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18251-318260 / 377,4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혼 구두합의했다면 간통죄 적용 안돼"

      서울북부지법, 간통혐의 30대 여성 무죄 선고 이혼서류에 도장을 찍지 않았다고 해도 구두로 이혼에 합의했다면 간통죄를 적용할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북부지법 형사2단독 도진기 판사는 배우자가 아닌 남성과 성관계를 가진 혐의(간통)로 기소된 A(33.여)씨에게 무죄를 선고했다고 10일 밝혔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A씨는 남편 B씨와 구두로 이혼을 합의해 간통을 묵시적으로 유서(宥恕:상대의 비행을 너그럽게 용서하는 감정 표시)했기에 간통죄가 ...

      연합뉴스 | 2007.06.10 00:00

    • [코스닥 기업공시] (8일) 보더스티엠 등

      ... 신규 취득. △모빌링크텔레콤=111억원 규모의 해외 전환사채(CB) 발행 결정. △에스앤이코프=최대주주가 오성민 외 2인(6.87%)으로 변경됨. △팬텀엔터테인먼트그룹=전 경영진 및 대주주 등이 128억원 규모의 배임 횡령혐의에 따른 기소 사실 확인. △유진기업=리츠피앤디와 638억원 규모로 맺었던 영등포구 당산동 유진마젤란21 신축공사 계약 해지. △헬리아텍=최대주주가 위디츠(9.996%)로 일시 변경. △엘림에듀=92억원 규모의 해외 전환사채(CB) ...

      한국경제 | 2007.06.09 00:00

    • 조지 마이클, 100시간 사회봉사 명령

      마약복용 혐의로 2년간 운전 면허 정지 마약을 복용한 상태에서 운전한 혐의로 유죄 판결을 받은 영국 팝스타 조지 마이클(43)에게 100시간 사회 봉사 명령과 함께 2년간 운전 금지 처벌이 내려졌다고 외신들이 9일 전했다. 지난해 10월 자신의 차 안에서 마약을 복용한 채 핸들을 잡고 쓰러져 있는 상태로 발견된 마이클은 당시 현장에서 체포돼 병원으로 후송됐다. 그는 이에 앞서 그해 2월에도 같은 혐의로 체포된 바 있다. AFP통신은 "9일 ...

      연합뉴스 | 2007.06.09 00:00

    • 유럽평의회 "CIA 유럽 비밀감옥 운영 확인"

      ... 유럽평의회의 이번 보고서를 아직 보지 못했다면서 "유럽은 CIA에 관한 부정확한 주장들의 근원지가 돼 왔다. 유럽인들은 테러 음모를 막기위한 CIA의 과감하고도 합법적인 업무로부터 혜택을 받았다"고 주장했다. 이번 보고서는 CIA 요원들을 포함한 26명의 미국인이 무슬림 남자 한 명을 2003년 밀라노에서 체포해 이집트로 보낸 혐의에 대한 궐석재판이 밀라노에서 시작된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더욱 관심을 끌고 있다. (파리연합뉴스) 이성섭 특파원

      연합뉴스 | 2007.06.09 00:00

    • `제이유 로비의혹' 염동연 의원 소환

      ... 세무조사 무마, 방문판매사업법 개정 등을 부탁받으며 금품을 받았는지 여부 등을 집중 조사했다. 염 의원에 대한 조사는 8일 오전부터 밤 늦게까지 이뤄졌으며 염 의원은 제이유 측으로부터 금품 수수 및 대가성 여부 등에 대한 관련 혐의를 전면 부인한 것으로 전해졌다. 염 의원은 지난달 16일 `주수도 회장이 검찰 조사에서 염 의원 등에게 억대 금품을 건넸다고 진술했다'는 내용의 일부 언론 보도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며 해당 언론사와 기자를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

      연합뉴스 | 2007.06.09 00:00

    • 목포교도소서 미결수 자살기도…병원서 숨져

      ... 미결수가 교도소 안에서 자살을 기도해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9일 오전 9시께 전남 무안군 목포교도소에서 나모(45)씨가 전선에 목을 매 쓰러져 있는 것을 교도관이 발견, 목포의 한 병원으로 옮겼으나 숨졌다. 나씨는 살인미수 혐의로 지난달 11일 이 곳에 수감된 것으로 알려졌다. 교도소 측은 "나씨가 10여년 전 부터 우울증을 앓아왔고 면회 때마다 자신의 처지를 비관했다"는 가족 등의 말에 따라 정확한 사인을 조사중이다. 그러나 나씨의 유족과 직장 동료 ...

      연합뉴스 | 2007.06.09 00:00

    • '황혼이혼' 결심 시한부 할머니 남편 고소

      ... 이혼'을 결심하고 남편을 경찰에 고소했다. 9일 서울 구로경찰서에 따르면 A(76.여)씨는 "평생 모은 재산이 든 적금 통장을 남편 B(80)씨가 빼앗으려고 가짜 차용증을 만들어 가압류를 신청해 왔다"며 B씨를 사문서 위조 혐의로 고소했다. 담낭암 말기 판정을 받고 시한부 삶을 살고 있는 A씨는 지난 3월 사업 실패로 고생하는 아들에게 빌려줄 돈을 마련하려고 남편과 공동명의로 된 아파트를 담보로 1억7천만원을 대출받았다. A씨는 대출을 받으면서 과거 형편이 ...

      연합뉴스 | 2007.06.09 00:00

    • 패리스 힐튼, 재수감조치에 결국 울음

      ... 화장도 전혀 하지 않았고, 머리도 헝클어진 모습이었다. 심문이 진행되는 동안 그녀는 계속 울먹이면서 몸을 돌려 뒷좌석에 있는 어머니를 몇번씩 쳐다보면서 "엄마 사랑해"를 연발하기도 했다. 당초 패리스는 음주관련 난폭운전 혐의로 23일간 구속명령을 받았으나 LA 보안관에 의해 전자 발찌를 차는 조건으로 45일간의 가택연금 조치를 받고 가석방돼 집으로 돌아왔었다. 보안관실은 패리스의 가석방 조치 이유로 "건강상의 문제"를 들었지만 미 일각에서는 "불법행위를 ...

      연합뉴스 | 2007.06.09 00:00

    • "불법파견도 2년 뒤엔 정규직" 첫 판결

      ... 아니므로 이 사건의 근로자 파견은 불법 파견"이라고 판단했다. 김씨 등 7명은 현대자동차 아산공장의 사내 협력업체에 소속돼 차체 공장 생산 라인의 일부 공정 등을 담당하다 해고되자 소송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현대차는 "검찰이 무혐의로 판단한 사안에 대해 법원이 다른 판단을 한 것을 이해할 수 없다"며 "사내 협력업체와 적법한 도급 관계를 맺고 있으며 불법 파견이라 보지 않는다. 항소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nari@yna.c...

      연합뉴스 | 2007.06.08 00:00

    • 불법 실리콘 시술 성형외과 130곳 적발

      ... 포함…공급업자 8명도 해외에서 불법 수입한 의료용 접착제를 이용해 만든 실리콘으로 성형수술을 해온 의사와 이들에게 실리콘을 공급한 업자들이 경찰에 무더기로 적발됐다. 서울경찰청 외사과는 8일 성형 수술용 실리콘을 불법 제조해 유통시킨 혐의(의료기기법 위반)로 신모(42)씨와 유모(66)씨 등 8명을 불구속 입건하고 이들로부터 실리콘을 공급받은 성형외과 130여곳을 적발, 이모(40)씨 등 성형외과 전문의 15명도 함께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신씨 등은 2005년부터 ...

      연합뉴스 | 2007.06.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