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9491-19500 / 28,7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진영, KLPGA 초청여자골프 '우승'…시즌 3승

    ... 세번째 우승이자 이 대회 초대 챔피언의 영예까지 챙겼다. 고진영은 전인지와 이정민에 이어 시즌 3승 선수 대열에 합류하면서 한국여자골프 상금왕과 다승왕, 대상 경쟁에서 둘을 추격할 발판을 마련했다. 우승 상금 1억원을 보태 시즌 상금이 4억4715만원으로 늘린 고진영은 전인지, 이정민에 이어 시즌 상금 4억원을 돌파한 세번째 선수가 됐다. 전인지와 이정민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US여자오픈에 출전하느라 이번 대회에는 나서지 않았다. 지난 5월 이후 무릎에 물이 차며 통증이 ...

    한국경제 | 2015.07.12 16:03 | 정형석

  • thumbnail
    양희영, 메이저 US오픈 3라운드 '3타차' 선두

    ... 정상에 바짝 다가섰다. 양희영은 12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랭커스터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70회 US여자오픈 3라운드에서 1언더파 69타를 쳐 중간합계 8언더파 202타로 단독 선두를 달렸다. 1라운드부터 이날까지 사흘 ... 2타를 더 줄여 양희영에 4타 뒤진 3위(4언더파 206타)로 뛰어올라 우승 경쟁에 합류했다. 지난 5월 일본여자프로골프 메이저대회 살롱파스컵을 제패한 전인지는 작년에 한국여자오픈에서 우승한 바 있어 한국·일본·미국 ...

    한국경제 | 2015.07.12 10:31 | 정형석

  • thumbnail
    [US여자오픈골프] 양희영, 사흘 연속 언더파로 선두 질주

    ... 12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랭커스터 컨트리클럽(파70·6천289야드)에서 열린 제70회 US여자오픈 3라운드에서 1언더파 69타를 쳐 중간합계 8언더파 202타로 단독 선두를 달렸다. 1라운드부터 이날까지 사흘 ... 2타를 더 줄여 양희영에 4타 뒤진 3위(4언더파 206타)로 뛰어올라 우승 경쟁에 합류했다. 지난 5월 일본여자프로골프 메이저대회 살롱파스컵을 제패한 전인지는 지난 2013년에는 한국여자오픈에서 우승한 바 있어 한국&mid...

    연합뉴스 | 2015.07.12 07:47

  • thumbnail
    -US여자오픈골프- 양희영, 4연속 버디 앞세워 2R 선두

    ... 추격 양희영(26)이 줄버디를 뽑아내며 생애 첫 메이저골프대회 정복을 향한 채비를 갖췄다. 양희영은 11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랭커스터 컨트리클럽(파70·6천289야드)에서 열린 제70회 US여자오픈 2라운드에서 ... 136타로 공동 2위에서 양희영을 3타차로 추격했다. 양희영은 올해 혼다 LPGA 타일랜드 우승을 포함,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2승을 올렸지만 아직 메이저대회 우승트로피를 갖지 못했다. US여자오픈 최고 성적은 ...

    연합뉴스 | 2015.07.11 09:54

  • thumbnail
    US여자오픈, 이번에도 '한국 잔치'?

    ‘K골프의, K골프에 의한, K골프를 위한….’ 세계 여자골프 스타의 산실인 US여자오픈 중심축이 한국(계) 선수로 빠르게 옮겨가고 있다. 올해로 70회째를 맞이한 US여자오픈은 세계 여자골프 ... 알려졌다”며 “어려서부터 모든 클럽을 자유자재로 활용할 수 있도록 스파르타식 훈련을 해온 한국 골프와 궁합이 맞는 것 같다”고 말했다. ◆악천후로 중단…‘K랠리’ ...

    한국경제 | 2015.07.10 21:29 | 이관우

  • '넘버3' 고진영, 상금레이스 추격 발판

    ‘넘버3’ 고진영(20·넵스)이 뒤처졌던 레이스를 만회할 기회를 잡았다. 고진영은 10일 강원도 용평리조트 버치힐GC(파72·6391야드)에서 열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초정탄산수·용평리조트오픈(총상금 5억원) 1라운드에서 17번홀(파3)까지 버디 6개, 보기 1개를 기록하며 5언더파 67타로 2위에 올랐다. 다승 선두 전인지(21·하이트진로)와 이정민(23...

    한국경제 | 2015.07.10 21:23 | 최만수

  • [신설법인 현황] (2015년 7월3일~2015년 7월9일) 서울

    ... ▷한국외식정보교육원(박형희·50·외식, 식품업계 경영주 및 중간관리자, 일반종사원을 대상으로 한 교육 프로그램 운영) 송파구 중대로 174, 지층 (가락동,현대파크빌) ▷한국정보보호경영연구소(박성갑·40...;10·인문 및 사회과학 연구 개발업) 서대문구 이화여대길 52, 산학협력관117비호 (대현동,이화여자대학교) ▷한국환경파트너(이명수·50·환경관련 컨설팅 및 정책연구 등 용역 사업) 양천구 ...

    한국경제 | 2015.07.10 17:06

  • [US여자오픈골프] 양희영 등 한국선수들, 상위권 포진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3위…1라운드 도중 악천후로 잔여경기 순연 세계최강 한국여자골프 선수들이 시즌 세 번째 메이저대회 US여자오픈 첫날 상위권에 자리를 잡았다. 양희영(26)은 10일(한국시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 경기를 마친 공동 선두 카리 웨브(호주)와 마리나 알렉스(미국)에 1타 뒤진 공동 3위에 이름을 올렸다.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2승을 거둔 양희영은 지난해까지 US여자오픈에서 톱10에 네 차례나 들었지만 우승은 하지 ...

    연합뉴스 | 2015.07.10 09:29

  • thumbnail
    강원도로 간 허윤경·고진영·김하늘 "우승 갈증 풀고 명예회복"

    ... 고진영(20·넵스) 허윤경(25·SBI저축은행) 김하늘(27·하이트진로) 등 한국여자프로골프의 강자들이 강원도에서 부활을 꿈꾼다. 올 시즌 다승 선두를 달리고 있는 전인지(21·하이트진로)와... 접은 허윤경 세 선수는 10일부터 사흘간 강원 용평리조트 버치힐GC(파72·6391야드)에서 열리는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초정탄산수·용평리조트오픈에 출전해 우승을 노린다. 특히 허윤경은 US여자오픈 출전을 ...

    한국경제 | 2015.07.09 20:37 | 최만수

  • LPGA '5대 메이저 시대'에 '코리언 파워' 신바람

    최근 3년간 12개 대회에서 7승…2001년부터 메이저 19승 4개 이상 메이저대회 한국인 우승하는 '코리언 슬램' 기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는 메이저대회가 5개이다. 4대 메이저대회를 고수하는 미국프로골프(PGA)투어와 다른 점이다. PGA투어는 메이저대회에 견줘도 손색이 없는 플레이어스챔피언십을 '제5의 메이저'라고 부르지만, 메이저대회가 아니라는 사실은 분명하다. LPGA투어의 메이저대회 ...

    연합뉴스 | 2015.07.09 0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