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8901-298910 / 369,14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재벌 총수들의 사재 기부는 어땠나

    ... 전환하면서 조세포탈이 문제가 된 계좌의 돈을 '유익한 일'에 쓰겠다고 밝힌 상태다. 그 시점은 이 전 회장을 둘러싼 법적 논란이 마무리된 이후로 잡혀 있다. 이에 따라 이 전 회장의 삼성SDS 신주인수권부사채(BW) 헐값 발행 혐의에 대한 서울고등법원의 파기환송심이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되는 내달 이후에 정확한 기부규모 등이 윤곽을 드러낼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유익한 일'에 쓸 금액은 1조원을 크게 웃돌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그러나 삼성은 이 돈의 구체적인 ...

    연합뉴스 | 2009.07.06 00:00

  • 장자연 소속사 前대표 영장실질심사

    탤런트 고(故) 장자연씨를 폭행한 혐의 등으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소속사 전 대표 김모(40)씨에 대한 영장실질심사가 6일 오전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열렸다. 김씨는 경찰수사관과 함께 이날 오전 8시30분께 법원에 도착, 영장심문실 옆 피의자 대기실에서 있다 영장전담 이상우 판사의 심리로 실질심사를 받았다. 오전 10시30분부터 열린 이날 영장실질심사 대상 피의자는 모두 5명으로 김씨는 마지막 순서라 오전 11시께부터 김씨에 대한 심사가 진행됐다. ...

    연합뉴스 | 2009.07.06 00:00

  • 전교조 시국선언 관련자 소환 본격화

    ... 외에 각 시ㆍ도교육감에 의해 고발된 일부 전교조 조합원들에게도 관할 지방검찰청이 이날 출석을 통보하고 본격적으로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안다"고 말햇다. 한편 전교조는 노조 본부와 지부에 대한 최근 경찰의 압수수색이 불법적으로 이뤄졌다며 이날 오후 압수품의 사용중지 가처분 신청을 냈다. 전교조는 7일 압수수색 지휘 검사와 영등포경찰서장 등을 직원 남용 혐의로 검찰에 고발할 계획이다. (서울연합뉴스) 전성훈 기자 cielo78@yna.co.kr

    연합뉴스 | 2009.07.06 00:00

  • '촛불유모차' 회원 44명 출석 요구

    서울 종로경찰서는 작년 5월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촛불시위에 참여해 도로를 무단 점거한 혐의(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촛불 유모차' 회원 44명에게 최근 출석을 요구했다고 6일 발표했다. 경찰에 따르면 포털사이트 다음의 '촛불 유모차와 함께 하는 촛불가족' 카페 회원인 이들은 작년 5월29일과 31일 서울광장에서 열린 촛불시위 등에 참석했다가 차로를 불법 점거해 행진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한국경제 | 2009.07.06 00:00 | 사회부

  • 경찰 '유모차 부대' 회원 44명 소환

    [한경닷컴]서울 종로경찰서는 작년 5월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촛불시위에 참여해 도로를 무단 점거한 혐의(집회 및 시위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유모차 부대' 회원 44명에게 출석을 요구했다고 6일 발표했다. 경찰에 따르면 포털사이트 다음의 '촛불유모차와 함께하는 촛불가족' 카페 회원인 이들은 작년 5월 29일과 31일 서울광장에서 열린 촛불문화제 등에 참석했다가 차로를 불법 점거해 행진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인터넷 블로그에서 유모차 ...

    한국경제 | 2009.07.06 00:00 | 김태철

  • 장자연 소속사 前대표 '도주 우려있다' 구속

    경찰, 술접대 강요혐의 집중 추궁 탤런트 고(故) 장자연씨 자살사건을 수사중인 경기도 분당경찰서는 6일 사건의 핵심인물인 소속사 전 대표 김모(40)씨를 폭행, 협박, 횡령, 도주 등 혐의로 구속했다. 수원지법 성남지원 이상우 영장전담판사는 "도주의 우려가 있다"며 김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이날 오후 7시20분께 발부했다. 경찰은 이에 따라 검찰 송치일(13일)까지 김씨를 분당경찰서 유치장에 구금한 상태에서 사건의 본류인 술자리 접대 강요 혐의에 ...

    연합뉴스 | 2009.07.06 00:00

  • 獨 도이체방크, 스파이 잡기 위해 탐정까지 고용

    ... 것으로 잇따라 드러나 파문이 일었다. 한편 골드만삭스도 컴퓨터 거래 코드 유출로 비상이 걸렸다.로이터통신은 이날 러시아 이민자 출신으로 뉴저지에 살고 있는 세르게이 알레이코프가 자신이 근무했던 골드만삭스의 전산 코드를 유출하려던 혐의로 기소됐다고 보도했다.이같은 혐의가 사실로 드러나면 주식과 상품 거래에서 경쟁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아온 골드만삭스는 적지 않은 타격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하지만 알레이코프는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뉴욕=이익원 ...

    한국경제 | 2009.07.06 00:00 | 이익원

  • "도이체방크 직원.주주 불법 감시"

    ... 은행인 도이체방크가 사설탐정들을 고용해 경영감독위원회(미국의 이사회에 해당) 위원, 경영진, 주주 등을 감시해온 것으로 확인됐다고 독일 시사주간 슈피겔이 5일 보도했다. 슈피겔은 도이체방크가 지난 5월말 개인정보보호법을 위반한 혐의가 있는 이번 사건에 대한 내부 감사를 시작했다면서 요제프 아커만 최고경영자(CEO)가 '일벌백계'를 공언했다고 전했다. 슈피겔이 인용한 한 로펌의 관련 보고서에 따르면 탐정들은 "대상자들이 언제, 어디서, 누구를 만나는지를 추적하는 ...

    연합뉴스 | 2009.07.06 00:00

  • 장자연사건 수사탄력…'술자리 강요' 밝혀질까

    경찰, 유력인사 9명 범죄사실 입증 주력 탤런트 고(故) 장자연씨 자살사건의 핵심인물인 소속사 전 대표 김모(40)씨가 구속됨에 따라 사건의 본류인 술자리 접대 강요 혐의에 대한 경찰수사가 탄력을 받게 됐다. 김씨 구속의 확실한 '카드'였던 강제추행치상혐의가 피해자의 고소취하 등으로 예기치않게 구속영장에서 제외되면서 영장발부를 염려했던 경찰은 한숨 돌리는 분위기다. 48시간내 영장청구라는 시간적 제약으로 강요 혐의를 구속영장에서 빼며 일보 후퇴했던 ...

    연합뉴스 | 2009.07.06 00:00

  • 장자연 前대표 영장서 강요 혐의는 제외

    경찰 "구속 후 집중 조사"..6일 영장실질심사 탤런트 고(故) 장자연씨 자살사건을 수사중인 경기도 분당경찰서는 소속사 전 대표 김모(40)씨에 대해 신청한 구속영장의 범죄사실에서 강요와 강제추행치상 혐의는 일단 제외했다고 5일 밝혔다. 경찰은 술자리 접대 강요 등의 혐의에 대해서는 폭행, 협박, 횡령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발부받은 뒤 집중적으로 수사할 계획이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해 6월 19일 소속사 사무실 3층 VIP실에서 열린 ...

    연합뉴스 | 2009.07.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