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521-19530 / 29,2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포스코여자골프] 박성현, 선두에 4타 뒤진 공동 16위

      ...iddot;장수연 6언더파 공동 선두…전인지 3오버파 최하위권 박성현(22·넵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시즌 마지막 대회 첫 라운드에서 시즌 4승을 노려볼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 박성현은 13일 ... 타수(70.48)도 사실상 1위를 확정한 상태이고, 대상 포인트도 435점으로 1위를 달리고 있다. 내년 시즌부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뛰어드는 전인지는 "지난주 클럽을 한 번도 안 잡아 통증이 없어졌다 생각했는데 ...

      연합뉴스 | 2015.11.13 16:32

    • 박인비, "리디아 고,기다려"1타차 단독선두

      박인비(27·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로레나 오초아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나섰다. 박인비는 13일(한국시간) 멕시코 멕시코시티의 멕시코 골프클럽(파72·6,804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3개로 4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공동 2위 선수들에 1타 차로 앞선 박인비는 올해의 선수 등 주요 부문 선두인 리디아 고(18·뉴질랜드)와 격차를 좁힐 가능성을 ...

      한국경제TV | 2015.11.13 09:16

    • 'LPGA' 박인비, 18번 홀 버디로 1타 차 단독 선두

      박인비 "15언더파 정도 치면 당연히 우승할 것" 박인비(27·KB금융그룹)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로레나 오초아 인비테이셔널(총상금 100만 달러) 1라운드에서 단독 선두에 나섰다. 박인비는 13일(한국시간) 멕시코 멕시코시티의 멕시코 골프클럽(파72·6천804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1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3개로 4언더파 68타를 기록했다. 공동 2위 선수들에 1타 차로 앞선 ...

      연합뉴스 | 2015.11.13 09:10

    • SI 올해선수 후보에 조코비치·메시·스피스 등 선정

      남자테니스 세계 랭킹 1위 노바크 조코비치(세르비아)와 남자골프 세계 1위 조던 스피스(미국), '축구 영웅' 리오넬 메시(아르헨티나) 등이 미국 스포츠 전문매체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SI)가 선정한 '올해의 ... 골든스테이트의 우승을 이끈 스테픈 커리(미국), 여자테니스 세계 1위 세리나 윌리엄스(미국) 등이 이름을 올렸다. 또 미국프로풋볼(NFL) 선수 토머스 데이비스(미국), 미국의 여자월드컵 축구 우승을 이끈 칼리 로이드, 여성 종합격투기 선수 ...

      연합뉴스 | 2015.11.12 08:04

    • 장타왕 박성현은 '버디퀸'…시즌 300개 돌파 예약

      10개홀에서 버디 2개꼴 수확…약점 쇼트게임·퍼팅 보완에 주력 계획 올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에서 '메이저퀸' 전인지(21·하이트진로)에 버금가는 인기를 누린 ... 별명도 얻었다. 투어백에 '남달라'라고 새겨 넣은 박성현은 장타와 공격적 플레이로 그야말로 다른 여자 선수와 차별화된 고유의 색깔과 브랜드를 구축했다. 전인지에 아쉽게 상금왕과 다승왕 등 주요 타이틀을 내줘 아쉽게 ...

      연합뉴스 | 2015.11.12 07:18

    • 한국여자프로골프 3년 만에 우승 없는 신인왕 탄생하나

      ... 박세리…신지애·이미나·김주미·송보배 상금왕까지 전례없이 큰 인기를 누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가 오는 13일부터 3라운드 경기로 치르는 조선일보-포스코 챔피언을 끝으로 2015년 시즌 막을 내린다. ... 신고하지 못했다. 2007년 김하늘(27·하이트진로), 2009년 안신애(26·해운대비치골프앤리조트)도 우승 없이 신인왕에 올랐지만 2년차 때 3승과 2승을 각각 올려 신인왕의 위신을 세웠다. 투어 안팎에서 ...

      연합뉴스 | 2015.11.11 07:29

    • thumbnail
      숨고르는 리디아 '고', 기회잡은 박인'비'

      ... 김(31·미국·김초롱)에게 ‘기회의 땅’이었다. 우울증에 시달리며 골프를 그만둘까 고민하던 지난해 그는 멕시코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로레나오초아인비테이셔널에서 9년 만에 ...ot;한화)이 2010년 역대 최저타인 19언더파로 우승컵을 거머쥐었다. 지난해에는 김초롱이 깜짝 우승하는 등 한국과 인연이 깊다. 리디아 고(18)에게 ‘골프 여제’ 자리를 위협받고 있는 박인비에게도 이번 ...

      한국경제 | 2015.11.10 18:53 | 이관우

    • thumbnail
      올해 2승 한 명도 없는 KPGA

      슈퍼스타도, 절대 강자도 없었다. 지난 8일 카이도골프LIS챔피언십을 끝으로 막을 내린 올해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의 지형도다. 골프계에선 “대회 수와 상금 규모가 대폭 줄면서 스타 탄생이나 라이벌 간 경쟁 등 ... 최진호(31·현대제철) 김비오(25·SK텔레콤) 손준업(28) 이성호(28) 등 4명이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퀄리파잉스쿨(Q스쿨)에 응시할 예정이다. 국내 투어를 오가며 뛸 수 있는 일본프로골프(JGTO) ...

      한국경제 | 2015.11.09 18:38 | 이관우

    • thumbnail
      안산시·아일랜드CC, '2018 LPGA 인터내셔널 크라운' 유치 본격화

      경기 안산시가 미국여자프로골프협회(LPGA)가 주관하는 국가대항전인 ‘2018 LPGA 인터내셔널 크라운’ 유치에 나섰다. 안산시는 9일 서울 태평로 프레스센터 18층 외신기자클럽에서 ‘2018 ... 안산시 관계자와 권오영 아일랜드CC 대표, 가수 이승철 씨 등이 참석했다. 제 시장은 “2018년 한국에서 열릴 ‘LPGA 인터내셔널 크라운’은 세계 여자골프계의 가장 큰 국제대회로, 아일랜드CC에서 ...

      한국경제 | 2015.11.09 18:36 | 유정우

    • thumbnail
      오지현, 역전으로 생애 첫 승 "빗속 경기 좋아했는데 실제로 비가 와서 마음 편했다"

      고진영(19·넵스)이 프로 데뷔 후 일찌감치 첫 승을 올리며 스타로 떠오른 지난해, ‘데뷔 동기’ 오지현(19·KB금융그룹·사진)은 시드 유지를 걱정해야 했다. 상금 64위라는 ...로 불리는 오지현이 동기 고진영을 누르고 짜릿한 역전승으로 생애 첫 승을 장식했다. 8일 부산 기장군 해운대비치골프&리조트(파72·6591야드)에서 막을 내린 2015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ADT캡스챔피언십(총상금 ...

      한국경제 | 2015.11.08 18:40 | 이관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