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20 / 46,5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의료공백 출구모색' 의정대화 시작할까…휴진 움직임 '주목'

      ... 대한의사협회(의협)와 일부 의사단체가 계속 집단 휴진을 추진할지 관심이 쏠린다. 24일 정부와 의료계 등에 따르면 대한의사협회(의협)는 의료 공백 사태에서 대정부 투쟁과 협상 과정에 나설 '올바른 의료를 위한 특별위원회'(올특위)를 설치하고 지난 22일 첫 회의를 열었다. 강경파인 임현택 의협 회장이 뒤로 빠지고 의대 교수, 전공의, 지역의사회 등 의료계를 아우르는 조직으로, 정부가 계속 주문했던 '의료계 단일안'을 내놓아 의·정 대화의 물꼬가 ...

      한국경제 | 2024.06.24 05:00 | YONHAP

    • thumbnail
      구광모, 美 'AI 출장'…"도전의 선순환 만들자"

      구광모 LG그룹 회장은 지난 17일부터 나흘간의 미국 출장길에 유독 ‘차별화’를 강조했다고 한다. LG가 투자한 북미의 주요 스타트업을 방문한 자리에서 “변함없는 성공의 키는 차별화된 고객가치에 ... 방문할 때 각각 버라이즌, 엔비디아 같은 굴지의 정보기술(IT) 기업 최고경영자(CEO)들을 만나는 것과 달리 구 회장은 주로 스타트업 장을 방문한다. 이번 출장길에서도 텐스토렌트(인공지능 반도체), 피규어AI(휴머노이드 로봇), ...

      한국경제 | 2024.06.23 17:56 | 박의명

    • thumbnail
      구광모 회장, 북미 사업 점검…"빅스텝 만들자"

      구광모 LG그룹 회장지시간 17일부터 나흘동안 미국 테네시주와 실리콘밸리를 방문해 북미 지 사업 황과 미래 전략을 점검했다. 구 회장은 "지속성장의 긴 레이스에서 이기기 위해 도전과 도약의 빅스텝을 만들어 나가자"고 강조했다. 23일 LG그룹에 따르면 구 회장은 미국 테네시에서 LG전자 생산법인, LG에너지솔루션·GM의 합작법인 얼티엄셀즈 등을 방문하고, 실리콘밸리에서는 LG테크놀로지벤처스와 LG전자 북미이노베이션센터를 방문해 인공지능(AI) ...

      한국경제TV | 2024.06.23 17:28

    • thumbnail
      대차 탔더니 뜻밖의 행운…30만원 들고 창업해 대박 났다

      ... 제품이 많아졌기 때문이다. 플라스틱 사출 업계의 ‘산증인’으로 불리는 전동근 일신프라스틱 회장(80·왼쪽) 역시 이때 플라스틱과 인연을 맺었다. 가난한 농부의 아들로 태어난 전 회장은 돈을 벌기 ... 기술은 없었지만 성실한 자세로 임하다 보니 기회가 왔다”고 말했다. 당시 대우 로열 살롱을 타던 그는 대차와 계약하기 위해 차를 대 스텔라로 바꿨다. 전 회장은 “사업에 대한 내 열정과 준비성을 보여주고 ...

      한국경제 | 2024.06.23 17:24 | 이미경

    • thumbnail
      8개 州에 둘러싸인 'LG 전진기지'…구광모 직접 찾았다

      LG그룹은 총수인 구광모 ㈜LG 대표(회장·사진)가 지난 17일(이하 지시간)부터 나흘간 미국을 방문해 북미 지 사업 장을 점검하고 미래 준비에 나섰다고 23일 밝혔다. 구 대표의 주요 행선지는 테네시였다. ... LG전자 테네시 공장을 찾아 류재철 H&A사업본부장(사장), 정규황 북미지역대표(부사장) 등과 함께 북미 사업 황을 직접 점검했다. 이곳은 지난해 북미 가전업계에서 유일하게 세계경제포럼(WEF) ‘등대공장’으로 ...

