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2161-322170 / 374,0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정원 `X파일' 조사 급물살 타나

      ... 있다. 박씨가 미국시민권자 신분이기 때문에 조사에 선뜻 응할 가능성이 높지 않은 데다 최악의 경우 공씨와 대질조사를 해야하는데 자해소동을 벌인 공씨가 협조해줄지 의문스럽기 때문이다. 더욱이 공씨의 경우 통신비밀보호법을 위반한 혐의가 인정되더라도 공소시효가 지나 사법처리하기가 쉽지 않다는 점도 국정원 조사를 어렵게 하는 요인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국정원은 X파일 제작 및 공개 과정에 대한 조사와 별도로 공씨의 진술서에 나타난 200여개 도청 테이프 및 문건의 ...

      연합뉴스 | 2005.07.26 00:00

    • '우중씨 출국배경' 수사 가속페달 밟나

      ... 고민이다. 대우몰락 과정과 김씨 출국배경의 진상규명 작업은 궁극적으로 당시 정부와 경제라인의 정책판단에 맞닿게 되는데 검찰은 이전 정부의 정책판단을 수사대상으로 삼는데 적지 않은 부담을 가질 수 밖에 없는 것이다. 범죄 혐의가 없는 이상 구속이나 압수수색 등 강제처분은 어렵고 당사자들의 진술에 의존하게 될 가능성이 높은데 BFC 계좌추적과 김우중씨 재산은닉 여부 등도 수사해야 할 검찰이 출국배경에 얼마나 수사력을 모을 수 있을지도 의문이다. "대우그룹이 ...

      연합뉴스 | 2005.07.26 00:00

    • thumbnail
      참여연대 'X-파일' 관련 20여명 고발

      ... 신한국당 대표, 이 전 대표의 친동생 이회성씨, 한나라당 고흥길 의원과 서상목 전 의원, 전ㆍ현직 검찰 및 법무부 간부 10여명등 모두 20여명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수수와 뇌물공여 및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배임횡령 혐의 등으로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밝혔다. 참여연대는 또한 97년 당시 여야 대선후보 및 국회의원과 당시 경제부총리 1인에 대해서도 같은 혐의로 검찰에 고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 단체는 고발장에서 "이회창ㆍ회성, 서상목, 고홍길씨 ...

      연합뉴스 | 2005.07.25 00:00

    • 英경찰, 런던 2차테러 5번째 용의자 추적

      ... 테러에 가담한 5번째 용의자가 아직 잡히지 않고 숨어 있을 가능성이 있다며 이같이 전했다. 영국 경찰은 이에 따라 중무장한 저격수들을 런던 시내 전역에 추가로 배치할 계획이라고 관계자들이 말했다. 경찰은 그동안 2차 테러에 연루된 혐의를 받고 있는 3명의 용의자를 체포했으나 이들의 신원이나 테러 준비 과정에서의 역할 등은 전혀 공개하지 않고 있다. 용의자들은 배낭에 든 폭발물을 제대로 폭파시키지 못한 채 달아나 경찰에게 값진 단서들을 남겨 줬다. 경찰은 특히 ...

      연합뉴스 | 2005.07.25 00:00

    • thumbnail
      두산그룹 경영차질 우려

      ... 불러올 수 있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검찰 수사 본격화 검찰은 서면 질의를 거친 뒤 진정서를 낸 박용오 전 회장과 의혹의 당사자인 박용성 회장,박용만 부회장을 직접 소환해 수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또 비자금 조성과 외화 밀반출 혐의가 포착되면 두산그룹에 대한 압수 수색에도 나서게 된다. 두산은 검찰의 수사가 본격화될 경우 그룹 경영에 차질이 빚어질 것으로 보고 내부조직 재정비에 들어갔다. ◆경영 차질 우려 그룹의 총사령탑인 박용성 회장과 실무총괄을 맡고 ...

