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0531-410540 / 548,25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브렉시트] 메르켈 "과실따먹기 불용" vs.캐머런 "EU 이민정책실패 책임

      첫 대면 정상회의·만찬서 EU·영국 기싸움 유럽연합(EU)정상과 영국 총리가 28일(현지시간) 브뤼셀에서 열린 EU 정상회의에서 영국의 EU탈퇴(브렉시트) 국민투표 후 첫 대면해 팽팽한 기싸움을 벌였다. EU를 이끄는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는 영국의 '과실만 따먹기'는 차단하겠다고 포문을 열었고, 데이비드 캐머런 영국 총리는 브렉시트는 EU의 이민정책 실패에 책임이 있다고 맞섰다. 메르켈 총리는 이날 ...

      연합뉴스 | 2016.06.28 23:38

    • [브렉시트] 뉴욕증시 공포에서 탈출?…3대 지수 일제히 상승

      안전자산 채권과 금에 대한 투자는 줄어 미국 뉴욕증시가 브렉시트 공포에서 벗어나고 있다. 28일(현지시간) 뉴욕증시는 브렉시트 결정 이후 2거래일 동안의 급락세에서 벗어나 상승장으로 전환됐다. 이날 오전 9시 50분 현재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슨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195.38포인트(1.1%) 오른 17,335.62를 나타내고 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S&P) 500 지수도 23.89포인트(1.2%) 오른 2,024.43을, ...

      연합뉴스 | 2016.06.28 23:14

    • 독일 내년부터 시간당 최저임금 1만1천45원…440원 인상

      독일 최저임금위원회는 28일(현지시간) 내년부터 적용되는 최저임금을 시간당 8.84유로(1만1천45원)로 올렸다. 슈피겔온라인 등 독일 언론에 따르면 위원회는 이날 노사 대표 등 참가 위원들이 이같이 합의했다. 독일 정부는 이에 따라 특별한 사정이 없으면 이를 수용할 것으로 보인다. 작년 처음으로 도입, 시행된 최저임금은 시간당 8.50유로(1만1천12원)였다. 이 기준이 적용되는 노동자는 작년 1월 기준으로 약 400만 명이다. 앞서 최저임금 ...

      연합뉴스 | 2016.06.28 21:57

    • 미국 1분기 경제성장률 1.1%…우려했던 것보다는 양호

      ... 나쁘지는 않았던 것으로 발표됐지만, 앞으로 분기별 성장률이 크게 개선될 여지 또한 그리 많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상무부는 이 기간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수정치보다 0.3%포인트 높아진 1.1%로 확정됐다고 28일(현지시간) 발표했다. 지난 1분기 미국의 GDP 성장률은 당초 0.5%로 잠정 발표됐고, 간신히 나타났던 미국 경제 회복의 불씨가 다시 꺼져버리는 게 아니냐는 우려를 낳았다. 또 지난해 12월 이뤄진 기준금리 인상이 성급했던 게 아니냐는 ...

      연합뉴스 | 2016.06.28 21:33

    • [브렉시트] 파운드화 속락세 멈춰…증시도 반등

      브렉시트(영국의 유럽연합 이탈) 국민투표 이후 이틀 연속 속락한 영국 파운드화가 하락세를 멈췄다. 28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외환시장에서 파운드화는 오전 11시35분 현재 미국 달러화에 대해 전일 종가보다 0.79% 오른 파운드당 ... 저점을 깨기도 했다.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도 이틀간의 급락세를 멈추고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같은 시간 FTSE 100 지수는 전일 종가대비 2.42% 오른 6,128.44를 나타대고 있다. 금융시장 일각에서는 브렉시트 ...

      연합뉴스 | 2016.06.28 20:05

    • thumbnail
      '사면초가' 브렉시트

      영국에서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 결정을 후회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27일(현지시간) 영국 하원 웹사이트의 청원게시판에는 재투표를 희망하는 서명자가 390만명에 달했다. 제러미 헌트 보건장관은 보수당 내각에서 처음으로 브렉시트 재투표 가능성을 시사했다. 미국 뉴욕타임스는 영국이 브렉시트를 피할 네 가지 방안을 소개했다. 리스본조약 50조를 발동하지 않는 방식으로 국민투표를 이행하지 않거나 △EU 탈퇴에 반대해 온 스코틀랜드 의회가 ...

      한국경제 | 2016.06.28 18:23 | 이정선

    • thumbnail
      제이미 린 스피어스, “16살 때 임신 경험, 충격적이었다”

      [텐아시아=장선영 기자] 제이미 린 스피어스/앨범자켓 팝 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의 동생이자 배우인 제이미 린 스피어스(25)가 16살에 임신했을 당시 심경을 털어놨다. 제이미 린 스피어스는 27일(이하 현지시간) 티엘씨(TLC)와의 인터뷰를 통해, 16세에 남자친구였던 케이시 알드리지의 아이를 임신했으며 무섭고 충격적이었다고 고백했다. 또한 몸이 아팠고 뭔가 이상해 주유소 화장실에서 임신 테스트기로 임신을 확인했다고 덧붙였다. 제이미 린 스피어스는 ...

      텐아시아 | 2016.06.28 18:08 | 장선영

    • [브렉시트] 英 "비공식 협상부터…50조 발동 안할 수도"

      ... 밝혔다. 영국-EU 합의에 포함되지 않을 것들은 이번 국회에서 고치겠다는 뜻이다. 이에 대해 독일 정부는 50조 발동에 의한 탈퇴 의사 공식 통보 이전에 비공식 협상은 없다고 밝혔다. 슈테펜 자이베르트 정부 대변인은 27일(현지시간) 기자들에게 "불확실성이 영원히 지속할 수는 없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앞서 독일, 프랑스, 이탈리아, 벨기에, 네덜란드, 룩셈부르크 등 유럽경제공동체(EEC·EU 전신) 6개국 외무장관들은 지난 ...

      연합뉴스 | 2016.06.28 17:54

    • thumbnail
      미국 한류 드라마 팬이 뽑은 최고 스타는 지성·박보영

      배우 지성과 박보영이 미국 한류 드라마 팬들이 뽑은 최고의 배우로 선정됐다. 미국의 다국적 방송 영상 스트리밍 사이트 드라마피버는 27일(현지시간) 제4회 드라마피버 어워즈 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지성과 박보영은 각각 최고 남녀배우상을 차지했다. 지성은 지난해 MBC에서 방영한 드라마 ‘킬미힐미’에서 다중인격장애를 가진 재벌 3세를 연기했다. 박보영은 케이블채널 tvN의 ‘오 나의 귀신님’에서 처녀귀신에 ...

      한국경제 | 2016.06.28 17:53 | 선한결

    • thumbnail
      에이핑크, 파 이스트 무브먼트와 훈훈 인증샷 “뜻 깊은 시간이었어요”

      ... 돌아왔습니다! 많은 응원 보내주셔서 감사합니다. 많은 해외 아티스트분들을 만나고, 많은 것을 느낄 수 있었던 뜻깊은 시간이였어요“라는 소감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에는 에이핑크와 ‘Like a G6’로 ... 등 히트곡 퍼레이드로 현장 분위기를 뜨겁게 달군 에이핑크는 독보적인 청순미로 해외 팬들을 열광하게 만들었다. 현지 해외 팬덤도 확인, ‘글로벌 대세’임을 입증했다. 한편 에이핑크는 오는 7월7일부터 시작하는 ...

      스타엔 | 2016.06.28 17: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