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7671-37680 / 50,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차 남북정상회담] 6.15, 8.28 정상회담 과정 살펴보니…

      ... ◆참여정부,회담 공공연히 추진 2007년 참여정부는 김만복 국정원장을 중심으로 '투명하게' 정상회담을 추진했다고 밝혔지만 실상은 국민의 정부 때처럼 공개 라인과 비선조직이 동시에 동원됐다. 대북 사업가 권오홍씨가 지난해 10월 베이징에서 노무현 대통령의 측근인 안희정씨와 북측 이호남 참사 간 회동을 주선한 사실을 폭로하고 올해 3월 초 이해찬 전 총리가 사실상 대통령 특사로 평양에 다녀온 사실도 공개됐다. 정지영 기자 c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8.08 00:00 | 정지영

    • thumbnail
      남북정상회담 28~ 30일 평양서 개최 … 평화정착 기대속 大選 변수로

      ... 판도에 직·간접적인 영향을 미칠 개연성이 크고 회담의제도 구체적으로 정하지 않은 상태라며 신중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당장 한나라당은 "대선용 이벤트"라고 비판하고 나섰다. 나경원 대변인은 "지도부와 대선 후보는 회동을 갖고 정상회담 시기가 대선을 앞둔 점,또 평양에서 개최키로 한 점,의제도 합의하지 못한 점 등에 비춰 부적절하다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반면 대통합민주신당과 열린우리당을 비롯한 범여권은 "한반도 평화의 중대한 전기""민족적 ...

      한국경제 | 2007.08.08 00:00 | 허원순

    • thumbnail
      [2차 남북정상회담] 범여권 통합 촉매‥일회성 이벤트 땐 역풍

      ... 대선 과정에서 불리하게 작용될 게 뻔하다고 판단하고 있지만,대놓고 반대했다간 자칫 '수구 보수,반통일 세력'으로 낙인 찍힐 수 있다. 이 때문에 이날 오후 강재섭 대표를 비롯한 지도부와 이명박 박근혜 등 대선주자 4명이 긴급회동 후 내놓은 입장은 다소 어정쩡하다. "정상회담 자체에는 반대하지 않지만 대선용으로 악용하기 위한 이벤트성은 안 된다"는 정도로 정리한 것에서 고심의 흔적을 읽을 수 있다. 한나라당은 이날 오전까지만 해도 정상회담에 반대한다는 ...

      한국경제 | 2007.08.08 00:00 | 김인식

    • [리포트]노대통령-4대그룹 총수 내달회동

      노무현 대통령과 4대 그룹 총수가 다음달 회동을 갖습니다. 임기만료를 앞두고 대통령과 기업인과의 사실상 마지막 만남이라는 점에서 폭넓은 이야기가 나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박준식 기자의 보도입니다. 노무현 대통령이 이건희, 정몽구, 구본무, 최태원 등 4대 그룹 총수와 만납니다. 청와대는 9월 중 예정된 대중소기업 상생협력회의에 앞서 대통령이 4대 그룹 회장들과 별도 면담하는 방안을 추진 중입니다. 지난해말과 마찬가지로 조석래 전경련 회장과 손경식 ...

      한국경제TV | 2007.08.06 00:00

    • [리포트]대통령-그룹총수 회동

      노무현 대통령과 4대 그룹 총수가 다음달 회동을 갖습니다. 임기만료를 앞두고 대통령과 기업인과의 사실상 마지막 만남이라는 점에서 폭넓은 이야기가 나올 것으로 기대됩니다. 박준식 기자의 보도입니다. 노무현 대통령이 이건희, 정몽구, 구본무, 최태원 등 4대 그룹 총수와 만납니다. 청와대는 9월 중 예정된 대중소기업 상생협력회의에 앞서 대통령이 4대 그룹 회장들과 별도 면담하는 방안을 추진 중입니다. 지난해말과 마찬가지로 조석래 전경련 회장과 손경식 ...

      한국경제TV | 2007.08.06 00:00

    • 정동영 "신당 지도부, 삼고초려로 임해야"

      ... `제2의 김근태 정신'을 발휘해야 하며, 작은 차이를 극복하는 결단으로 대통합을 완결해야 한다"며 이 같이 밝힌 뒤 "10년 민주정권의 역사를 올바로 계승한다는 정신으로 나머지 절반을 채워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범여 `6인 회동'에서 선(先) 통합민주당과의 통합을 주창했던 것과 관련, "유효한 대안이었지만 이제 창당으로 시간이 지나버린 만큼 구체적 방법론에 대해선 새 지도부가 정치역량을 발휘해야 할 것"이라며 "창당으로 중심이 선 만큼 원심력은 서서히 줄어들고 ...

      연합뉴스 | 2007.08.06 00:00

    • 정자법.선거법 위반사범 사면 국회동의 추진

      대통령의 사면권 행사를 놓고 논란이 끊이지 않는 가운데 대통령의 사 면권을 제한하는 입법이 추진된다. 한나라당 전여옥 의원은 4일 특정인에 대한 대통령의 감형 또는 복권은 법무부차관을 위원장으로 하는 사면심사위원회의 심의.의결을 참고하되 정치자금법 또는 공직선거법 위반 사범에 대해서는 국회의 동의를 얻어 사면하도록 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사면법 전부 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 개정안은 이 밖에도 ▲형기의 3분의 1이 지나지 않은 경우 ▲사형...

      연합뉴스 | 2007.08.04 00:00

    • 탈레반 "여자 2명 우선석방 용의"

      우리 정부와 한국인 21명을 억류하고 있는 탈레반 측이 인질 석방을 위한 대면 협상의 구체적 방안을 놓고 실무접촉을 갖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양측은 회동의 필요성에는 의견을 같이했지만 인질 사태의 해법과 협상 장소 등을 놓고 이견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탈레반과 아프가니스탄 정부를 중재해온 미라주딘 파탄 가즈니주 주지사는 3일 AFP통신에 "한국 대표단이 탈레반과 대면 협상을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탈레반 대변인을 자처하는 카리 ...

      한국경제 | 2007.08.03 00:00 | 정지영

    • 김한길계 19명 통합민주당 탈당

      ... 신당이 `열린우리당을 통째로 받아선 안된다'는 것을 결의해 달라며 무리한 조건을 내걸고 있는 만큼 통합신당계 의원들이 대통합을 위해 탈당했다"고 말했다. 이에 앞서 김 대표 등 통합신당계 의원들은 이날 여의도 모 음식점에서 조찬회동을 갖고 탈당방침을 확정한 뒤 오후 탈당계를 제출했으며 탈당시기를 늦출 것을 주장했던 변재일 의원도 집단탈당 대열에 합류했다. 그러나 통합신당계 대선주자인 신국환(辛國煥) 의원은 탈당에 동참하지 않고 통합민주당에 잔류키로 결정했다. ...

      연합뉴스 | 2007.08.03 00:00

    • 盧대통령, 4대그룹 총수 다음달 중순 만난다

      ... 예정"이라면서 "회의에 앞서 노 대통령이 4대 그룹 회장들과 별도로 면담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지난해 12월 노 대통령과 4대 그룹 총수 간 첫 만남에서 많은 건설적인 얘기들이 오갔던 만큼 이번에도 별도 회동이 성사될 가능성이 높다"고 말했다. 이번 회의는 지난 6월 열릴 예정이었으나 당시 이건희 삼성 회장 등을 비롯해 주요 기업 총수들이 평창 동계올림픽 유치를 위한 활동에 전념하던 상황이어서 9월로 연기됐다. 회동 날짜는 확정되지 ...

      한국경제 | 2007.08.03 00:00 | 이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