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7931-317940 / 372,5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헐값매각 수사' 검찰.감사원 합동작전

      ... 전용준 전 외환은행 경영전략본부장과 외환은행 매각 자문을 맡았던 박순풍 엘리어트홀딩스 대표에게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외환은행 출신인 박씨는 매각 자문을 맡는 대가로 외환은행으로부터 받은 12억원 중 수억대를 전씨에게 건넸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이번 사건으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사람은 전씨와 박 대표가 처음이다. 그동안 헐값 매각 부분에서는 감사원에 이은 '조연' 역할을 맡았던 검찰이 주연 역할을 자임하겠다고 선언한 셈이다. 검찰은 전씨가 당시 이강원 ...

      한국경제 | 2006.04.09 00:00 | 정인설

    • 초등생 쌍둥이,학교 친구에 흉기 휘둘러

      ... 5년)군 형제를 붙잡아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 형제는 8일 오후 3시께 자신들이 사는 전주시 송천동 아파트 옥상에서 같은 아파트의 동급생 B(11)군을 평소 갖고 다니던 흉기로 20여 차례 찔러 중상을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승강기까지 기어와 의식을 잃은 B군은 아파트 주민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져 응급수술을 받았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조사 결과 A군 형제는 온라인 게임 아이템을 사기로 하고 B군을 만났으나 B군이 ...

      연합뉴스 | 2006.04.09 00:00

    • 英 법원 "'다빈치 코드' 표절 아니다"

      표절 시비로 영국 법정에 선 베스트셀러 소설 `다빈치 코드'의 작가 댄 브라운은 '성혈과 성배'의 저작권을 침해하지 않았다고 런던 법원이 7일 판결했다. 피터 스미스 판사는 브라운을 표절 혐의로 고소한 마이클 베전트와 리처드 리의 1982년 저서 '성혈과 성배'는 "(다빈치 코드와) 같은 중심 주제를 갖고 있지 않다"고 판결했다고 BBC 인터넷판이 7일 보도했다. 스미스 판사는 작가 브라운이 다빈치 코드의 일부분을 쓰기 위해 `성혈과 성배'를 ...

      연합뉴스 | 2006.04.08 00:00

    • 서태지 주주 회사 해산 결의에 투자자 반발

      ... 측은 "이날 정기 주주총회에서 아무런 권리 행사도 부여받지 못한 채 해산 결의 소식을 접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번 해산 결의에 대해선 정기주주총회 결의 무효소송을 제기하고 임시 주총소집을 요구하는 한편 현 이사진의 배임 혐의에 대해 형사소송을 고려하는 등 강력 대처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태지 측이 에임하이에 밝힌 ㈜더피온의 해산 사유는 회사 적자로 인한 재무 상태 악화, 회사 운영을 위한 수익 모델과 매출이 없다는 점 등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6.04.08 00:00

    • 검찰 `MKㆍ김재록 비리고리' 포착 시사

      현대차 그룹 비자금 조성 및 경영권 승계 비리 의혹을 수사해온 대검 중수부가 8일 귀국한 정몽구 회장의 비리 혐의를 입증할 단서를 포착했음을 시사해 수사가 급진전될 전망이다. 채동욱 대검 수사기획관은 정 회장이 이날 새벽 귀국 직후 인천공항에서 비자금 조성 사실을 모른다고 말하는 등 비리의혹을 전면 부인하는 투로 발언한 것과 관련, 사법처리에 필요한 수사 단서를 이미 확보했음을 내비쳤다. 채 기획관은 연합뉴스와 전화통화에서 "(비자금은) 원래 ...

      연합뉴스 | 2006.04.08 00:00

    • MK 父子 `경제범죄 엄단' 첫 희생양되나

      비자금 조성 지시 의혹을 사고 있는 현대ㆍ기아차그룹 정몽구 회장이 귀국 의사를 검찰에 전해옴에 따라 정 회장과 아들 정의선 기아차 사장의 신병처리 수위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검찰은 두 사람의 혐의가 확인되면 사법처리한다는 방침은 세웠지만 구체적인 사법처리 여부와 수위는 수사 추이를 지켜보며 추후 결정하겠다는 계획이다. 검찰은 정 회장 부자가 비자금 조성을 지시하는 등 불법행위에 직접 관여한 사실이 드러나면 사법처리가 불가피하다는 입장이다. ...

      연합뉴스 | 2006.04.07 00:00

    • thumbnail
      [행복한 性] 스트레스 속에서도 의무에 충실하는 법

      ... 사실을 상기하라. 마음 먹기에 따라 나이 환경 등에 관계 없이 얼마든지 성생활을 즐길 수 있다. 피곤과 스트레스에 절은 중년 남성의 대부분이 아내와는 일주일 내내 섹스를 하지 않으면서도 다른 여성에겐 성욕을 느낀다. 성추행 혐의로 국회의원 자리를 내놓아야 하는 촌극이 벌어지는 것도 섹스에 대한 중년의 이중성을 적나라하게 보여 준 사례로 볼 수 있다. 이는 스트레스가 아무리 쌓여도 성적인 자극만 충분하면 섹스는 얼마든지 가능하다는 얘기다. 결국 스트레스로 ...

      한국경제 | 2006.04.07 00:00 | 이동우

    • 동방신기 영웅재중 음주운전 적발

      서울 강남경찰서는 7일 술을 마시고 차를 운전한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인기 그룹 동방신기의 멤버 김재중(20.예명 영웅재중)씨를 불구속 입건하고 100일간 면허정지 조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이날 오전 1시19분께 혈중 알코올 농도 0.071%의 상태로 서울 강남구 삼성동 강남구청 사거리에서 선릉역 방향으로 50미터 가량 BMW 승용차를 몰고가다 라마다 르네상스호텔 근처에서 음주단속에 적발됐다. 김씨는 6일 밤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의 ...

      연합뉴스 | 2006.04.07 00:00

    • 부시,이라크 정보 공개 인가 파장

      ... 분류된 국가정보평가에 대해 밀러 기자와 대화할 수 없다고 충고했었다"면서 "그러나 체니 부통령이 나중에 부시대통령이 인가를 해줬다"고 충고했다고 말했다. ◇ 검찰, 리비 위증 확신= 위증, 사법방해 등 5가지 연방법을 위반한 혐의를 받고 있는 리비 전실장은 부시 대통령의 인가를 받아 지난 2003년 7월8일 밀러 기자와 만나 '국가정보평가'에 대해 정보를 주었지만 자신은 플레임이 CIA 요원인지 몰랐다고 주장해왔다. 그러나 이번에 공개된 문서에 따르면 이로 ...

      연합뉴스 | 2006.04.07 00:00

    • 'MK 父子 소환 임박'…뭘 조사받나

      ... 진술을 통해 그룹 비자금 조성에 정 회장이 직접 관여했다는 정황을 잡은 상태다. 따라서 검찰은 정 회장이 언제 어떤 방법으로 비자금을 조성해 관리했고 그 규모는 얼마이며 누구에게 무슨 목적으로 사용했는지를 낱낱이 추궁해 범죄 혐의 여부를 규명한다는 계획을 세워놓고 있다. 특히 비자금 용처와 관련해 검찰은 이미 뭉칫돈이 정관계를 비롯한 유력인사들에게 수시로 흘러들어간 단서를 포착한 것으로 알려져 이 부분을 규명하는 데 수사력이 집중될 것으로 예상된다. 검찰은 그동안 ...

      연합뉴스 | 2006.04.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