보

    • thumbnail
      노무현의 '깨시민'이 이재명의 '개딸' 됐다? [정치 인사이드]

      ... 사안마다 단일한 목소리는 내는 것과는 사뭇 다른 모습이기도 하다. 한 야권 관계자는 이와 관련 "맹목적인 지지를 보내지 않았던 노사모는 결국 '노무현을 지키지 못했다'는 미안한 마음이 있다. 그런 경험이 지금의 개딸을 만든 것으로 보인다"며 "그러니 이제는 이재명 대표의 팬덤을 향해 변화를 기대하는 것은 무리가 아닐까"라며 해석했다. 이슬기 한경닷컴 기자 seulk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24.05.26 07:28 | 이슬기

    • thumbnail
      집값 하락 주장했던 이광수 "집 살 시기 오고 있다" [이송렬의 우주인]

      ...;집값은 당분간 내릴 것으로 봅니다. 집을 살 수요는 없는데 매물(공급)은 계속 쏟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내 집 마련'에 나설 적기가 됐다고 봅니다." 이광수 광수네복덕방 대표(사진)는 최근 <한경닷컴> 과의 인터뷰에서 "'내 집 마련'도 투자의 관점에서 접근해야 한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 대표는 그동안 집값이 계속 떨어질 것이라며 매수를 입 밖으로 내지도 않았지만, 이제는 '살 ...

      한국경제 | 2024.05.26 06:30 | 이송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