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7091-77100 / 84,1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붐'으로 축구토토 매출 폭증

      월드컵 붐을 타고 축구경기 결과를 맞히는 축구토토 매출이 폭발적으로 늘고 있다. 스포츠토토는 4일 벌어진 한국-폴란드전을 대상으로 한 축구토토 스페셜 11회차에서 11억8천837만원 어치를 발매, 지난달 26일 한국-프랑스 평가전에서 ... 늘어나면서 홈페이지를 통한 신규 회원 가입도 급증, 4일 하루동안 평소보다 10배나 많은 5만여명이 신규로 가입했다. 한국-폴란드전 대상 토토스페셜에서는 한국의 전반 1-0 리드, 최종 2-0 승리를 정확히 맞힌 당첨자가 7천856명이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반세기만에 한 푼 원로축구인 홍덕영옹

      ... 후배들이 원을 풀어줘 너무도 고맙습니다" 지난 1954년 스위스 월드컵대회에 첫 출전해 국가대표 골키퍼로 활약했던 축구원로 홍덕영(76.서울 성동구 옥수동)옹. 당시 헝가리에게 9골, 터키에게 7골을 내주고 가슴이 시퍼렇게 멍들었던 ... 있던 그는 4일 밤 병상에 누워서도 잠시도 TV에서 눈을 떼지 못했다. 그는 노환으로 병원에서 치료중이지만 이날 한국팀의 경기를 보기 위해 불편한 몸을 이끌고 서울 한남동의 아들내외 집에 가서 같이 축구경기를 시청했다. 홍옹은 "당시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日 "한국서 J리거가 해냈다"

      "한국에서는 J리거 베테랑 2명이 해냈고, 일본에서는 젊은 금발머리 2명이 일을 냈다" 일본 언론들은 4일 월드컵 공동개최국인 한국과 일본 대표팀에 각각 2점씩을 안겨준 승리의 주역들을 이렇게 소개했다. 일본의 방송과 신문은 ... 출신임을 힘주어 강조했다. 아사히신문은 "월드컵 골, J리그 콤비가 2발, 강하고 견고했다"는 제목으로 일본의 축구팬들에게 J리거 출신들의 활약상을 부각시켰고, 요미우리신문도 "J리그 콤비 호쾌한 2발"이라고 노장들의 투혼에 찬사를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16강 진출위한 시작일 뿐" .. 거스 히딩크 한국 감독

      거스 히딩크(56) 한국대표팀 감독은 이날 경기 직후 "오늘 승리는 한국 축구사에 길이 남을 '역사적인 사건'"이라고 말하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경기를 이긴 소감은. "기쁘다. 선수들이 매우 자랑스럽고 팬들의 성원에 ... 미국전에 총력을 기울이겠다. 미국은 체력과 전술면에서 매우 강한 팀이다. 또한 실전 경험도 풍부하다. 그러나 한국팀의 공격력도 막강하다." -한국축구에 대한 생각은. "내가 한국팀을 맡았을 당시 선수들은 큰 경기 경험이 부족했다. ...

      한국경제 | 2002.06.05 00:00

    • [월드컵] 인터넷서 축구관련 상품 '불티'

      ... 티셔츠의 판매량이 이날 하루만 지금까지 가장 많은 400장 이상이 팔려나가 일일 350만원의 매출을 올렸다. 또 한국 국가대표의 유니폼의 판매액이 일일 200만원을 기록하고 있으며 이번 월드컵 공인구인 `피버노바'도 하루 150만원어치가 ... 관계자는 "대형 전광판을 보면서 회사나 가족단위의 단체응원을 위해 붉은 악마 티셔츠를 단체주문하는 경우가 많다"며 "한국팀이 선전할 수록 축구관련 상품의 매출이 급증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강훈상기자 hskang...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천자칼럼] 붉은 악마

      ... 유니폼이 보여주는 화려함과 도깨비 형상의 '치우천왕'로고가 어우러져 강렬한 인상을 주는 것이 특징이다. 폴란드 축구감독인 예지 엥겔이 "우리는 붉은 악마라는 또 하나의 적과 싸워야 한다"고 걱정스레 말한 것만 봐도 그 위력을 짐작할 ... 악마와 관련된 광고들이 나오자 얼마전에는 이 단체의 순수성을 놓고 논란이 빚어지기도 했다. 어쨌든 붉은 악마가 한국 축구의 기폭제 역할을 하고 전국민의 전폭적인 관심을 불러일으킨 것은 부인키 어려울 것이다. 붉은 악마의 회원도 ...

      한국경제 | 2002.06.05 00:00

    • "사랑해요 히딩크"..인기 폭발

      ... 4일 폴란드전에서 월드컵 본선진출 48년만에 '감격의 첫 승'을 거둬 온 나라가 축제 분위기에 휩싸인 가운데, 한국 대표팀을 이끈 거스 히딩크 감독에 대한 인기 또한 가히 폭발적이다. 이미 월드컵이 개막 한달여전 부터 캐릭터 인형과 ... 선수들의 능력을 최대화하지 못했다는 비판이 있었던 만큼, 히딩크 감독이 일궈낸 어제의 승리는 월드컵 1승이 아닌 한국 축구계에 던져주는 의미있는 메시지일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south@yna.co...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유상철 슛, `오늘의 골'에 선정 .. CNN-SI

      한국축구의 사상 첫 월드컵 승리를 견인한 유상철의 그림같은 오른발 강슛이 미국의 스포츠 전문 인터넷사이트 CNN-SI가 선정한 `오늘의 골'에 뽑혔다. CNN-SI는 4일 벌어진 조별리그 3경기에서 나온 8골 가운데 한-폴란드전의 유상철, 벨기에-일본전에서의 마르크 빌모츠(벨기에), 이나모토 준이치(일본), 코스타리카-중국전의 마우시리오 라이트(코스타리카)의 골을 대상으로 인터넷 투표를 실시한결과 전체 2천580표 가운데 유상철의 강슛이 55%를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희비 엇갈린 한.중.일 용병감독

      ...로 기록된 4일 동아시아 3국의 외국인 사령탑들은 웃고 울고 탄식했다. 16강 진출의 특명을 받고 한.중.일 축구대표팀의 지휘봉을 잡은 용병 감독들이나란히 출사표를 던진 이날 한국의 거스 히딩크 감독은 특유의 힘찬 동작으로 오른팔을 ... 히딩크 감독은 폴란드전 완승 직후 인터뷰에서 "너무 너무 기쁘다. 팬들의 성원을 바탕으로 거둔 이 첫 승리는 한국축구가 한단계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하며 감격을 이기지 못했다. 올 초 북중미 골드컵에서의 부진으로 ...

      연합뉴스 | 2002.06.05 00:00

    • [월드컵] 황선홍.유상철, 최악상황은 모면

      4일 폴란드와의 한일월드컵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다친 한국축구대표팀의 황선홍과 유상철(이상 가시와)의 부상이 최악의 상태는 모면한 것으로 전해졌다. 허진 대표팀 미디어 담당관은 5일 "이날 병원에서 실시한 검진결과 왼쪽 무릎을 다친 유상철은 우려했던 바와 달리 연골에 손상을 입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고 허리바로 아래부위를 다친 황선홍도 근육파열이 아닌 단순 타박상으로 판명됐다"고 밝혔다. 허진 담당관은 이어 "대표팀 의료진의 판단결과 이들 모두 ...

      연합뉴스 | 2002.06.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