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22371-322380 / 371,7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법, '선거법위반' 김기석의원 파기환송

      대법원 3부(주심 고현철 대법관)는 11일 공직선거 및 선거부정방지법 위반 혐의로 기소됐다 항소심에서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이 선고된 김기석 열린우리당 의원에 대한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대법원이 이날 김 의원에 대한 원심을 확정할 경우 김 의원은 의원직을 상실하고 열린우리당도 원내 과반의석이 무너질 상황이었으나 파기환송 판결로 일단 여당은 `턱걸이 과반의석'을 유지하게 됐다. 현재 17대 국회의원중 열린우리당 이상락.오시덕, 한나라당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김충환의원 검찰 조사받고 귀가

      철거업자로부터 청탁대가로 억대 금품을 수수한혐의로 이틀째 검찰에 소환된 한나라당 김충환 의원이 11일 검찰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10일 오전 10시께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에 소환된 김 의원은 14시간가량 조사를마친 뒤 자정 넘어 귀가하면서 취재진과 만나 "2번 스치듯 만난 사람으로부터 덥석돈을 받는 구청장이 어디 있겠느냐"며 결백을 주장했다. 검찰은 이날 철거업자 상모씨와 김 의원을 10분여정도 대질 조사하는 중 녹화장비에 이상이 발생하자 14일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배기선측 "17일 검찰 출두하겠다"

      대구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옥외광고물업자로부터 후원금 명목으로 1억원을 받은 혐의를 받고 있는 열린우리당 배기선(54.부천 원미을) 의원이 오는 17일 검찰에 출두할 예정이다. 대구지검 관계자는 "배 의원을 피의자 신분으로 당초 오는 14일 소환을 통보했으나 배 의원측으로부터 `일정상 17일 오전 10시에 검찰에 출두하겠다'는 연락이 왔다"고 밝혔다. 검찰은 이에 따라 배의원이 출두하면 광고물업자로부터 후원금 명목으로 받은 1억원에 대한 대가성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성매매 하실래요' 제의에 180명 입금

      ... 마련을 위해 벌인 '인터넷 성매매 사기극'에 4개월 동안 무려 180여명의 '부끄러운 어른들'이 걸려 든 것으로 드러났다. 인천지방경찰청 여경기동수사대는 11일 성매매를 미끼로 인터넷상에서 남성들에게 돈을 입금받아 가로챈 혐의(상습사기)로 이모(18.무직)군을 구속하고 권모(18.무직)양을 불구속입건했다. 고교 동창 사이인 이들이 범행을 처음으로 모의한 것은 지난해 10월. 학교 중퇴 후 같은 동네에 각각 월세 15만원짜리 원룸을 구한 이들은 생활비가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김희선의원 사전영장' 오후 결론

      서울중앙지검 특수2부는 11일 `공천헌금'을 수수한 혐의로 두 차례 소환 조사한 김희선 열린우리당 의원에 대한 사전구속영장 청구여부를 가급적 이날 오후중 결론내겠다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그간의 조사를 통해 여러 정황상 김 의원이 금품을 불법 수수했다는 혐의에 대해 심증을 굳혔다"며 "다만 법리적으로 배임수재죄를 적용할지 여부에 대한 마지막 법리검토만 남았다"고 말했다. 검찰은 김 의원이 2002년 동대문구청장 출마를 준비하던 송모씨로부터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전직 장교 석방 3일만에 다시 경찰행

      중국산 가짜 비아그라를 팔다 구속됐던 전직 장교가 석방 이틀만에 또다시 음란물을 판 혐의로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 옥천경찰서는 11일 음란비디오테이프와 CD를 판 혐의(음반 및 비디오물과게임물에 관한 법률 위반)로 현모(32.대전시 서구 탄방동)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현씨는 지난 5-10일까지 자신의 차량 트렁크에 불법복제된 음란비디오테이프와 CD 200여장을 싣고 다니며 미리 배포한 광고전단를 보고 연락 온 구매자에게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블로그서 나체동영상 주인공 신원 추적해 협박

      ... e-메일로 협박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서경찰서는 11일 유명 인터넷 블로그를 통해 인터넷에 떠도는 A(23.여.대학생)씨의 나체 동영상을 확보해 A씨에게 전자메일을 보내 돈이나 성관계 등을 요구하며 협박한 혐의(상습협박 등)로 김모(22.무직)씨를 구속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해 6월 음란동영상 사이트 등을 주고받을 수 있는 E인터넷 사이트에서 A씨의 나체 동영상을 보고는 이를 자신의 컴퓨터에 저장했다. 이어 김씨는 동영상 화면에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성인 콘텐츠사업 악취' .. 이통사 前간부 구속

      이동통신업체의 모바일 유료 성인 콘텐츠사업이 새로운 `대박사업'으로 떠올라 경쟁이 치열한 가운데 콘텐츠 제공업체 선정 과정에서 거액의 금품을 받은 혐의로 이동통신사 전 간부가 구속됐다. 서울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11일 성인 콘텐츠업체 선정 과정에서 청탁을 받고, 15억원대의 뇌물을 수수한 혐의(배임수재)로 유명 이통통신업체인 S사의 콘텐츠사업부 변모(39) 전 과장을 구속했다. 또 변씨에게 업체 선정 과정에서 금품과 향응을 제공한 혐의(배임증재)로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열린당 '구사일생' 과반의석 유지

      대법원은 11일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인 징역 8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은 열린우리당 김기석(부천원미갑) 의원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이로써 과반수 의석에 턱걸이한 여당으로선 한숨을 돌릴 수 있게 됐지만, 이날판결 내용이 완전한 무죄취지는 아닌 것으로 알려져 마냥 안심할 수는 없는 상황이다. 특히 김 의원 외에도 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돼 대법원의 최종 판결을 초조히기다리는 여당 정치인들이 더 있어 과반 붕괴는 ...

      연합뉴스 | 2005.03.11 00:00

    • 경찰이 불구속한 폭력피의자, 검찰이 구속

      ... 김씨는 경찰에서 풀려난 뒤 A씨와 연락을 끊어버렸으며 이로 인해 A씨는아무런 보상을 받지 못하고 아직도 병원에 입원, 치료 중인 것으로 검찰 조사결과 드러났다. 결국 검찰은 김씨를 붙잡아 이날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구속했다. 수사를 담당한 심재철 검사는 "피의자의 폭력행위 정도가 조직폭력배에 가까운 수준인데도 경찰이 신병에 관한 지휘도 받지 않고 피해 증거도 제대로 확보하지 않은 채 단순 사건으로 처리했다"며 경찰 수사의 미흡함을 지적했다. ...

      연합뉴스 | 2005.03.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