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9321-409330 / 540,6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G전자, G5 예고영상 공개…세컨드 디스플레이 강조

      ... 표현한 기능은 작년 하반기 출시한 프리미엄폰 V10에서 선보였던 세컨드 디스플레이의 G5 버전으로 풀이된다. 시간, 날짜, 요일, 문자 등 알림 정보가 언제든 켜져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것으로, 영상은 G5 옆에 "Always ... 가독성을 높인 것으로 보인다. G5는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6)가 열리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21일(현지시간) 전격 공개된다.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기자 gorious@yna.co.kr

      연합뉴스 | 2016.02.10 15:40

    • thumbnail
      北 도발·日 증시 폭락…국내 증시, '검은 목요일' 예고?

      ... 10년물 국채 금리도 전날 세계 경제에 우려 안전자산 선호심리가 확산되면 사상 처음으로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미국과 유럽 증시도 세계 경기둔화 우려에 연휴 내내 내리막이었다. 뉴욕증권거래소에서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지난 5일(현지시간) 1.29%, 8일 1.10%, 9일 0.08% 하락 마감했다.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 우려로 대형 금융주들의 낙폭이 컸다. 국제유가도 공급과잉이 지속될 것이란 전망에 다시 배럴당 30달러를 밑돌았다. 북한의 미사일 발사까지 더해져 ...

      한국경제 | 2016.02.10 14:56

    • 美뉴햄프셔 경선서 샌더스·트럼프 압승...`아웃사이더` 재돌풍

      두번 째로 치러진 9일(현지시간) 뉴햄프셔 주 프라이머리(예비선거)에서 민주당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과 공화당 도널드 트럼프가 압도적 승리를 거뒀다.아이오와 코커스와 함께 대선 풍향계로 불리는 이번 프라이머리에서 그동안 주춤했던 `아웃사이더 돌풍`이 거세게 부활함에 따라 경선전은 앞으로 흥미진진한 장기전이 될 공산이 커졌다.이날 오후 11시45분 현재 개표가 80% 진행된 민주당 예비선거의 경우 샌더스 의원이 60%를 얻어 38%에 그친 힐러리 ...

      한국경제TV | 2016.02.10 14:08

    • 생수와 건강음료로 실적 올린 코카콜라

      ... 콜라가 건강에 해롭다는 이유로 소비자들의 외면을 받으며 판매가 줄었지만 생수와 차, 건강음료가 메꾸면서 실적호전에 기여했다. 코카콜라는 지난해 4분기 12억4000만달러의 순이익을 기록, 전년동기대비 61% 증가했다고 9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주당 순이익도 28센트로 전년도 17센트를 크게 웃돌았다. 같은 기간 매출은 100억 달러로 1년전보다 8.2%가 감소했다. 하지만 매출과 순이익 모두 시장 전망치를 넘으며 이날 뉴욕증시의 약세에도 주가는 1.52% 상승했다. ...

      한국경제 | 2016.02.10 14:02 | 이심기

    • '좌불안석' 증시…北 미사일에 해외증시 폭락까지

      ... 심리로 사상 처음으로 마이너스를 기록했다. 미국 증시와 유럽 주요국 증시도 세계 경제 성장이 둔화할 수 있다는 우려 속에 연휴 기간 줄줄이 하락했다.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지난 5일(이하 현지시간) 1.29% 하락한데 이어 8일과 9일에도 1.10%, 0.08% 하락 마감했다. 유럽 증시도 연휴 기간 내내 내리막길을 걸었다. 특히 금융시장 변동성 확대에 대한 우려로 대형 금융주들이 강도 높은 조정을 받았다. 최근 증시 ...

      연합뉴스 | 2016.02.10 13:59

    • [美뉴햄프셔 경선]샌더스·트럼프 '미소'…기성 정치인들 '끔찍한 밤'

      '깜짝 쇼'는 미국 뉴햄프셔 주 예비선거(프라이머리)에서 벌어지지 않았다. 9일(이하 현지시간) 80% 진행된 개표 결과 민주당에서는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59.8%)이 힐러리 클린턴 전 장관(38.5%)을 큰 격차로 앞서고 있다. 두 사람의 득표 수 차이가 개표되지 않은 수량보다 커 사실상 샌더스 의원의 승리가 확정됐다. 공화당에서는 77.7%의 개표가 진행된 가운데 부동산재벌 도널드 트럼프가 34.5%의 득표로 존 케이식...

      한국경제 | 2016.02.10 13:48

    • [美뉴햄프셔 경선] 깜짝쇼 없었다…샌더스·트럼프 '미소'

      "양당 기성 정치인에 끔찍한 밤" 평가 '깜짝 쇼'는 미국 뉴햄프셔 주 예비선거(프라이머리)에서 벌어지지 않았다. 9일(이하 현지시간) 80% 진행된 개표 결과 민주당에서는 버니 샌더스 상원의원(59.8%)이 힐러리 클린턴 전 장관(38.5%)을 큰 격차로 앞서고 있다. 두 사람의 득표 수 차이가 개표되지 않은 수량보다 커 사실상 샌더스 의원의 승리가 확정됐다. 공화당에서는 77.7%의 개표가 진행된 가운데 ...

      연합뉴스 | 2016.02.10 13:45

    • 오바마 선거전략가 "힐러리, 문제는 전략 아닌 본인" 일침

      ... 뉴햄프셔 예비선거 패배 후 대선 캠페인 팀을 대대적으로 개편할 계획이라는 보도가 나온 데 대해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선거전략가였던 데이비드 액설로드가 "문제는 전략이 아닌 본인일 수 있다"며 일침을 가했다. 9일(현지시간) 시카고 선타임스 등에 따르면 액설로드는 전날 트위터에 "별개의 캠페인에서 다른 인물로 구성된 참모진을 두고도 똑같은 문제가 발생했다면 문제의 원인이 본인에게 있는 건 아닌지 돌아봐야 한다"는 내용의 글을 올렸다. ...

      연합뉴스 | 2016.02.10 13:28

    • [美뉴햄프셔 경선] 샌더스, 프라이머리 승리 첫 '유대계' 기록

      미국 대선 레이스의 2번째 경선전인 9일(현지시간) 뉴햄프셔 주 프라이머리(예비선거)에서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을 꺾고 승리한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이 '이색 타이틀'을 하나 갖게 됐다. '프라이머리를 승리한 첫 유대계 대선 후보'가 그것이다. 샌더스 의원은 자신이 유대인임을 별로 드러내지는 않았지만, 대선 첫 관문인 지난 1일 아이오와 코커스(당원대회) 이틀 뒤 열린 뉴햄프셔 주 '타운홀 미팅'에서 ...

      연합뉴스 | 2016.02.10 13:20

    • [美뉴햄프셔 선택] '1승1패'…이제 관심은 사우스캐롤라이나·네바다

      ... 민주당의 경우 힐러리 클린턴 전 국무장관과 버니 샌더스(버몬트) 상원의원이 각각 아이오와, 뉴햄프셔를 승리로 장식했고, 공화당에서는 테드 크루즈(텍사스) 상원의원과 도널드 트럼프가 두 곳에서 각각 첫 승리를 이뤘다. 양당 주자들은 9일(현지시간) 뉴햄프셔 프라이머리가 끝남과 동시에 곧바로 사우스캐롤라이나와 네바다로 각각 이동해 11일간의 3라운드 결전에 돌입한다. 민주당과 공화당은 오는 20일 각각 네바다와 사우스캐롤라이나에서 3차 경선을 치르며 이후 공화당이 23일 네바다, ...

      연합뉴스 | 2016.02.10 13: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