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99031-299040 / 372,2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공시]오페스, 대표이사 횡령 혐의 불기소

      오페스는 현 대표이사 횡령 및 배임 혐의에 따른 피소설의 사실여부 및 구체적인 내용에 대한 답변에서 해당 사건은 2009년 12월 30일 불시소 처분됐다고 공시했다. 한정연기자 jyhan@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01.18 00:00

    • 주식불공정거래 기승… 작년 혐의건수 15%↑

      금감원 "정교화.다양화"…거래소 `메뚜기형' 조작도 적발 지난해 주식 불공정거래 혐의 건수가 전년보다 14.6%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지난해 주식 불공정거래 혐의 건수는 총 235건(금감원 자체 인지 55건, 한국거래소 통보 사건 180건)으로 전년도의 205건에 비해 30건 증가했다. 시장별로는 주가연계증권(ELS) 및 주식워런트증권(ELW) 등 파생상품시장이 21건으로 전년의 6건에 비해 250%나 급증했다. ...

      연합뉴스 | 2010.01.18 00:00

    • [공시]아이알디,전대표이사등 횡령혐의 추가

      아이알디는 전 대표이사 안진호 및 등기이사 박상철에 의한 횡령혐의가 추가 발생했다고 18일 공시했다. 횡령금액은 176억6000만원이며 자기자본대비 47.10%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한익재기자 ijhan@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01.18 00:00

    • [공시] 테이크시스템 "現 대표 횡령혐의 조사 예정"

      테이크시스템은 현 대표이사의 횡령.배임 혐의에 따른 피소설 관련 조회공시에 대해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29일에 조사를 받을 예정"이라고 답변했다. 채주연기자 jychae@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01.18 00:00

    • 오페스 "현 대표 횡령 혐의 불기소 처분"

      오페스는 18일 조회공시 답변을 통해 "현 대표이사가 횡령 및 배임건으로 검찰조사를 받았지만 해당사건은 지난해 12월 30일에 불기소 처분됐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정형석 기자 chs8790@hankyung.com

      한국경제 | 2010.01.18 00:00 | chs8790

    • '박근혜 비방글' 근령씨 남편 기소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박균택 부장검사)는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의 홈페이지에 수십 개의 비방글을 올린 혐의(정보통신망 이용 촉진 및 정보보호에 관한 법률상 명예훼손)로 박 전 대표 동생 근령(55)씨의 남편 신동욱(42)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18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신씨는 지난해 3~5월 박 전 대표의 미니홈피에 다른 사람 8명의 명의로 '육영재단을 강탈했다', '중국에서 신동욱을 납치ㆍ살해하려는 음모를 꾸몄다"는 등 박 전 대표를 비방하는 ...

      연합뉴스 | 2010.01.18 00:00

    • 뇌물 받은 금융기관 前간부 등 8명 불구속

      전주 덕진경찰서는 18일 뇌물과 향응을 받은 뒤 부정 대출해 준 혐의(특가법상 뇌물수수)로 전북 모 금융기관 전(前) 금융본부장 장모(56) 씨와 전(前) 대리 박모(42) 씨 등 6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또 이들에게 뇌물과 향응을 제공하고 비리 사실을 폭로하겠다고 협박한 혐의(특가법상 뇌물공여 등)로 건설사 대표 최모(50) 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장씨 등은 지난해 2월부터 10월까지 최씨로부터 모두 7차례에 걸쳐 ...

      연합뉴스 | 2010.01.18 00:00

    • thumbnail
      복권당첨 '부동산 부자', 정부보조금으로 생활?

      ... 저축예금도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벨라미는 당국에 복권 당첨사실이나 아파트 소유를 공개하지 않았다"며 "그에게 초과지불된 총 금액은 1만 4814파운드(약 2700만원)"라고 덧붙였다. 벨라미는 사기가 적발되자 혐의를 즉기 인정했다. 법원은 벨라미에게 6개월 징역형에 집행유예 2년, 200시간의 사회봉사의 형에 처했다. 한경닷컴 이유미 인턴기자 dironan@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화제뉴스 ...

      한국경제 | 2010.01.18 00:00 | mina76

    • 광주 엽기수련원 자작극 의혹 증폭

      회원간 집단 성관계 주장 등으로 파문을 일으킨 광주 H수련원의 엽기행각이 자작극일 개연성을 뒷받침하는 정황들이 속속 드러나고 있다. 18일 광주지검에 따르면 검찰은 살인미수 등 혐의로 입건돼 넘어온 피의자 71명에 대한 진술조사, 성관계 영상 등 자료를 분석해 수련원 회원들이 주장한 혐의가 사실인지를 가리고 있다. 검찰은 이들이 20여차례에 걸쳐 원장을 살해하려 했으나 실패했다는 주장과 이들의 주장에도 불구하고 피해자인 원장이 수사기관에 신고조차 ...

      연합뉴스 | 2010.01.18 00:00

    • 지난해 불공정 주식거래 적발 증가

      지난해 불공정 주식거래 혐의가 있는 것으로 추정되는 적발 건수가 2008년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거래소 시장감시위원회는 지난해 금융위(금감원)에 통보한 불공정거래 혐의건수가 333건으로 지난 2008의 277건보다 20%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혐의 유형별로 살펴보면 시세조종이 91건, 미공개 정보이용이 116건, 단기매매차익이 54건, 보고의무위반이 72건 등입니다. 불공정거래 주요 양태로는 유동이 낮은 중소형 종목들 위주의 ...

      한국경제TV | 2010.01.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