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601-24610 / 50,49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안철수 "이번엔 철수 없다"…천정배·김한길 "그럼 우리가…"

      김한길 국민의당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이 11일 선대위원장직을 사퇴했다. 야권 연대를 둘러싼 안철수 상임공동대표와 갈등이 새로운 국면을 맞고 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성명서를 통해 “공동대표 두 분과 회동을 통해 수도권에서 야권 연대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점을 간곡하게 설명했다”며 “집권세력의 압승을 막아내는 동시에 야권과 우리 당의 의석수를 최대한 늘리기 위함이었으나, 안 대표의 강고한 반대를 넘지 못했다”고 ...

      한국경제 | 2016.03.11 19:17 | 손성태

    • thumbnail
      이한구·황진하 "소통 노력"…공천 내분, 하루만에 봉합

      ... 총선 후보 3차 공천 결과를 발표하면서 갈등은 더 심화됐다. 공천관리위가 정상적으로 운영되지 못하면서 경선 일정에 차질을 빚을 것이라는 지적이 당내에서 일자 이 위원장과 공관위원인 황진하 사무총장, 홍문표 제1사무부총장 등은 회동을 하고 사태 봉합에 나섰다. 이 위원장은 “앞으로 더 많은 소통으로 공관위 구성원 모두가 합리적이라고 느낄 수 있도록 전 구성원이 노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공관위는 전날 3차 경선지역 및 단수추천지역 발표에서 ...

      한국경제 | 2016.03.11 19:16 | 박종필

    • 김한길,국민의 당 選對위원장직 전격사퇴··"野圈연대 반드시 필요"

      ... 김한길 상임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이 11일 선대위원장직에서 전격 사퇴했다.김 위원장은 이날 `상임선대위원장의 직에서 물러납니다`라는 제목의 공지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 같은 입장을 전했다. 김 위원장은 "어젯밤 저는 공동대표 두 분과 회동을 갖고 수도권에서의 야권 연대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점을 간곡하게 설명드렸다"며 "집권세력의 개헌선 확보 등 압승을 막아내는 동시에 야권과 우리 당의 의석수를 최대한 늘리기 위함이었으나, 안철수 공동대표의 강고한 반대를 넘지 못했다"고 ...

      한국경제TV | 2016.03.11 14:22

    • 靑, 대구行 논란·공천내전에 불편…"뚜벅뚜벅 갈뿐"

      ... 기대해온 새누리당이 총선을 한 달여 앞둔 가운데 친박과 비박계 간의 정면충돌로 소용돌이치자 청와대의 한숨이 더욱 깊어지고 있다. 청와대는 공천 살생부 논란, 윤상현 의원의 막말 파문에다 이한구 공천관리원장과 현기환 정무수석 회동설(說)까지 흘러나오며 사태가 복잡하게 전개되자 일단 회동설은 사실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하지만, 청와대 한편에선 당내 공천갈등과 20대 총선 결과에 대한 걱정과 우려도 커지는 양상이다. 한 관계자는 "어떻게 이렇게 대통령 ...

      연합뉴스 | 2016.03.11 10:54

    • 김한길 사퇴 "선대위원장직 물러난다, 안철수 반대 넘지 못해"

      ...민의당 김한길 상임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이 선대위원장직에서 사퇴했다.김한길 위원장은 11일 `상임선대위원장의 직에서 물러납니다`라는 제목으로 공지 문자메시지를 보내 사퇴 입장을 전했다.김한길 위원장은 "어젯밤 저는 공동 대표 두 분과 회동을 갖고 수도권에서의 야권 연대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점을 간곡하게 설명드렸다"면서 "집권세력의 개헌선 확보 등 압승을 막아내는 동시에 야권과 우리 당의 의석수를 최대한 늘리기 위함이었으나, 안철수 공동대표의 강고한 반대를 넘지 못했다"고 ...

      한국경제TV | 2016.03.11 10:46

    • thumbnail
      김한길, 선대위원장직 전격사퇴…"야권연대 반드시 필요"

      "어젯밤 회동서 안철수 대표의 강고한 반대 넘지 못했다 국민의당 김한길 상임 공동선거대책위원장이 11일 선대위원장직에서 전격 사퇴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상임선대위원장의 직에서 물러납니다'라는 제목의 공지 문자메시지를 통해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김 위원장은 "어젯밤 저는 공동대표 두 분과 회동을 갖고 수도권에서의 야권 연대가 반드시 필요하다는 점을 간곡하게 설명드렸다"며 "집권세력의 개헌선 ...

      연합뉴스 | 2016.03.11 10:10

    • "北 김영철, 유엔제재 결의전 러시아 극비 방문"

      ... 중국이 대북제재 결의안 초안을 작성하고, 이를 유엔 안보리 이사국에 회람시켰던 시기와 비슷하다"고 말했다고 자유아시아방송(RFA)이 11일 보도했다. 이 소식통은 김영철 통전부장이 베이징을 경유하는 과정에 중국의 관리들과 회동했는지 밝히지 않았다. 김영철 부장의 러시아 방문은 유엔 안보리 결의안 채택에 결정적 키를 쥔 상임이사국 러시아를 움직여 결의안 채택에 제동을 걸기 위한 외교적 행보로 보인다고 RFA는 전했다. 중국의 다른 소식통은 "김영철은 ...

      연합뉴스 | 2016.03.11 09:06

    • 국민의당 한달 만에 분당 위기…천정배-김한길 당무거부

      ... 정도의 개인적 결정은 `중대결단`이라고 볼 수 없다. 그 외 문제는 상황을 지켜보면서 검토할 것"이라고 말했다.김 위원장도 야권 연대 논의가 거부된 데 불만을 갖고 회의에 불참한 것으로 알려졌다.이들은 전날 오후 안 대표와 긴급 회동하고 야권 연대 논의에 응할 것을 요구했으나 안 대표가 "이미 정리된 문제"라며 거부 입장을 굽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천 대표는 이날까지 답을 주지 않으면 `중대결단`이 불가피하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한국경제TV 핫뉴스ㆍ이세돌 vs ...

      한국경제TV | 2016.03.11 09:05

    • 천정배-김한길, 야권연대 이견으로 당무 거부에 '돌입'

      ... 아니냐는 관측이 나온다. 천 대표와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불참했다. 김 위원장도 야권 연대 논의가 거부된 데 불만을 갖고 회의에 불참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전날 오후 안 대표와 긴급 회동하고 야권 연대 논의에 응할 것을 요구했으나 안 대표가 "이미 정리된 문제"라며 거부 입장을 굽히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천 대표는 이날까지 답을 주지 않으면 '중대결단'이 불가피하다고 말한 것으로 ...

      한국경제 | 2016.03.11 08:55

    • thumbnail
      靑 "'대구방문' 경제행보라 해도 안받아주니 답답하다"

      "朴대통령, 도시락까지 먹으며 강행군했다" 정연국 대변인, 현기환·이한구 회동설 부인 청와대는 11일 박근혜 대통령의 전날 대구 방문에 대해 4월 총선을 앞둔 정치행보라는 논란이 일자 "대구 행사는 경제행보"라는 입장을 밝혔다. 정연국 대변인은 이날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박 대통령의 대구 방문이 정치 행보라는 비판이 있다는 질문에 대해 "어제 대구 행사는 경제 행보라는 것은 여러분도 ...

      연합뉴스 | 2016.03.11 08: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