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17551-417560 / 542,67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파리 테러 '파장'] 글로벌 증시 '테러 패닉' 없었다…유럽발 소비 위축에는 촉각

      지난 13일(현지시간) 프랑스 파리를 덮친 테러의 충격에도 유럽과 아시아 증시는 비교적 안정된 흐름을 보였다. 파리 테러보다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 움직임에 더 민감하게 반응하는 분위기였다. 국제유가도 소폭 상승하는 데 그쳤다. ... 컸다. 호주와 뉴질랜드 증시도 각각 1.36%와 1.17% 하락했지만 유가 등 원자재 가격 하락의 여파가 더 컸다고 현지 언론들은 전했다. 다만 한국의 코스피지수는 1.53% 하락한 1943.02로 마감해 비교적 큰 폭으로 밀렸다. ...

      한국경제 | 2015.11.16 18:14 | 뉴욕=이심기

    • thumbnail
      [파리 테러 '파장'] 테러당한 프랑스, 즉각 응징작전…시리아 내 'IS 심장부' 락까 공습

      ... 연쇄테러를 주도한 이슬람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의 핵심 근거지이자 수도 격인 시리아 북부도시 락까에 최대 규모 공습을 감행했다. 16일 월스트리트저널에 따르면 프랑스군은 테러 발생 이틀 만인 15일 저녁(현지시간) 전투폭격기 10대 등 전투기 12대를 동원해 20발의 폭탄을 IS의 ‘심장부’ 락까에 투하했다. 프랑스 국방부는 “요르단과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출격한 전투기들이 시리아 락까에 있는 IS 사령부와 ...

      한국경제 | 2015.11.16 18:12 | 박종서

    • thumbnail
      [막 내린 G20 정상회의] G20 "글로벌 금융안전망 강화"…한국, 실무회의 공동의장 맡는다

      15~16일(현지시간) 터키의 휴양지 안탈리아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경제 이슈는 다소 뒷전으로 밀려났다. 회의 직전 프랑스 파리에서 발생한 테러 사건 때문이다. 회의 장소인 안탈리아는 이번 테러를 자행한 이슬람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의 근거지인 시리아에서 불과 500㎞ 떨어진 곳이다. 각종 행사는 파리 테러 희생자를 추모하는 묵념으로 시작됐고, 정상들은 테러를 규탄하고 테러를 근절하는 데 국제사회가 ...

      한국경제 | 2015.11.16 18:11 | 장진모

    • thumbnail
      반기문 방북설…한반도 평화 기여 업적 쌓기?

      ... 성명을 통해 “반 총장은 한반도 평화와 안정, 남북대화를 증진하기 위한 어떠한 역할도 맡을 준비가 돼 있다”며 “다만 현 시점에서 방북 계획과 관련해 추가로 언급할 내용은 없다”고 밝혔다. 13일(현지시간) 발생한 프랑스 파리 테러 참사 등으로 구체적인 시기를 언급하긴 어렵지만 이른 시일 내에 방북을 성사시키겠다는 의미라는 게 외교가의 분석이다. 북한 방문은 반 총장이 강한 의지를 갖고 추진하는 ‘숙원사업’ 중 하나다. ...

      한국경제 | 2015.11.16 18:09 | 뉴욕=이심기 / 전예진

    • [막 내린 G20 정상회의] 한국은 구조개혁 모범국…성장계획 이행 실적 2위

      터키 안탈리아에서 15~16일(현지시간)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서 한국이 구조개혁의 글로벌 모범국가로 인정받았다고 16일 최경환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밝혔다. 최 부총리는 이날 안탈리아 현지에서 브리핑을 하고 “경제혁신 3개년 계획 및 4대 구조개혁을 기반으로 한 우리나라가 ‘성장전략의 국내총생산(GDP) 제고 효과 평가’에서 지난해 1위를 기록한 데 이어 올해는 이행실적 평가에서 2위를...

      한국경제 | 2015.11.16 18:08 | 장진모

    • 美 항구 수입물동량 10년만에 첫 감소…"경기둔화 신호"

      뉴욕과 로스앤젤레스를 비롯한 미국 3대 항구의 수입 물동량이 지난 9월에 이어 10월에도 줄어들면서 미국의 경기 둔화에 대한 우려가 제기됐다고 월스트리트 저널(WSJ)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3대 항구의 물동량 감소는 10년만에 처음이다. WSJ은 국제무역 정보업체 제폴(Zepol) 자료를 인용, 미국 수입 물량의 절반 이상을 처리하는 로스앤젤레스 항과 롱비치 항, 뉴욕 인근 등 3대 항구의 물동량이 지난 8∼10월에 10% ...

      연합뉴스 | 2015.11.16 18:03

    • thumbnail
      [포토] 자연주의 스킨케어 브랜드 자민경, '2015 홍콩 코스모프로프' 참가

      ... 참가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뷰티 박람회에 참가한 자민경은 유명한 기존 브랜드 대표 제품들은 물론 신제품 등을 현지인들과 해외 바이어들에게 소개하며 높은 인기를 실감했다. 홍콩 코스모프로프에서 주목 받은 자민경의 대표 제품 '프로폴리스 ... 개 기업이 참가해 성황리에 종료됐으며 한국을 대표하는 다양한 뷰티 브랜드들이 참가해 K-뷰티를 알리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사진출처: w스타뉴스 DB) 한경닷컴 w스타뉴스 기사제보 beauty@wstarnews.com ...

      한국경제 | 2015.11.16 18:01

    • 미국 성인 흡연율 16.8% 역대 최저

      미국 성인의 흡연율이 역대 최저로 떨어졌다. 소득과 교육수준이 낮은 사람일수록 담배를 더 많이 피우는 것으로 조사됐다. 미국 질병예방통제센터(CDC)가 15일(현지시간)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미국 성인 흡연율은 16.8%로 집계됐다. CDC가 흡연 실태를 조사한 이래 가장 낮은 수치다. 2005년 20.9%와 비교하면 4%포인트 이상 떨어졌다. 흡연자가 하루에 피우는 평균 담배 수도 이 기간 16.7개비에서 13.8개비로 줄었다. 소득과 ...

      한국경제 | 2015.11.16 18:00 | 박해영

    • 미국 3대 항구 물동량 급감…미국 경제 '경고음'

      미국 3대 항구의 지난 9~10월 수입 물동량이 10년 만에 처음으로 감소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1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무역 관련 시장조사업체인 제폴에 따르면 미국 전체 수입 물동량의 54%를 처리하는 로스앤젤레스항 롱비치항 뉴욕항 등 3대 항구의 9~10월 수입 물동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0% 감소했다. WSJ는 “9~10월은 오고가는 컨테이너를 처리하느라 항구들이 가장 붐비는 성수기”라며 “이 ...

      한국경제 | 2015.11.16 18:00 | 임근호

    • thumbnail
      국제 해커조직 어나니머스, IS에 공격 예고…"본거지 찾아내 테러 막겠다"

      어나니머스 IS 국제 해커조직 '어나니머스'가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를 상대로 대대적인 사이버공격을 벌이겠다고 예고했다. IS가 지난 13일(현지시간) 밤 프랑스 최악의 연쇄 테러를 벌인 것을 두고 어나니머스가 그들만의 방식으로 응징하겠다고 밝힌 것이다. 어나니머스 대변인은 16일 유튜브를 통해 "어나니머스는 전 세계를 샅샅이 뒤져 끝까지 IS 테러리스트를 찾아낼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15.11.16 17:57 | 김하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