      한국경제 | 2024.06.23 16:26 | 김봉구

    • thumbnail
      1억 벌면 4000만원 남기는 넥스틴…'570억 주식 부자' 만나보니 [윤현주의 主食이 주식]

      ... 매출의 질 높일 것 고부가 장비 개발에 R&D 쏟을 것” 4년간 평균 영업이익률 40% 대차증권 올해 영업익 “440억” KCGI, 주당 7만4525원에 최대주주로 백문불여일견(百聞不如一見). ... “결국 실력 있는 곳은 악조건 속에서도 살아남은 것이다”고 평가했다. 그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말한 것처럼 ‘어려울 때 실력이 나온다’고 생각한다”며 “매출 퀄리티를 ...

      한국경제 | 2024.06.23 07:00 | 윤현주

    • thumbnail
      "리밸런싱 방향성 잡힐 때까지"…SK 경영전략회의 '무한 토론'

      ... 가운데 연례행사 중 하나인 경영전략회의를 열어 그룹의 거시적인 경영 방향에 대한 집단지성을 모은다. 이번에는 경영 안과 기업문화 차원의 논의를 함께하자는 차원에서 명칭도 기존 '확대경영회의'에서 '경영전략회의'로 바꿨다. 특히 ... 메시지를 밝혀 왔다. 작년 10월 CEO 세미나에서 언급해 그룹 리밸런싱으로 이어진 '서든 데스'(돌연사) 역시 최 회장이 2016년 확대경영회의에서 " 경영환경에서 변화하지 않는 기업은 슬로우(느린)가 아니라 서든 데스가 될 수 있다"며 ...

      한국경제 | 2024.06.23 05:31 | YONHAP

    • thumbnail
      "고3 제자에 '사랑한다' 쪽지를…" 교총 회장 징계 '폭로'

      한국교원단체총연합회(교총) 역사상 최연소로 회장에 당선된 박정 신임 회장이 과거 제자와의 관계 때문에 '품위유지위반'으로 징계를 받은 사실이 알려지며 논란이 일고 있다. 22일 교육계에 따르면 박 신임 회장은 2013년 인천의 한 고등학교에서 3학년 담임을 맡던 도중 징계위원회에 회부돼 경징계인 '견책' 조치를 받고 인근 중학교로 전근을 간 것으로 확인됐다. 이달 진행된 교총 회장 선거 과정에서 이에 대한 '성비위 ...

      한국경제 | 2024.06.22 09:25 | 신용현

    • thumbnail
      '삼전 12만원' 간다는데…"6만전자가 빨라" 개미들 '돌변'

      ... 쏟아내고 있다. 증권가(街)에선 삼성전자 주가에 대해 긍정적 신호를 보내고 있지만, 개인 투자자들은 되레 차익실 매물을 쏟아내고 있다. 2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전날 삼성전자는 전 거래일 대비 1600원(1.96%) 내린 ... 디바이스솔루션(DS)부문 임원 4명은 자사주 총 1만1800주를 신규 매수했다. 금액으로는 8억9312만원어치에 달한다. 경계 사장에 이어 지난달 DS부문장에 취임한 전영회장은 지난 13일 5000주(주당 7만5200원)를 3억7600만원에 ...

      한국경제 | 2024.06.22 08:00 | 노정동

    • thumbnail
      전설이 된 車 판매왕 "사람을 남기는 영업으로 성공했죠"

      ... 아니기 때문”이라며 “차 판매는 결코 혼자 할 수 있는 일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박 이사는 대자동차그룹 정몽구 명예회장, 정의선 회장과의 인연도 얘기했다. ‘차 한 대를 팔기 위해 마흔여섯 번 고객 사무실을 찾아가기도 했다’는 내용의 2018년 본지 인터뷰를 읽은 정 명예회장이 직접 전화를 걸었다. 2년 전 정 회장과 식사할 때는 2015년 발행된 ‘정주영 우표’를 선물해 ...

      한국경제 | 2024.06.21 18:55 | 신정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