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251-23260 / 24,7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뉴트렌드 경영] SK '고객만족/의식개혁 캠페인'..'재도약'

      ... 주유소간이생활시설화, 고객의 소리듣기, 밝은 사회만들기(고객만족)와 고객지향마인드제고, 일체감고취 (의식개혁) 등이다. 추진과제들은 각 조직별로 실시한다. [ 고객만족추진과제 ] 첫째가 주유소간이생활시설화. 주유소를 단지 휘발유를 넣는 장소가 아닌 생활의 일부시설로 바꾼다는 구상이다. 이를위해 주유소에서 생활서비스나 인근지역교통정보를 제공하고 간이식당 이나 편의점 등과 제휴할 예정이다. 지난 3일부터 연말까지 전국의 모든 SK주유소를 청소하고 있다. ...

      한국경제 | 1997.11.27 00:00

    • 석유류 사재기 조짐 .. 정부, 수급안정대책 절실

      ... 사상 최고로 치솟을 것으로 예고되자 벌써부터 유통시장에서 대규모 사재기가 발생해 사상 유례없는 혼란이 예상되고 있다. 이에 따라 수급안정을 위한 정부의 대책이 시급한 것으로 지적되고 있다. 26일 정유업계에 따르면 다음달 휘발유, 등유, 경유 등 석유제품 가격이 리터당 1백원내외가 오를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대리점이나 저유소, 주유소 등에서 가격이오르기 전에 물량을 확보하려는 가수요가 폭발적으로 늘어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휘발유 가격이 이달의 8백42원에서 ...

      한국경제 | 1997.11.27 00:00

    • 산업계에도 고유가 "한파" .. 산업용 벙커C유값도 급등 예상

      미 달러화에 대한 원화환율폭등으로 휘발유를 비롯한 주요석유류제품의 가격이 다음달부터 일제히 큰폭으로 상승, 사상최고수준에 달할 전망이다. 특히 산업용수요가 절대비중을 차지하는 벙커C유 값도 대폭인상이 불가피, 에너지가격상승에 따른 산업계전반의 경쟁력약화와 이로인한 물가불안이 경제의 또다른 고민거리로 급부상하고 있다. SK, LG칼텍스등 국내정유 5사는 환율이 급등세가 최근까지도 진정되지않자 다음달부터 휘발유, 등유, 경유등 주요유종의 대폭적인 ...

      한국경제 | 1997.11.25 00:00

    • SK, 제2중질유 설비 증설..완공땐 국내 최대규모 고도화시설

      SK(주)(대표 조규향)는 고유황벙커C유를 탈황.분해해 휘발유와 일부 경질유 등으로 만드는 제2중질유 탈황.분해시설을 증설키로 하고 이달중 설계가 끝나는대로 내달초 공사에 들어가기로 했다. 이증설공사는 현재 하루 6만배럴과 5만배럴규모인 울산공장의 탈황.분해 시설을 1만8천배럴과 1만배럴씩 늘리는 것으로 SK는 탈황 1백60억원, 분해 5백40억원 등 모두 7백억원을 투자할 예정이다. 완공시기는 탈황 98년8월, 분해 99년8월로 각각 ...

      한국경제 | 1997.11.25 00:00

    • ['뉴스포인트' 재계] '기업, 치솟는 환율에 허탈...분노...'

      ... 추정된다. 환율상승에 따라 수출경쟁력 회복등 긍정적인 효과는 시차를 두고 서서히 나타나는 반면 경영부담은 시차없이 발생하기 때문에 기업들은 환율공포에 떨고 있다. 물가상승 제품값상승 정유업계는 현재의 환율수준이라면 다음달 휘발유값이 리터당 1백원이상 오를 것으로 보고 있다. 무역협회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환율이 1% 오르면 장기적으로 소비자물가가 0.12-0.37%가량 상승시키는 효과를 가져오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에따라 10% 환율폭등이 물가에 미치는 영향을 ...

      한국경제 | 1997.11.20 00:00

    • [경제면톱] '휘발유값 내달 20원 오른다' .. 리터당 860원선

      환율급등 및 미국 이라크간 긴장고조로 휘발유값이 내달초 20원 이상 오르는 등 석유류 소비자가격이 또 인상될 전망이다. 18일 재정경제원에 따르면 휘발유가격은 이달초에 당 8백42원으로 지난달에 비해 18원이 상승한데 이어 내달초에는 다시 20원 가량이 올라 8백60원대로 조정된다. 또 난방유로 사용되는 등유도 이달초 리터당 35원이 오른 3백75원으로 조정된데 이어 내달에는 역시 20원 안팎의 인상요인이 발생, 4백원대에 육박할 전망이다. ...

      한국경제 | 1997.11.18 00:00

    • [사회I면톱] 휘발유 품질 '선진수준' 강화 .. 환경부

      2000년부터 휘발유의 벤젠함량이 현재보다 60% 줄어드는 등 휘발유의 품질기준이 대폭 강화된다. 환경부는 17일 자동차에서 발생하는 유해물질을 줄이기위해 2000년부터 휘발유의 벤젠과 방향족화합물의 함량을 크게 줄이고 올레핀과 황함량도 새로 규제항목에 포함시키기로 관련업계와 합의하고 올연말 개정되는 대기 환경보전법시행규칙에 이를 반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환경부는 이에 따라 벤젠함량은 현행 5%이하에서 98년 4%이하, 2000년 2%이하로 ...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국제면톱] 브라질 자동차산업 불황 "몸살"..매출 30% 급감

      ... 급증해 폴크스바겐이 1만9천대, 포드가 1만대, GM이 3만대의 재고를 안고 있다. 한편 브라질 정부는 지난 11일 경제위기에 대처하기 위한 초긴축정책을 발표했는데 이중 자동차산업과 관련해서는 소비세를 8%에서 13%로 상향조정 했으며 휘발유가격도 인상했다. 또한 달러유출을 막기위한 방편으로 단행된 금리인상도 전체판매의 70%를 신용판매에 의존하는 브라질 자동차산업에 큰 타격을 주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1월 17일자).

      한국경제 | 1997.11.17 00:00

    • 도요타, 휘발유/전기 겸용차 시운전 성공

      시속 29km까지는 전기로 가다가 그 이상에서는 휘발유 엔진이 가동되어 보통 차와 똑같은 성능을 내는 꿈의 하이브리드(휘발유.전기 겸용) 자동차가 도요타에 의해 세계 최초로 개발돼 12일 성공리에 시운전을 마쳤다. 1리터로 28km를 달리는 경제성에 기존차에 비해 매연의 50%를 줄이는 환경 친화성까지 갖춘 이 차의 이름은 프리우스(PRIUS). 프리우스의 최대 매력은 정숙성. 키를 돌려도 조용할 뿐 엔진 소리가 없다. 가속페달을 밟으면 ...

      한국경제 | 1997.11.13 00:00

    • 셀프주유소 크게 늘어

      ... 모두 셀프방식을 도입할 방침이다. 서울 돈화문주유소등 3개의 주유소에 셀프주유기를 설치해 놓고 있는 현대정유 또한 현재 서울지역에 한정된 셀프주유소를 내년에는 전국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셀프주유소 확산은 정유업체들의 휘발유값 인하경쟁이 환율급등으로 자취를 감춘후 정유사들이 휘발유를 조금이라도 싸게 넣으려는 고객을 겨냥, 판촉공세를 강화한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업체관계자들은 셀프주유기의 대당 판매량이 지역에 따라 일반주유기보다 20~50%까지 ...

      한국경제 | 1997.11.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