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518251-518260 / 539,6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최지성 사장, "삼성전자가 TV르네상스를 연다"

      (베를린=조성진)"삼성전자는 TV르네상스를 여는 선도기업으로 새로운 시대를 이끌고 나갈 것이다" 삼성전자 최지성 디지털미디어총괄 사장이 현지시간 1일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IFA 2005' 삼성전자 프레스 컨퍼런스 기조연설을 통해 이같이 밝혔습니다. 최 사장은 "TV산업은 언제 어디서나 자연의 화질을 그대로 즐길 수 있는 제3세의 물결이 몰려오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다시 말해 TV산업에서 흑백TV에서 컬러TV로의 진화가 제1의 물결, 아날로그TV에서 ...

      한국경제TV | 2005.09.02 00:00

    • 구사일생 생존자도 '교통딱지' 예외없다

      ... 그는 마치 아무런 일도 없었다는 듯 휴지조각처럼 구겨진 자동차에서 기어나와 먼지를 툭툭 털고는 평상일로 돌아갔다고 현지 언론들이 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포터카운티 보안관실 관계자들은 "그토록 큰 충돌사고에서 큰 부상없이 살아남은게 ... 일은 난생 처음이며 기적임이 틀림없다"고 경탄했다. 립탁씨의 어머니 헬렌 여사도 "아들의 사고 소식을 들은지 몇시간이 지났지만 아직도 충격에서 벗어날 수 없다"면서 "우리 아들을 '먼 곳에서' 돌보아준 분이 계셨기 때문에 구사일생으로 ...

      연합뉴스 | 2005.09.02 00:00

    • 바그다드 중심부 그린존, 두차례나 폭발사태

      이라크 바그다드 중심부에 있는 그린존 근처에서 2일 오전(현지시간) 두 차례의 강력한 폭발이 일어났다고 관계자들이 밝혔다. 폭발은 바그다드 중심 알 사드르 호텔 근처와 여기서 멀지 않은 그린존 인근에서 각각 일어나 멀리서도 피어 오르는 검은 연기를 볼 수 있을 정도라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그러나 그린존 자체가 공격 받았다는 보고는 아직 없다고 이라크군의 한 대변인이 말했다. 사상자 발생 여부 역시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이라크 보안 당국은 ...

      한국경제 | 2005.09.02 00:00 | 김선태

    • 허리케인 ‥ 정유시설 파괴 ‥ 美 남부 휘발유값 급등세

      ... 카트리나의 영향으로 미국 휘발유 가격이 치솟아 유가상승률이 한국의 3배를 웃도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조지아주의 경우 휘발유 값이 ℓ당 1609원에 달해 한국 평균 휘발유 판매가격(1475원·2일 기준)보다 높아졌다. 1일(현지시간) 미 에너지정보국(EIA)과 온라인 정보제공업체인 AAA에 따르면 카트리나가 미국에 상륙하기 직전인 지난달 29일 갤런(3.78ℓ)당 2.610달러였던 전미 주유소 평균 휘발유 판매가격은 이날 현재 2.680달러로 2.68% 상승했다. ...

      한국경제 | 2005.09.02 00:00 | 장경영

    • 바그다드 중심서 2차례 대규모 폭발

      이라크 바그다드 중심부 그린존 근처에서 2일 오전(현지시간) 2차례의 강력한 폭발이 발생했다고 관계자들이 밝혔다. 폭발은 바그다드 중심 알-사드르 호텔 근처와 여기서 멀지 않은 그린존 인근에서 각각 일어나 멀리서도 피어오르는 검은 연기를 볼 수 있을 정도라고 목격자들이 전했다. 사상자 발생 여부는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다. (바그다드 AP=연합뉴스) joon@yna.co.kr

      연합뉴스 | 2005.09.02 00:00

    • 주한 美대사에 버슈보 지명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은 알렉산더 버슈보 전 주러대사를 주한대사에 지명할 것이라고 백악관이 1일(현지시간) 발표했다. 버슈보 지명 예정자는 2001년부터 러시아 주재 대사를 지낸 것 외에 1994∼1997년 클린턴 행정부의 국가안전보장회의(NSC)에서도 근무했다. 부시 대통령은 내주 미 의회가 재개된 후 버슈보 대사를 공식 지명,상원에 인준을 요청한다.

      한국경제 | 2005.09.02 00:00 | 신동열

    • 美 휘발유값 최고 1ℓ에 1천607원

      미국 멕시코만을 할퀴고 간 허리케인 카트리나의 영향으로 지역적으로 휘발유 가격이 폭등세를 보이고 있다. 1일(현지시간) CNN머니의 보도에 따르면 휘발유 가격의 폭등세가 미 전역에서 나타나고 있는 가운데 조지아주 스톡브리지의 한 주유소가 무연 레귤러 휘발유를 갤런(대략 3.785ℓ) 당 5.87달러(대략 6천83원.ℓ당 1천607원)에 판매했다. 보스턴에서는 갤런 당 3.59달러까지 휘발유가격이 올랐으며 밀워키에서는 갤런 당 3.58달러, 뉴욕에서도 ...

      연합뉴스 | 2005.09.02 00:00

    • 아난, 유엔 석유식량조사위 조사받아

      코피 아난 유엔 사무총장이 다음주로 예정된 유엔 석유-식량 프로그램 조사위원회의 보고서 발표를 앞두고 폴 볼커 조사위원장의 대면 조사를 받았다. 마리 오카베 유엔 부대변인은 1일(현지시간) 정례 브리핑에서 "조사위원회의 보고서 내용에 포함될 수 있는 다른 모든 사람과 마찬가지로 아난 사무총장에게도 조사위에 설명할 기회가 주어졌다"고 말했다. 조사위는 그동안 아난 총장이 자신의 아들 코조 아난을 고용한 스위스 회사 코테크나가 석유-식량 프로그램의 ...

      연합뉴스 | 2005.09.02 00:00

    • 뉴올리언스 한인 거주 지역 물 빠져

      ... 갈수록 확산되는 가운데 대부분 침수된 것으로 전해졌던 루이지애나주 뉴올리언스 인근 한인 밀집지인 매터리와 케너지역의 물이 대부분 빠진 것으로 연합뉴스의 현지 취재 결과 1일(현지시간) 확인됐다. 또 허리케인 급습 당시 현지 주택과 사업장 등에 잔류했던 한인들도 대부분 뒤늦게 대피한 것으로 보여 현지 교민들의 피해가 당초 우려했던 것보다는 상당히 줄어들 것으로 예상된다. 한인 교포들이 많이 모여 사는 매터리와 케너지역은 인근 폰차트레인 호수 둑이 ...

      연합뉴스 | 2005.09.02 00:00

    • 백악관 "가솔린가격 급등세 곧 반전"

      벤 버난케 백악관 경제자문위(CEA) 위원장은 1일(현지시간) 상승 행진을 계속하고 있는 휘발유 가격과 관련, "허리케인 카트리나로 인한 시스템 붕괴로 휘발유 가격이 당분간 오를 가능성이 높지만 공급체계가 정상화되는대로 하락세로 반전될 것"이라고 밝혔다. 버난케 위원장은 이날 C-SPAN과 가진 인터뷰에서 "카트리나로 인해 휘발유 공급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으나 자동차를 타고자 하는 시민들의 욕구는 줄지 않고 있어 가격이 오를 수 밖에 없는 상황"이라며 ...

      연합뉴스 | 2005.09.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