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4831-24840 / 50,09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野 "安 탈당만은 막아야"…'文 사퇴 후 비대위' 부상

    ... 주장이 속속 제기되고 있다. 안철수 전 대표가 탈당 배수진을 치고 문 대표와 대립하는 상황에서 탈당과 분당 사태를 피하려면 문 대표가 물러서는 것이 불가피하다는 인식이 확산되고 있는 것이다. 수도권 의원들은 당초 9일 오전 대규모 회동을 계획했다 취소했지만 조정식 김상희 김현미 민병두 오영식 우원식 의원 등 10명이 국회에서 모임을 가졌다. 이들은 이르면 10일 수도권 전체의원의 의견을 취합해 문·안(문재인·안철수) 양측에 전달키로 한 ...

    한국경제 | 2015.12.09 14:05 | 변관열

  • 서비스법·사회적경제법, 결국 정기국회 처리 무산

    ... "이제 와서 반대하는 주된 이유가 (박근혜) 대통령이 미워하는 '유승민 법안'이기 때문인가"라고 반문했다. 한편, 새누리당 원유철·새정치연합 이종걸 원내대표는 이날 정의화 국회의장 중재로 쟁점법안 처리 및 임시국회 의사일정 협의 등을 위해 회동했으나 지난 2일 두 사람이 서명했던 합의문 이행 여부를 둘러싼 공방만 벌이다가 아무런 성과없이 회동을 마쳤다.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zheng@yna.co.kr

    연합뉴스 | 2015.12.09 13:28

  • 與 결선투표제 '공개 충돌'…친박계는 대규모 회동 세과시

    비박 이재오 "의총에 말 한마디 안 하고 하나" 범친박 이인제 "1등이 과반 안 되면 예외없이 해야" 친박계 경쟁력강화포럼 '문전성시'…공천룰 언급 자제 공천 룰에 대한 새누리당 내 친박(친 박근혜)계와 비박(비 박근혜)계간 경계선이 점차 뚜렷해지면서 긴장 지수도 하루가 다르게 상승하고 있다. 특히 지난 6일 밤 비공개 긴급 최고위원회의 만찬을 통해 도입키로 합의한 결선투표제...

    연합뉴스 | 2015.12.09 11:21

  • 이종걸 "대다수 의견은 비대위 체제…文 사퇴 전제한 것"

    ... 포함한 의원 대다수, 과반수인 의원들이 비상대책위원회(비대위) 체제로 위기를 극복하는 것이 좋겠다는 의견이 모아지고 있다"고 밝혔다. 비주류인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여의도 한 식당에서 전·현직 원내대표 조찬 회동 후 기자들과 만나 "거기는 문재인 대표의 사퇴를 전제하는 것이고, 안철수 전 공동대표에게도 기득권을 내려놓아달라는 입장이 포함된 것으로 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비대위 체제가 구성된 뒤 선거를 앞둔 당의 갈증이 ...

    연합뉴스 | 2015.12.09 10:59

  • 한미일 회동 닷새 만에 '채찍'…"대북압박 유지·강화 신호"

    美, 北전략군 제재…한미일 6자 수석대표 회동서 제재공유 당국자 "北, 안보리 결의 매일 위반…제재 진행형 프로세스" 북한을 비핵화 협상 테이블로 끌어내기 위한 미국의 '채찍'이 강도를 더해가는 양상이다. 미국 국무부와 재무부 해외자산통제국(OFAC)은 현지시간으로 8일 북한의 인민군 전략군을 포함해 단체 4곳과 개인 6명에 대해 미국의 행정명령에 위배되는 불법활동에 연루된 혐의로 특별 ...

    연합뉴스 | 2015.12.09 10:20

  • 靑 "서비스법·원샷법 오늘 반드시 처리해야"

    ... 경제활성화 법안처리 불발시 담화나 성명 등을 통한 청와대의 입장 발표가 있느냐"는 질문에는 "예단할 수 없다. (법안 처리) 결과를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박근혜 대통령은 7일 새누리당 지도부와의 회동, 8일 국무회의 등을 통해 경제활성화 법안의 정기국회 회기내 처리를 강력히 촉구했고, 이날은 일정을 비워둔 채 국회상황을 수시로 보고받으며 법안처리 진행 상황을 점검할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정윤섭 기자 jamin74@y...

    연합뉴스 | 2015.12.09 08:46

  • 국내서도 테러 '위험인물' 잇단 검거…위기감 고조

    ... 있다. 불법체류 외에는 현행법 위반 사실이 없는 A씨의 경우, 당국이 취할 수 있는 조치는 강제추방뿐이었다. 이 때문에 법조계 안팎에서는 대테러 관련 입법이 시급하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박근혜 대통령은 전날 새누리당 지도부와 회동에 이어 이날 국무회의에서도 국회에 계류된 테러방지법의 조속한 통과를 역설했다. "우리나라가 테러를 방지할 기본적인 법조차 갖추지 못하고 있다는 건 IS도 알아버렸다"는 표현까지 동원했다. 일단 정부는 입법 문제와는 ...

    연합뉴스 | 2015.12.08 17:33

  • thumbnail
    문재인-안철수 '임박한 파국'…내일 수도권 대규모 회동 분수령

    ... 일치했다. 이종걸 원내대표가 당무 거부를 공식화하고 최재천 정책위의장도 사퇴를 고민중이라고 밝히는 등 비주류의 조직적 당무거부 내지 당직 사퇴를 통해 현 지도부를 와해시키려는 전략을 착착 진행시키고 있다. 호남권 의원들도 오전 회동을 개최한 뒤 "여야 선거구 합의가 실패하면 호남은 5석이 줄어든다"며 문 대표를 향해 "호남과 함께 살고 함께 죽겠다"고 한 약속을 지키라며 압박했다. 비주류 의원모임인 '구당모임'은 ...

    연합뉴스 | 2015.12.08 17:11

  • thumbnail
    구은수 경찰청장, 조계사 방문.."자진출두 안하면 공권력 투입할 것"

    ... 거부하고 불법행위를 선동하며 영장에 응하지 않고 있다”며 “공권력이 이를 집행하지 못한다는 사실 자체가 국가 법질서 체계를 흔드는 것”이라고 밝혔다. 구 청장은 방문 전 지현 스님과 도법 스님과 회동을 갖고 싶다는 의사를 전했으나 화쟁위 쪽에서 일정을 미룬 것으로 알려졌다. 화쟁위는 이날 오전 10시30분 부터 한 위원장의 퇴거 문제를 놓고 회의에 들어간 상태다. 김주리 기자 yuffie5@ 사진. 영상 캡쳐

    텐아시아 | 2015.12.08 13:44 | 김주리

  • 문재인 "5대 노동개혁법, 기간제법·파견법 빼고 분리처리 가능"

    ... 1만3천개의 일자리 생기는데 야당이 발목잡아 안해준다고 대통령이 여러번 불평했다"며 "결국 통과가 됐지만 일자리는 고작 100여개 생겼다"고 주장했다. 또한 "서비스산업발전법의 경우 청와대 3자 회동 때 보건의료분야만 제외하면 언제든지 할 수 있다고 했는데 돌아서서 (여당이) 보건의료도 꼭 해야 한다고 해서 안되는 것"이라며 "왜 야당 탓을 하느냐. 경제 안되는 것에 대해 국회 탓, 야당 탓 하는 것 제발 그만두고 ...

    연합뉴스 | 2015.12.08 13: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