      한국경제 | 2005.07.25 00:00 | 김홍열

    • 미림팀 도청에서 최종 보고까지

      ... 먹다가 대통령의 아들인 K씨가 청와대에 자기 사람을 심는 등 전횡이 심하다는 얘기를 했다가 전격적으로 잘렸다"고 말했다. 미림팀장을 지낸 공 모씨는 "YS정부 당시 청와대 부속실장이었던 J씨를 자르려고 내가 외부에 부정축재 혐의를 흘렸다"고 강조하는 등 미림보고서가 정권실세에게 전달됐음을 우회적으로 강조하기도 했다. 이들의 증언을 종합하면 도청에서부터 최종 보고까지의 계선을 어느 정도 추론해볼 수 있다. 한정식집이나 단골 술집에 속칭 '망원'(정보수집원)을 ...

      연합뉴스 | 2005.07.25 00:00

    • 'X파일' 뇌물죄 법리공방 ‥ 참여연대, 등장인물 20여명 고발

      참여연대가 25일 안기부의 불법도청 자료인 이른바 'X파일'에 등장하는 이회창 전 한나라당 대표와 이건희 삼성회장 등 20여명을 배임 및 횡령 뇌물 등 혐의로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이에 따라 불법자료의 효력과 X파일 등장 인물들에 대한 뇌물죄 적용 가능성 등을 둘러싼 치열한 법리공방이 예상된다. X파일에 드러난 여러 의혹 중 가장 논란이 되는 쟁점은 기아차 인수로비를 언급한 대목이 뇌물죄에 해당하는지 여부다. X파일에는 기아차 인수와 관련해 ...

      한국경제 | 2005.07.25 00:00 | 김병일

    • 45개 상장사, 외국인 경영권 위협에 노출

      ... 코스닥시장의 제약회사 8개사에 대한 경영참가 의사를 밝힌 상태다. 또 소버린애셋매니지먼트는 LG전자(7.2%)와 LG(7.0%), 프랭클린뮤추얼은 KT&G(7.14%) 주식을 경영참가 목적으로 보유하고 있다. 특히 삼성물산 주가를 조작한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 헤르메스는 현대산업개발(7.03%), 현대해상(5.5%), 한솔제지(5.19%)와 코스닥 기업인 솔본(8.62%) 등 4개사에 대해 경영 참가 목적으로 주식을 보유중이다. 거래소 관계자는 "주식 보유 목적이 경영참가임을 ...

      연합뉴스 | 2005.07.25 00:00

    • 런런 2차 테러 세 번째 용의자 체포

      지난 21일 발생한 런던 2차 테러 사건을 수사중인 영국 경찰 당국은 최근 세 번째 용의자를 체포했다고 24일 밝혔다. 이 용의자는 현재 런던 남쪽 툴스 힐 경찰서에 구금중이며 반테러법의 적용을 받고 있다고 경찰 당국은 덧붙였다. 그러나 이 용의자가 언제 체포됐는지, 공개 수배중인 4명의 테러 기도 혐의자들 가운데 한 명인지 여부는 아직 밝혀지지 않고 있다. (런던 AFPㆍ로이터=연합뉴스) kjw@yna.co.kr

      연합뉴스 | 2005.07.25 00:00

    • 군법무관 출신 5명 법무법인 설립

      ... 동안 군납 등 공공부문의 조달 관련 계약 과정을 법률적으로 따져봤을 때 문제가 될 만한 부분이 많음을 느꼈던 것이 법무법인 설립 배경이 됐다. 김 대표는 "한국은 로비스트가 합법화되지 않아 로비활동은 불법이며 변호사법 위반 혐의로 처벌받는다"며 "엄연히 변호사들이 담당해야 할 영역인데 간과하는 부분이 있다"고 말했다. 나름대로 블루오션을 찾았다는 것이다. 그는 또 "기업 인수합병(M&A) 과정에도 변호사들이 참여하지 않느냐"며 "공공 입찰에서도 변호사들이 입찰 ...

      한국경제 | 2005.07.25 00:00 | 유승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