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49911-349920 / 374,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교수부인이 은행에서 돈 `슬쩍'

      서울 종로경찰서는 27일 은행 현금인출기에 놓여진 돈을 훔친 혐의(절도)로 장모(52.여)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장씨는 지난 25일 오전 10시40분께 서울 종로구 세종로 한빛은행에서 이모(62.여.청소원)씨가 현금인출기에서 인출한 50만원을 놓아둔 채 자리를 뜬 것을 보고 이 돈을 자신의 지갑에 넣어 훔친 혐의다. 장씨는 이씨의 신고를 받은 은행측의 CCTV 검색으로 범행이 드러났다. 인천 모 대학 교수의 부인인 장씨는 경찰에서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히로뽕 환각상태서 난동 부부 긴급체포

      부산 사하경찰서는 27일 히로뽕 환각상태에서 난동을 부린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 등)로 이모(47.부산 사하구 감천동)씨와 부인 김모(44)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 부부는 지난 26일 오후 10시께 히로뽕 환각상태에서 부산사하구 다대동 소재 이씨의 부모집을 찾아가 부부싸움을 하다 이를 말리는 부모에게 행패를 부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결과 이들 부부는 최근 5차례에 걸쳐 히로뽕을 함께 투약해온 것으로 밝혀졌다. (부산=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임창열지사, 민주당 입당원서 제출

      ... "임 지사가 어제 중앙당에 서약서와 함께 입당원서를제출했다"고 밝혔다. 민주당은 다음달 1일 오전 중앙당 확대간부회의를 열어 임 지사의 입당허용 여부를 결정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은 지난 25일 오전 확대간부회의에서 임 지사의 당 공헌도 등을 이유로입당을 허용하기로 결정했다. 임 지사는 경기은행 퇴출과정에서 금품을 받은 혐의로 지난 99년 7월 민주당으로부터 제명조치됐다. (수원=연합뉴스) 김광호기자 kwang@yna.co.kr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이석희씨 답변서 내달 9일까지 제출

      ... 통해 이씨에 대한 보석 여부는 물론 이씨에대한 인도 여부를 둘러싼 본안 심리가 개시될 것으로 보고 있으며 미 법원이 이른바`세풍' 사건과 관련해 의문을 제기하는 부분에 대한 답변서도 곧 제출할 방침이다. 법무부 관계자는 "이씨의 혐의 내용에 근거하면 미국 법률에 의거해서도 보석은거의 불가능하다고 본다"며 "다음달 이씨에 대한 속행 재판부터는 신병인도 문제에대한 심리가 보다 신속히 진행될 것으로 관측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성용 기자 ksy@yna...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김형윤씨 항소심도 실형

      서울지법 형사항소8부(재판장 김건일 부장판사)는 27일 동방금고 이경자 부회장으로부터 금감원 조사 무마 명목으로 금품을 받은 혐의(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알선수재)로 구속기소된 김형윤 전 국가정보원 경제단장에 대해 1심과 같은 징역 1년6월 및 추징금 5천5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주요 국가기관에서 막중한 책임을 맡고 있던 피고인이 아무런 의식없이 금품을 받았다"며 "국가와 국민에게 미치는 영향으로 미뤄볼 때 1심 형량이 너무무겁다고 볼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이석희씨 보석 여부 다음달 26일 판결

      ... 범법행위와 3년 6개월 간에 걸친 도피사실을 들어 이씨의 보석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어 이씨의 보석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 법무부는 이에 앞서 지난 12일 이씨의 뇌물수수 및 정치자금법 위반, 국가공무원법 위반혐의에 대한 조서 및 설명자료를 전달, 이씨의 범죄행위는 한국법 뿐아니라 미 연방형법상 `연방공무원 뇌물수수죄와 불법선거자금 모금 죄, 공권력에 의한 선거 부당 개입 죄'등에 해당된다는 설명자료를 보낸 바 있다. 이른바 '세풍' 사건의 주역으로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자국민 상대 불법여행업 국내법 적용못해"

      외국인의 경우 여행업 등록 없이 자국에서 자국민을 대상으로 국내 불법 입국을 알선했더라도 국내법에 저촉되지 않는다는 대법원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송진훈 대법관)는 27일 자국민들의 불법 입국을 알선한 혐의(관광진흥법 위반)로 기소된 이란인 G씨에 대한 상고심에서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지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외국인이 국내 사무소 없이 국내에서 여행객을 모집하지 않고, 자국에서 자국민을 상대로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물 안 준다' 이유로 강도살인

      인천 부평경찰서는 27일 식당 여주인을 흉기로 살해한 뒤 금품을 빼앗은 혐의(강도살인 등)로 김모(36)씨를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달 9일 오전 10시 55분께 인천시 부평구 유모(46.여)씨가 운영하는 식당에 만취한 상태로 들어가 '물을 달라'는 요구를 거절당하자 주방에 있던 흉기로 유씨를 9차례 찔러 살해한 뒤 현금 25만원을 훔쳐 달아난 혐의다. 김씨는 또 지난달 19일 오후 8시 40분께 인천시 부평구 박모(34)씨 집에 ...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청소년 성 매매, 의사 등 3명 영장

      인천 동부경찰서는 27일 돈을 주고 10대 소녀들과 성관계를 가진 혐의(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인천 모 병원 의사 A(31)씨, 부천 모 대학 직원 B(32)씨, 자영업자 C(41)씨 등 3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해 1월 22일부터 최근까지 채팅 등을 통해 알게된 권모(15)양 등 10대 소녀 3명과 1∼5회 성 관계를 갖고 돈을 건넨 혐의를 받고 있다. (인천=연합뉴스) 강종구기자 inyo...

      연합뉴스 | 2002.03.27 00:00

    • ['빅뱅' 회계법인] (上) '불어오는 합병바람' .. 빅5 합종연횡

      ... 미국 엔론 스캔들로 위기에 놓인 아더앤더슨의 해외 법인들이 다른 회사와의 합병을 통해 생존을 모색하고 있다. 이 여파는 국내에도 미치고 있다. 한국아더앤더슨그룹은 최근 삼정KPMG와 합병을 추진한다고 발표했다. 최근 분식회계 혐의로 금융당국이 대형 회계법인들을 중징계 조치한 점도 업계의 변화를 이끌어내고 있다. 회계법인들은 '투명성 확보'라는 대전제 아래 '환골탈태' 해야 한다는 요구를 업계 안팎에서 받고 있다. 변신을 꾀하는 국내 회계법인의 현황과 나아갈 ...

      한국경제 | 2002.03.26 1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