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49701-349710 / 376,7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뇌물수뢰 주한미군 대령 보석 허용

      수뢰 혐의 등으로 미국 연방대배심에의해 기소된 주한미군 육군대령 리처드 제임스 모런 미 육군계약처장이 5일 15만달러의 보석금을 내고 석방됐다. 로스앤젤레스 연방지법은 이날 열린 보석금 청문회에서 모런 대령에게 재판이끝날 때까지 거주 및 이동을 제한하는 조건으로 보석을 허락했다. 모런 대령의 지시에 따라 입찰정보를 부당 제공한 미 육군계약지원과 책임자인민간인 로널드 패리시도 보석금 5천달러가 책정됐다. 모런 대령은 한국계 부인 및 사업가 등과 ...

      연합뉴스 | 2002.07.07 00:00

    • 아프간 부통령 암살 .. 새 정부에 타격

      ... 성명을 통해 카디르 부통령이 "테러공격으로 순교했다"면서 "정부는 커다란 슬픔을 표시하며 유족에 조의를 표한다"고 말했다. 바쉬르 살란기 카불 경찰청장은 사건 직후 공무부 청사에서 경비임무를 수행중이던 경비원 10명을 직무태만 혐의로 체포했다고 밝혔다. 와르다크 장관은 "암살 동기는 아직 명확치 않으며 현재 조사를 진행중"이라면서 암살범 검거를 위해 카불 전역에 검문소를 설치하도록 지시했다고 말했다. 와르다크 장관은 이번 암살사건 조사위원회의 위원장을 맡을 ...

      연합뉴스 | 2002.07.07 00:00

    • 신승남 전총장 6일 오후 출두 의사

      대검 중수부(김종빈 검사장)는 수사정보를 누설한 혐의를 받고 있는 신승남 전 검찰총장이 6일중 대검 청사로 출두하겠다는 뜻을 밝혀옴에 따라 이날 오후 5시 신 전 총장을 소환, 조사키로 했다고 밝혔다. 검찰 관계자는 "8일 오후 2시에 출석키로 했던 신 전 총장이 전화로 오늘 오후에 검찰에 나오겠다고 의사를 번복함에 따라 일정을 재조정했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권혁창 기자 faith@yna.co.kr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신승남.김대웅씨 소환조사

      ... 뒤 11층 특별조사실로 향했으며, 조사는 이재원 중수3과장이 맡았다. 검찰은 신 전 총장을 상대로 ▲작년 1월 이재관 전 새한그룹 부회장 사기사건에 관한 서울지검 수사상황을 김성환씨에게 알려줬는지 ▲작년 5월 평창종건 뇌물공여혐의를 내사중인 울산지검에 부당한 압력을 행사했는지 ▲작년 11월 `이용호게이트'수사정보를 이수동씨에게 유출했는지 등을 집중 조사했다. 검찰은 최근 서울지검과 울산지검의 당시 수사관계자들을 조사한 결과 신 전 총장이 서울지검장 주례보고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서울시, 은행장 고발 곧 취하 .. 금감원 세금체납자 정보 무상제공

      ... 말했다. 그는 또 "정보제공과 수수료 문제에 대해 앞으로 금융실명제법 개정을 추진해 해결키로 합의했다"고 설명했다. 시는 지난해 11월 기준으로 총체납액 4백억여원에 달하는 고액체납자에 대한 금융거래정보를 제공해줄 것을 시중은행에 요청했으나 일부 은행이 수수료를 요구하며 이를 거부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시는 지난달초 해당 6개 은행장과 16개 점포장을 조세범처벌법 위반 혐의로 고발했었다. 주용석 기자 hohobo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7.06 00:00

    • 신승남 전총장 8일 소환

      대검 중수부(김종빈 검사장)는 수사정보를 누설한 혐의를 받고 있는 신승남 전 검찰총장을 오는 8일 오후 2시에 소환키로 일정을 조정했다고 6일 밝혔다. 검찰 수사관계자는 "신 전 총장이 불가피한 선약이 있고 이번 사건과 관련해 정리할 시간도 필요하다며 소환연기를 요청해와 소환일정을 8일로 변경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당초 이날 오전 11시 신 전 총장에 대해 대검청사로 출석토록 소환통보했다. (서울=연합뉴스) 권혁창 기자 faith@yna...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신승남 전 검찰총장 검찰 출두

      검찰 수사정보를 누설한 혐의를 받고 있는 신승남 전 검찰총장이 6일 오후 서울 서초동 대검 청사에 출석했다. 신 전 총장은 이날 오후 4시55분께 승용차를 타고 청사에 도착, 취재진에게 잠시 포즈를 취한 뒤 검찰 출두 소회를 묻는 질문에 "소회는 무슨 소회.토요일 오후에고생시켜 미안하다"고 말한 후 조사실로 향했다. (서울=연합뉴스) 권혁창 기자 faith@yna.co.kr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신승남씨.김대웅 고검장 6일 소환 .. 검찰, 수사정보 누설의혹

      ... 부탁받고 수사상황을 알려줬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김 고검장은 이수동 전 아태재단 상임이사에게 이용호게이트 관련 검찰 수사상황을 전화로 알려줬으며 당시에 신 전 총장이 함께 있었으며 신 전 총장도 직접 통화를 했다는 정황이 포착된 상태이다. 검찰은 소환조사를 통해 이들의 혐의가 확인될 경우 사법처리한다는 방침이나 두 사람은 측근들을 통해 수사정보 누설의혹을 강력히 부인하고 있어 조사에 난항이 예상된다. 김후진 기자 ji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7.06 00:00

    • 박만 수사기획관 일문일답

      ... 오늘 밤은 넘겨야 할 듯하다. 조사가 끝나면 귀가시킬 방침이다. 철야수사는 하지 않고 일단 수면시간을 주고 내일 아침 보강조사를 한 뒤 귀가시킬 수도있다. -- 울산지검 내사사건에 대한 청탁과 관련, 신 전 총장에게 직권남용 혐의 적용이 가능한가 ▲ 복안을 갖고 있지만 지금 단계에서는 밝힐 수 없다. -- 조사받고 있는 김 고검장의 분위기는 ▲첫 소환조사를 받을 때와 비교해서 많이 침착해졌다. 어차피 김 고검장과 우리는 입장만 다를 뿐 같은 배를 타고 있는 ...

      연합뉴스 | 2002.07.06 00:00

    • 인천 어린이 유괴범 40대 검거

      인천 연수경찰서는 6일 어린이를 납치해 금품을 요구한 혐의(인질 강도)로 윤모(46)씨를 긴급 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윤씨는 지난 4일 오후 7시 45분께 인천시 연수구 동춘동 모 아파트 내 소공원에서 놀고 있는 신모(8)군을 납치한 뒤 부모에게 현금 1억원을 요구한 혐의다. 윤씨는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는 사실을 알고 5일 오후 5시께 경기도 시흥시정왕동에서 윤군을 풀어 준 뒤 대전으로 도주했다가 휴대폰 발신지를 추적한 경찰에 붙잡혔다. ...

      연합뉴스 | 2002.07.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