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20841-420850 / 542,0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야간선물 0.83%↑…"코스피 0.9% 상승 출발 예상"

      야간 선물 지수가 상승했다. 8일(현지시간) 시카고상업거래소(CME) 글로벌 연계 코스피 200선물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0.83% 오른 229.9포인트로 마감했다. 이를 코스피로 환산할 경우 1894포인트에 해당한다. 외국인은 219계약을 순매도했고, 기관은 444계약을 순매수했다. 최창규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야간 선물 거래와 미국 증시 상황을 고려해 "코스피지수는 0.9% 상승 출발할 것"으로 예상했다. 박희진 한경닷컴 ...

      한국경제 | 2015.09.09 07:21 | 박희진

    • '유럽최대 가전전시회' IFA, 내년엔 중국서도 열린다

      ... 'Consumer Electronics China(CE 차이나)'를 개최한다고 9일 밝혔다. 앞서 메세 베를린의 최고경영자(CEO) 크리스티안 괴케 박사와 중국 선전 경제무역정보위원회(ETIC) 리민궈 회장은 지난 7일(현지시간) 베를린에서 CE 차이나 개최를 위한 MOU를 맺었다. IFA는 CE 차이나와 관련, "IFA를 책임지고 있는 메세베를린팀이 운영하는 글로벌 이벤트가 될 것"이라며 "참가업체들에 중국뿐만 아니라 아시아 ...

      연합뉴스 | 2015.09.09 07:10

    • thumbnail
      [모닝 브리핑]뉴욕증시, 中증시 반등에 급등…오늘부터 대입 수시모집 원서 접수

      ... 4인 대표자회의를 열어 대타협 여부를 타진했지만 합의에는 실패했다. 핵심인 '비정규직 사용기간 연장'과 '근로시간 단축' 등 2가지 사안은 오늘 오후 2시 열리는 간사회의에서 논의키로 했다. ◆ 미국증시, 中증시 급반등에 급등…다우 390P↑ 8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 대비 390.30포인트(2.42%) 오른 1만6492.68에 거래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15.09.09 06:59

    • '노벨상' 스티글리츠 교수 "미국 금리 올릴 때 아니다"

      조지프 스티글리츠 컬럼비아대 교수는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가 금리를 올려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2001년 노벨 경제학상 수상자인 스티글리츠 교수는 7일(현지시간) 프로젝트 신디케이트에 실은 '지긋지긋한 연준'(Fed Up with the Fed) 제목의 기고문에서 미국의 금리 인상은 일반 근로자와 미국 경기를 힘들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지표와는 다른 고용 현실과 실질임금 감소를 금리인상 반대 이유로 들었다. 미국의 ...

      연합뉴스 | 2015.09.09 06:49

    • "일하거나 이동중에 음식 먹으면 결국 더먹고 살찐다"

      ... 살찐다" - 아무리 바쁘더라도 끼니때는 식사에만 집중 필요 끼니조차 제때에 먹을 수 없는 바쁜 하루. 그래서 일하거나 이동 중에 한 끼를 해결하는 경우가 적지 않지만, 결국에는 건강에 좋지 않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8일(현지시간) 의학저널 `건강 심리학`에 실린 영국 서레이대학의 연구를 보면 일하거나 이동중에 음식을 먹으면 결국은 늦은 저녁 등 `나중에` 더 많은 음식을 먹게 돼 과체중에 이를 가능성이 큰 것으로 조사됐다. 연구팀은 60명의 성인 여성을 ...

      한국경제TV | 2015.09.09 06:49

    • 언론재벌 머독 “바이든 출마하기로…대선 후보 지명될 것”

      언론재벌이자 폭스뉴스 소유자인 루퍼트 머독 뉴스코퍼레이션 회장이 7일(현지시간) 조 바이든 부통령의 대권 도전과 후보 지명을 확 신하는 글을 트위터에 올렸다. 미 대선에 상당히 정통한 것으로 평가받는 머독 회장은 이날 트위터에 “바이든이 이미 출마하기 로 한 것 같다”며 “그가 (민주당) 후보로 지명될 가능성이 매우 높으며, 그를 이기기 힘들 것”이라고 적었다. 머독 회장은 이러한 판단의 배경은 설명하지 ...

      한국경제 | 2015.09.09 06:26

    • [뉴욕마감]글로벌 증시 랠리 동참…3대지수 2% ↑

      노동절 연휴 이후 뉴욕증시가 상승 마감했습니다.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의 통화정책 불확실성은 여전했지만 중국과 유럽 주식시장의 강세가 미국 시장에도 긍정적으로 작용했습니다. 현지시간 8일 다우지수는 전거래일대비 390.30포인트, 2.42% 상승한 1만6492.68에, S&P500지수는 48.19포인트, 2.51% 오르며 1969.41에 각각 거래를 마쳤습니다. 나스닥 지수는 128.01포인트, 2.73% 뛰며 4811.93에 안착, 올해 수익률이 ...

      한국경제TV | 2015.09.09 06:23

    • 반기문, 유럽 각국에 "난민사태 해결 적극 나서야"

      9월30일 유엔에서 '난민·이민자 고위급 회담' 개최 제안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8일(현지시간) 세계적인 현안이 된 '난민·이민자 사태' 해결을 위해 인도주의적 차원에서 유럽 각국이 더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올해 유엔총회 기간인 9월30일 '난민·이민자 사태 해결을 위한 고위급 회담' 개최를 제안했다. 반 총장은 최근 일주일새 '...

      연합뉴스 | 2015.09.09 04:29

    • 국제유가, 증시 강세에도 혼조…WTI 0.2%↓

      8일(현지시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소폭 하락했지만, 브렌트유는 강세를 보였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10월 인도분 WTI는 지난주 마지막 거래일보다 11센트(0.2%) 떨어진 배럴당 45.94달러에 마감했다. 그러나 런던 ICE 선물시장의 10월 인도분 브렌트유는 1.81달러(3.8%) 오른 배럴당 49.44달러 선에서 움직이고 있다. 이날 국제 원유 시장에는 주식시장의 강세가 상승 요인으로 작용했다. 중국 증시가 3%가량 ...

      연합뉴스 | 2015.09.09 04:28

    • 등 떼밀린 미국 백악관, 시리아 난민 수용 확대 시사

      국제사회 압박고조…대변인 "다양한 접근 고려" 시리아 난민 수용 확대를 촉구하는 국제사회의 압박이 고조되자, 미국 백악관이 8일(현지시간) 시리아 난민 수용을 확대할 수 있음을 시사했다. 조시 어니스트 백악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우리는 시리아 난민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추가적인 조치들을 검토하고 있다"며 "이같은 어려운 도전 과제를 해결하는 데서 다양한 접근을 고려하고 있다"고 ...

      연합뉴스 | 2015.09.09 0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