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32381-432390 / 550,9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별세한 이집트 '전설의 영화배우' 오마 샤리프는 누구

      '닥터 지바고' '아라비아 로렌스'로 스타덤…결혼 위해 이슬람 개종도 향년 83세를 일기로 10일(현지시간) 별세한 이집트 출신 배우 오마 샤리프는 영화 '아라비아의 로렌스'와 '닥터 지바고'로 1960년대의 우상으로 군림했던 스타 배우다. 알츠하이머병을 앓다가 결국 심장 마비로 숨진 샤리프는 2013년까지 영화 관련 활동을 한 이집트의 '전설적 영화배우'로 여겨진다. ...

      연합뉴스 | 2015.07.11 01:44

    • 영화 '닥터 지바고' 이집트 배우 오마 샤리프 별세

      ... 병원서 투병 끝 심장마비로 숨져…향년 83세 일기로 영화 '닥터 지바고'로 유명한 이집트 출신 영화배우 오마 샤리프가 83세를 일기로 생을 마감했다. 영국 런던에 있는 고인의 에이전트 측은 10일(현지시간) 오후 이집트 수도 카이로에서 샤리프가 심장마비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샤리프의 친한 친구이자 전 이집트 유물부 장관인 자히 하와스도 샤리프의 별세를 확인했다고 AFP 통신 등 외신이 전했다. 알츠하이머 병을 앓던 그는 지난 ...

      연합뉴스 | 2015.07.11 00:58

    • thumbnail
      '닥터 지바고' 배우 오마 샤리프, 심장마비로 별세

      [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영화 '닥터 지바고' '아라비아 로렌스'로 잘 알려진 배우 오마 샤리프가 별세했다. 향년 83세. 영국 런던에 있는 고인의 에이전트 측은 10일(현지시간) 오후 이집트 카이로에서 샤리프가 심장마비로 사망했다고 밝혔다. 알츠하이머병을 앓고 있던 오마 샤리프는 숨지기 직전까지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으나 결국 운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샤리프는 1932년 이집트 알렉산드리아에서 레바논계 시리아 기독교신자의 아들로 태어났다. 훗날 ...

      텐아시아 | 2015.07.11 00:14 | 이은호

    • 그리스 개혁안에 유로존 긍정적 반응

      ... 기대감을 높였다. 그리스 정부는 '3차 구제금융'을 받기 위한 개혁안을 채권단이 요구한 시한인 9일(현지시간) 밤에 제출했다. 그리스 개혁안의 세수 증대와 재정지출 삭감 규모는 2년간 120억 유로(약 15조1천억원)에 ... 유럽중앙은행(ECB) 총재,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 데이셀블룸 유로그룹 의장은 10일 오후 1시(한국시간 오후 8시) 전화회의를 열어 그리스 제안에 대한 첫번째 평가 의견을 교환할 것이라고 EU 소식통이 전했다. 마르가리티스 ...

      연합뉴스 | 2015.07.10 23:24

    • thumbnail
      형 부시와 남편 클린턴은 화기애애

      조지 W 부시 미국 전 대통령(왼쪽)이 9일(현지시간) 텍사스주 ‘조지 W 부시 대통령센터’에서 열린 ‘대통령 리더십 연구 프로그램’ 졸업식에 참석해 빌 클린턴 전 대통령과 얘기하고 있다. 조지 부시 부자와 클린턴, 린든 존슨 전 대통령 재단이 같이 마련한 이 프로그램은 학계, 비영리단체, 공공기관 등에서 선발한 60명의 인재들이 4개월간 대통령 리더십을 공동 연구하는 과정이다. 유니버시티파크AP연합...

      한국경제 | 2015.07.10 21:50

    • thumbnail
      탐색전 끝낸 부시-힐러리, 美 근로시간 놓고 첫 격돌

      ... ‘4% 성장과 1900만개 신규 일자리 창출’ 공약을 설명하면서 “미국인은 앞으로 더 많은 시간을 일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4% 성장하려면 생산성을 높여야 하고, 이를 위해 최근 가장 낮은 수준을 ... 힐러리 압도 선거자금 모금 경쟁에서는 부시 전 지사가 클린턴 전 장관을 압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뉴욕타임스는 9일(현지시간) 부시 전 지사가 캠프에서 직접 모금한 후원금 1400만달러와 민간 지원단체 슈퍼팩(the right to rise)을 ...

      한국경제 | 2015.07.10 21:48 | 박수진

    • P&G 뷰티 브랜드 43개 125억 달러에 인수…美 코티, 세계 최대 화장품업체로

      ... 생활용품업체 프록터&갬블(P&G)의 뷰티 브랜드를 사들인다. 캘빈클라인 향수 브랜드 등을 갖고 있는 코티는 커버걸 등 43개 P&G의 뷰티 브랜드를 거머쥐면서 단숨에 글로벌 최대 화장품업체로 올라서게 됐다. 9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P&G는 뷰티 브랜드를 분사해 코티에 넘길 계획이다. P&G가 이번에 매각하는 브랜드의 연매출은 총 59억달러다. 2014회계연도 코티의 매출은 44억달러였다. 이번 인수합병(M&A)으로 ...

      한국경제 | 2015.07.10 21:42 | 김은정

    • thumbnail
      트럼프 여론조사 1위…공화당 지도부 난감

      2016년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공화당 경선 후보로 나선 부동산 재벌 도널드 트럼프(사진)의 돌풍이 예사롭지 않다. 9일(현지시간) 공개한 이코노미스트유고브의 여론조사(7월4~6일·1000명)에서 트럼프는 15%의 지지율로 1위를 차지했다. 공동 2위인 젭 부시 전 플로리다 주지사와 랜드 폴 상원의원(켄터키)의 지지율 11%보다 4%포인트 높다. 트럼프가 최종 공화당 대선 후보가 될 가능성을 묻는 질문에는 지지율이 7%에 그쳐 부시 ...

      한국경제 | 2015.07.10 21:41 | 장진모

    • "올해 세계 경제, 3% 성장도 어렵다"

      중국의 디플레이션(경기침체 속 물가 하락) 압력이 커지는 가운데 올해 세계 경제성장률이 지난해(3.4%)보다 낮은 2%대에 머물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미국 경제조사기관인 콘퍼런스보드는 9일(현지시간) 맨해튼 본사에서 열린 세계경제전망 세미나에서 “올해 글로벌 경제는 3% 성장조차 어렵다”고 예상했다. 바트 반 아크 콘퍼런스보드 수석이코노미스트는 “최근 국제통화기금(IMF)이 올해 글로벌 성장률을 3.3%로 0.2%포인트 ...

      한국경제 | 2015.07.10 21:40 | 이심기

    • thumbnail
      [개혁안 내놓은 그리스] 라트비아·리투아니아 "우리보다 잘사는 그리스에 무슨 구제금융이냐"

      ... 1인당 월평균 연금 수령액은 833유로(약 104만원)인 데 비해 라트비아는 293유로, 리투아니아는 242유로에 불과하다”며 “이들 국가에서 왜 그리스를 도와야 하는지 의문이 커지고 있다”고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들은 그리스와 마찬가지로 2008년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재정위기를 겪었지만 강도 높은 긴축으로 상황을 극복해 그리스를 바라보는 시선이 곱지 않다. 라트비아 연금 생활자 밀다는 가디언에 “그리스는 따뜻해 난방비도 ...

      한국경제 | 2015.07.10 21:25 | 임근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