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391-23400 / 28,3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빈하이여자골프] 이은경, 3언더파 단독선두

    이은경(21)이 아시아 빈하이레이디스오픈골프 대회 1라운드에서 3언더파로 단독 1위에 나섰다. 이은경은 11일 중국 상하이 빈하이골프장(파72.6천341야드)에서 열린 대회 첫날 버디 4개와 보기 1개를 묶어 3언더파 69타를 ... KB국민은행 스타투어 3차대회 1라운드에서도 3위에 오른 데 이어 2주 연속 첫날 좋은 성적을 냈다. 2006년부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 입회한 이은경은 현재 일본에서 활약하고 있는 이정은의 친동생이기도 하다. 이은경에 이어서는 3주 ...

    연합뉴스 | 2008.09.11 00:00

  • 신지애 쓰던 용품, 골프 발상지 박물관에 전시

    한국여자골프의 지존 신지애(20.하이마트)가 값진 추석 선물을 받았다. 일본여자프로골프선수권대회 출전을 위해 일본에 머물고 있는 신지애는 골프 발상지인 스코틀랜드 세인트앤드루스 골프 박물관이 자신이 사용하던 클럽 등을 전시하겠다는 뜻을 전해왔다고 10일 밝혔다. 신지애는 곧바로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 때 사용했던 캘러웨이 퍼터, PRGR 아이언, 타이틀리스트 프로V1x 볼, 풋조이 장갑, 이니셜(JY)가 새겨진 풋조이 신발, 그리고 상하의 옷 등을 ...

    연합뉴스 | 2008.09.11 00:00

  • 위성미, LPGA 퀄리파잉스쿨 응시

    천만달러라는 천문학적 금액의 후원금을 받는 위성미(19.미국 이름 미셸 위)가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진출을 위해 퀄리파잉스쿨에 나갈 처지다. 위성미의 부친 위병욱 씨는 9일(한국시간) "다른 선택이 없다"며 "퀼리파잉스쿨을 치를 것"이라고 밝혔다고 AP 통신이 보도했다. 위성미는 17일부터 미국 캘리포니아주 란초미라지의 미션힐스골프장에서 열리는 지역 예선부터 치러야 하고 30위 이내에 들어야 본선에 진출할 수 있다. 2005년 프로 선수가 됐으나 퀄리파잉스쿨을 ...

    연합뉴스 | 2008.09.10 00:00

  • KLPGA, 내년에 `넵스 마스터피스' 대회 신설

    ... 조인식을 갖고 내년 8월21일부터 사흘간 제주 더 클래식 골프장에서 대회를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총상금은 5억원이며 108명의 프로골퍼들이 참가해 초대 챔피언 자리를 놓고 맞붙는다. 특히 대회 기간 골프장내에 아트 갤러리를 운영해 전시 작품을 판매하는 등 다양한 마케팅이 진행될 예정이다. 지난 1일 개장한 더 클래식 골프장은 잭 니클러스가 골프 코스를 설계했다. KLPGA 관계자는 "올해에는 한일여자프로골프대항전을 포함해 27개 대회가 열리는데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기부천사' 신지애, 2천400만원 추석선물

    한국여자골프의 1인자 신지애(20.하이마트)가 혼자 사는 노인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해 추석 선물 보따리를 풀었다. 신지애는 자신이 살고 있는 경기도 용인시 독거노인 61명, 소년.소녀가장 5명, 중증장애아동 15명, 양로원 수용 노인 55명, 보육원 수용 어린이 20명 등에게 쌀과 돈을 전달했다고 매니지먼트 회사인 티골프스튜디오가 9일 밝혔다. 일본여자프로골프선수권대회에 출전하기 위해 일본에 머물고 있는 신지애는 "모두 합쳐 2천400만원 밖에 ...

    연합뉴스 | 2008.09.09 00:00

  • 한국선수 4명 내년 LPGA 진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코리언 파워'가 한층 거세질 전망이다.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올버니의 캐피털힐스골프장에서 아이러브뉴욕챔피언십이 끝나면서 마무리된 LPGA 2부투어 2008년 시즌 상금랭킹에 따라 한국 ... 상금랭킹 6위로 시즌을 마친 최송이는 여유있게 투어 카드를 손에 쥐었다. 퓨처스투어를 통해 LPGA 투어에 진출한 한국 선수는 박지은(30.나이키골프), 이선화(22.CJ), 박인비(20.SK텔레콤), 이정연(29), 강지민(28.CJ), ...

    연합뉴스 | 2008.09.08 00:00

  • [KB여자골프] 서희경, 2주 연속 우승

    서희경(22.하이트)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KB국민은행 스타투어 3차 대회에서 2주 연속 우승했다. 서희경은 7일 충북 청원 실크리버 골프장(파72.6천382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3라운드에서 타수를 줄이지 못했지만 ... 첫 라운드를 선두로 마치면서 자신감이 생겼다"며 "긴장감을 즐기면서 경기를 한 것이 도움이 됐고 올 연말 한.일골프대항전에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서희경이 조심스런 경기 운영으로 전반에 타수를 줄이지 못한 사이 유소연(18.하이마트)이 ...

    연합뉴스 | 2008.09.07 00:00

  • thumbnail
    2주연속 '슈퍼모델 샷' 돌풍 … KB 스타투어 3차, 서희경 우승

    프로 데뷔 후 3년간 최고 성적이 3위였던 서희경(22·하이트·사진)이 한국여자프로골프 2개 대회 연속 우승컵을 따내는 파란을 이어갔다. 서희경은 7일 충북 청원 실크리버CC(파72·길이 6382야드)에서 열린 KB국민은행 스타투어 ... 보냈다. 그냥 실력으로 보여주면 된다고 생각했다. 하지만 지난 6월부터 '이런 상태로는 평생 우승 한번 못해보고 프로 생활을 마감할 수도 있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고 그 후부터 평상시에도 성격 자체를 바꾸기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고 ...

    한국경제 | 2008.09.07 00:00 | 한은구

  • LPGA `영어사용 의무화' 철회 배경

    미국 여자프로골프협회(LPGA)가 소속 선수의 영어사용을 의무화하는 방침을 2주여 만에 철회했다. 그동안 골프선수와 언론, LPGA 투어 후원사들이 이 방침에 반대했고 일부 미국 정치인들이 법적 대응 입장까지 밝히는 등 비판이 ... 문제를 야기시킬 수 있다면서 차별적인 규정을 선수들에게 적용하는 것은 '모욕적이자 자멸적인 행위'라고 지적했다. 한국의 최경주 등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선수들도 비판에 가세했고 세계정상의 여자골퍼 로레나 오초아(멕시코)도 반대 ...

    연합뉴스 | 2008.09.06 00:00

  • LPGA `영어사용 의무화' 방침 철회

    올해 말까지 수정된 정책 마련 미국 여자프로골프협회(LPGA)가 그동안 논란이 돼온 소속 선수의 `영어사용 의무화' 방침을 철회했다. LPGA 투어 커미셔너인 캐롤린 바이븐스는 5일 협회가 정한 영어수준을 충족시키지 못한 선수를 ... 들었다"고 덧붙였다. LPGA의 `영어사용 의무화' 방침이 알려진 후 그동안 LPGA 선수 뿐아니라 PGA(미국프로골프) 남자 선수들도 이 방침을 비판했고 뉴욕타임스와 로스앤젤레스타임스 등 미국의 주류언론도 `차별 정책'이라며 비판에 ...

    연합뉴스 | 2008.09.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