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591-23600 / 29,2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美소니오픈 15일 개막…최경주 2년전 우승컵 들어

      ... 테일러메이드) 케빈 나(27 · 타이틀리스트) 등 한국계 선수 4명이 나가 올해 첫 우승컵을 노린다. 소니오픈은 한국선수들과는 인연이 깊은 대회.'맏형' 최경주는 2008년 이 대회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재미교포 여자프로 미셸 위(21 · 나이키골프)는 2004년 이 대회에 출전,1타차로 커트탈락하며 세계무대에 이름을 알리게 됐다. 양용은은 꼭 1년 전인 지난해 대기선수로 하와이까지 날아와 기다렸으나 결국 빈자리가 나지 않아 돌아간 기억도 있다. 올해 ...

      한국경제 | 2010.01.12 00:00 | 김경수

    • 여자골프 홍란, MU골프웨어와 후원계약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홍란(24)이 11일 MU골프웨어와 2년간 후원계약을 맺었다. 홍란은 지난 해에는 우승하지 못했지만 2008년에 2승을 거뒀고 2006년부터 매년 상금 랭킹 상위권에 이름을 올리는 활약을 펼쳤다. MU골프웨어는 리바이스키즈, 압소바, 파코라반베이비, 모이츠, 해피랜드 등 유,아동복 11개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는 해피랜드F&C가 작년 6월 새롭게 인수한 브랜드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

      연합뉴스 | 2010.01.11 00:00

    • thumbnail
      [한경데스크] '골프 한류' 의 성공법칙

      ... 최소한 골프에 관한한 한국은 이런 논쟁을 벌일 정도로 선진국에 진입해 있다는 점이다. 지난해 미국 LPGA투어에서 한국(계) 낭자들은 12승을 거둬들였다. 전체 투어프로 140여명 가운데 40명가량이 한국(계)선수다. 양용은은 타이거 ... 올랐다고나 할까. 삼성전자 · LG전자 등이 일본의 소니 · 파나소닉 등을 제치고 위너가 된 것과 다르지 않다. 프로골프선수들이 가장 소중하게 여기는 게 명예의전당 가입이다. 우리도 이젠 위너 위상에 걸맞게끔 명예를 가꾸는 일에 나서야 ...

      한국경제 | 2010.01.10 00:00 | 남궁덕

    • 골프지존 신지애, 솔로 음반 낸다

      2009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상금왕 신지애(22.미래에셋)가 솔로 음반을 출시한다. 신지애의 매니지머트사 세마스포츠마케팅은 이번 음반에 수록된 곡은 기독교를 대중에게 전파하는 장르인 CCM(Contemporary Christian Music)으로 신지애가 평소 즐겨 부르는 12곡을 한국어와 영어로 담았다고 6일 밝혔다. 신지애는 2008년 가수 이승철의 `안녕이라고 말하지 마'를 리메이크한 싱글 앨범을 발매하기도 했다. 신지애의 ...

      연합뉴스 | 2010.01.06 00:00

    • thumbnail
      "첫 출전 정규투어 우승해야죠…2년 뒤 美 LPGA 도전"

      ... 정규투어에서 신인으로 첫 우승컵을 들어올리고,생애 한 번뿐인 신인상도 받고 싶어요. " 2010년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에서 루키로 뛰는 이정민(18 · 삼화저축은행 · 사진)은 당찬 목표를 갖고 있다. 실제 이정민은 올해 주목받는 ... 계기였다. 대청중 2학년 때까지는 오전 수업은 빠지지 않았고 영어와 수학과외를 따로 받는 등 학업과 골프를 병행했다. 골프선수가 되기로 마음먹은 건 중학교 3학년 때로 또래 선수들에 비해 한참 늦은 셈이었다. 2005년 한국주니어골프...

      한국경제 | 2010.01.06 00:00 | 김진수

    • thumbnail
      JLPGA 맏언니 이지희 "한류 덕분에 日 투어도 안방 같아요"

      "붙임성이 있고 기본적인 일본어를 구사할줄 알면 일본 투어 생활에 큰 어려움은 없을 겁니다. 몇 년 새 '한류 붐' 때문에 일본 골프장에서도 한국인을 보는 시각이 크게 달라졌어요. 한국 선수들이 올해 일본 투어에서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겁니다. "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의 '맏언니' 이지희(31 · 진로재팬)는 올해 JLPGA투어 34개 대회에서 한국 선수들이 두 자리 승수를 합작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5일 서울 청담동의 한 ...

      한국경제 | 2010.01.05 00:00 | 김진수

    • 18홀 59타 '魔의 기록' 올해 깨질까

      골프계는 해마다 새 스타와 풍성한 얘깃거리를 쏟아내며 흥행을 이어갔다. 8일(한국시간) 하와이에서 열리는 미국PGA투어 2010시즌 개막전 SBS챔피언십을 시작으로 프로골프투어는 또 한 해를 시작한다. 올해 주목해야 할 골프계 ... 우승대회로 마스터스를 지목했는데,우즈의 참가 여부와 함께 올 최대의 관전포인트 가운데 하나다. 오거스타내셔널GC는 한국선수에게 들어맞는 코스이기 때문.신지애가 올해 '올해의 선수'상을 차지할 경우 여자골프 '1인자'에 오르게 된다. ...

      한국경제 | 2010.01.03 00:00 | 김경수

    • 여자프로골퍼 어디로?…후원계약 오리무중

      `소문은 많은데, 계약 소식은 안들리네' 올해로 기존 후원사와 계약 기간이 끝나는 정상급 여자프로골프 선수들이 많지만 계약금이 폭등 조짐을 보이면서 새 둥지를 찾았다는 소식은 들리지 않고 있다. 올해로 계약이 끝나는 선수 중 ... 소식이 들리지 않고 있다. 이처럼 정상급 선수들의 계약이 확정되지 않은 것은 선수들의 몸값이 크게 뛴 때문이다. 여자골프팀 창단을 준비했던 토마토저축은행은 접촉했던 선수들의 요구에 대해 격차를 좁히지 못해 결국 창단을 포기하기도 했다. ...

      연합뉴스 | 2009.12.30 00:00

    • thumbnail
      양용은 세계 31위·신지애 2위 올시즌 마무리

      양용은(37 · 테일러메이드)이 세계랭킹 31위로 올시즌을 마무리했다. 30일 세계프로골프투어연맹이 발표한 남자골프 2009년 최종 세계랭킹에 따르면 양용은은 포인트 2.99점으로 31위에 랭크됐다. 이는 연초 480위에서 449계단이나 ... 것이다. 두 선수의 랭킹 포인트차는 2.71점으로 작은 편이기 때문에 신지애가 내년 시즌 초반 먼저 1승을 거둔다면 여자골프 '1인자'에 오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재미교포 미셸 위(20 · 나이키골프)는 프로전향 후 첫승을 올린 ...

      한국경제 | 2009.12.30 00:00 | 김경수

    • 10년간 가장 오만한 선수는 우즈

      2000년대 전 종목을 통틀어 가장 오만한 선수로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뽑혔다. 미국 경제전문지 '포브스'는 29일(한국시간) 인터넷판에 10년간 가장 오만한 선수 10명을 추려 발표했다. 선정 기준에 대해서는 ... 스타' 데이비드 베컴(잉글랜드)이 2위,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이 3위에 올랐다. 4위부터 6위까지는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선수들이 차지했다. 로저 클레멘스, 배리 본즈, 마크 맥과이어 순이었다. 미국프로풋볼(NFL) ...

      연합뉴스 | 2009.12.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