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7001-317010 / 372,2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변양호 전 재경부 금정국장 체포

      현대차그룹 비자금 용처를 수사중인 대검 중수부는 재정경제부 금융정책국장을 지낸 변양호 보고펀드 대표를 금품수수 혐의로 오늘 오전 체포했습니다. 채동욱 대검 수사기획관은 "재경부 금융정책국장을 지낸 보고펀드 대표이사 변양호씨가 현대차 사건과 관련해 금품을 받은 혐의를 잡고 오늘 아침 8시 40분 체포영장을 집행했다"고 밝혔습니다. 변 대표이사는 재경부 금정국장을 지낼 당시 현대차측 브로커로 활동한 김동훈 전 안건회계법인 대표로부터 부채탕감과 관련해 ...

      한국경제TV | 2006.06.12 00:00

    • 검찰 `황제 골프ㆍ테니스' 무혐의 가닥

      이 前총리ㆍ이 시장 소환 없을듯…중요인물 조사 완료 검찰이 `3ㆍ1절 골프'와 `황제 테니스' 사건에 각각 연루된 이해찬 전 국무총리와 이명박 서울시장을 모두 무혐의 처분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아가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1부는 11일 "두 사건과 관련한 마무리 조사를 하고 있다. 이르면 이번 주나 다음 주에는 수사결과를 발표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검찰은 지난주 골프 사건 수사를 위해 이기우 전 교육부 차관과 류원기 영남제분 ...

      연합뉴스 | 2006.06.11 00:00

    • "토지투기 혐의자 단속 유명무실"

      21만명 단속..고발은 단 3건 정부가 2002년부터 실시해온 토지투기 혐의자 단속이 실질적 효과를 거두지 못했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한나라당 김태환(金泰煥) 의원이 11일 건설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2002~2005년 토지투기 혐의자 처리 현황을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이 기간 건교부와 국세청 등은 4차례에 걸쳐 투기혐의자 21만여명에 대해 대대적인 단속을 벌였지만 고발 건수는 3건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그나마 3건의 고발은 지난해 4만9천여명을 ...

      연합뉴스 | 2006.06.11 00:00

    • '과잉 테러진압' 런던경찰청, 8억8천만원 소송 위기

      무고한 무슬림 청년 2명을 화학테러 용의자로체포했다 무혐의로 석방한 영국 런던경찰청이 최대 50만파운드(약 8억8천만원)의 보상금을 물어야 할 곤혹스런 상황에 빠졌다. 경찰의 과잉 진압작전으로 피해를 본 모하메드 압둘 카하르(23)와 아불 코야이르(20)는 이안 블레어 런던경찰청장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BBC 등 영국 언론들이 11일 보도했다. 방글라데시 출신 영국인인 두 형제는 경찰의 작전 중 입은 총상과 명예훼손에 대해 ...

      연합뉴스 | 2006.06.11 00:00

    • '억울한 옥살이' 부른 경관 2명 직위해제

      ... 인천경찰청은 12일 오전 10시 지방청 회의실에서 인천지역 전 경찰서 수사.형사과장 및 수사팀장 139명이 참석한 가운데 적법절차 준수 및 인권존중을 우선시하는 수사관행 확립을 위한 회의를 개최할 방침이다. 경찰에 따르면 택시기사 A(33)씨는 지난달 12일 여자승객을 강제추행하고 돈을 빼앗은 혐의로 구속돼 20일간 옥살이를 하다 검찰이 진범을 검거함에 따라 지난 2일 구속취소로 석방됐다.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inyon@yna.co.kr

      연합뉴스 | 2006.06.11 00:00

    • "왜 경찰에 말해" 女초등생 보복폭행

      성추행 혐의로 불구속 기소돼 재판을 앞두고 있던 공무원이 피해 초등학생을 찾아가 `보복성' 폭력을 휘두르는 사건이 발생했다. 인천 중부경찰서는 10일 자신의 성추행 사실을 경찰에 진술했다는 이유로 피해초등학생을 협박하고 때린 혐의(특가법상 보복)로 인천 모 우체국 직원 A(44)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7일 오후 2시30분께 인천시 남구의 한 주택가 골목길에서 올 1월 자신이 성추행했던 B(11.초등 5년)양의 얼굴과 허벅지 등을 ...

      연합뉴스 | 2006.06.10 00:00

    • '5.31 당선자' 범죄 12건 적시처리

      ... 대법원은 지난달 1일 `선거범죄사건의 신속처리 등에 관한 예규'를 개정해 당선 유ㆍ무효 사건은 모두 `적시처리 필요 중요사건'으로 분류해 1ㆍ2ㆍ3심을 6개월 내에 끝내기로 했다. 이에 따라 같은 정당 소속 시의원들에게 금품을 제공한 혐의로 기소된 서찬교 성북구청장 당선자 등 `적시처리 필요 중요사건'으로 지정된 사건들은 이르면 연내에 대법원 확정판결이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 일부 선거범죄의 경우 검찰 기소 후 40여일만인 이달 23일 1심 선고가 예정돼 있다. ...

      연합뉴스 | 2006.06.09 00:00

    • `현대차 비리' 정의선 사장 기소유예

      현대차그룹 비리사건을 수사 중인 대검 중수부는 9일 ㈜본텍 유상증자 과정에서 저가배정으로 회사에 손해를 끼친 혐의 등을 받고 있는 정의선 기아차 사장을 기소유예 처분했다. 검찰은 또 1천여억원의 비자금 조성ㆍ횡령 등에 관여한 김동진 총괄부회장, 이정대 재경사업본부장, 김승년 구매총괄본부장 등 3명을 불구속기소했으며 본텍 유상증자 과정에서 저가배정을 통해 회사에 손해를 끼친 혐의로 정몽구 회장을 추가 기소했다. 채동욱 대검 수사기획관은 "정 사장과 ...

      연합뉴스 | 2006.06.09 00:00

    • thumbnail
      나이지리아 피랍 근로자 40여시간만에 석방

      ... 7시30분(이하 한국시간)께 납치됐던 근로자들은 40여 시간만에 무사히 풀려났다. '니제르델타해방운동(MEND)'을 비롯한 나이지리아 무장단체들은 한국인 근로자 5명과 현지인 1명을 납치한 뒤 이들을 석방하는 조건으로 반역 혐의로 수감된 자신들의 지도자 무자히드 도쿠보-아사리를 풀어줄 것을 요구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러나 이들은 현지 주 정부와의 석방 협상에 착수한 8일 돌연 언론에 성명을 발표하고 아사리의 요청에 따라 5명의 한국인들을 석방하겠다고 ...

      연합뉴스 | 2006.06.09 00:00

    • thumbnail
      재벌과 결혼설 "김태희 직접 경찰 출두는 안해"

      ... 명약관화한 만큼 고소인 김태희가 직접 출두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태희는 지난 8일 법적 대리인을 통해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에 인터넷 포털사이트에 허위 사실을 유포한 네티즌들을 허위 사실 유포에 대한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장을 제출했다. 손 변호사는 김태희의 고소에 대해 “김태희가 그동안 많은 루머들을 공인에 대한 관심 차원에서 참아왔던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최근의 인터넷 악성 댓글 수위가 참을 수 있는 차원을 넘어 고소하게 됐다”고 배경을 ...

      한국경제 | 2006.06.09 00:00 | mina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