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3271-23280 / 24,7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날씨 추워도 차 공회전 하지마세요"..연간 3천200억원 손실

      ... 달하는 것으로 추산됐다. 27일 환경부에 따르면 최근 제작되는 승용차가 대부분 전자제어식으로 보통날씨에는 공회전이 불필요한데도 여전히 공회전하는 차량이 많은 것으로 지적됐다. 환경부는 불필요한 공회전에 의한 손실액이 연간 휘발유가 20만9천6백88 kl, 경유 18만7천1백75kl로 이같은 연료낭비량만 따져도 계산하더라도 연간 연료손실이 3천2백억원에 달한다는 것이다. 이는 대기오염에 의한 사회적비용은 제외된 액수이다. 환경부는 만약 불필요한 공회전을 ...

      한국경제 | 1997.10.27 00:00

    • 내달 기름값 폭등 .. 올들어 최고수준

      미국 달러화에 대한 원화 환율이 사상 최고치를 잇따라 경신하면서 다음달 에는 휘발유 등 석유제품 가격이 올들어 최고수준까지 폭등할 전망이다. 24일 통상산업부와 업계에 따르면 이달에는 환율 급등에 겨울철 성수기를 맞아 원유도입가격 상승까지 겹쳐 다음달 1일부터 휘발유 가격이 이달보다 리터당 20원 이상 오르고 등.경유가격도 이달보다 15원 가량 오를 것으로 보인다. 이달중 환율은 달러당 9백24원대까지 올라 지난달보다 달러당 평균 9원내외, ...

      한국경제 | 1997.10.25 00:00

    • 벤츠, 신형 모터 생산 중단 .. 연료 소모 너무 많아

      메르세데즈벤츠사는 자사의 새로운 C 클래스 모터가 너무 많은 휘발유를 소모하기 때문에 이의 생산을 중단했다고 현지 신문 보도가 22일전했다. 스투트가르테르나하리히텐지는 이같은 중단결정으로 인해 모회사 다임러벤츠사는 1억마르크(5천7백만달러)의 손해를 입게 됐다고 말했다. 개발비로 2억마르크(1억1천4백만달러) 내지 3억마르크(1억7천1백만달러)가 소요된 이 모터는 98년에 생산에 들어갈 예정이었다. 이 신문은 이에따라 다임러벤츠사가 서기 ...

      한국경제 | 1997.10.23 00:00

    • 휘발유서 동력 얻는 연료전지 미국서 개발 .. 아서D리틀사

      미국에서 휘발유로부터 동력을 얻는 획기적인 연료전지가 개발돼 본격적인 전기자동차의 시대를 예고하고 있다. 미국 보스톤의 에너지 자문회사인 아서D리틀사는 21일 그동안 정부의 무기연구소와 공동으로 연구해온 연료전지의 개발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당초 미 항공우주국(NASA)에 의해 개발된 기초기술을 이용한 이 배터리는 가솔린을 수소로 전환시켜 동력을 얻도록 되어 있다고. 그동안 전기자동차의 실용화에 가장 큰 골칫거리였던 부피큰 배터리를 달고 ...

      한국경제 | 1997.10.22 00:00

    • [1차상품 주간시세 동향] (10.13~17) 국제 유가 하락세

      지난주에는 국제유가의 하락세가 눈에 띄었다. 주초 중동정세가 긴장국면에서 벗어나자 단기차익을 노린 펀드자금이 시장에서 대거 이탈하고 미국의 휘발유정제 마진폭이 줄어든 것이 하락요인으로 작용, 유가는 배럴당 평균 1.5달러정도 떨어졌다. LME비철금속시장은 비교적 조용했다. 전기동을 비롯한 주요 비철금속가격은 큰 가격변화없이 보합세를 유지했다. 전기동(3개월물)의 경우 재고감소와 아시아국가들의 매입확대로 주중 한때 t당 2천1백50달러까지 ...

      한국경제 | 1997.10.20 00:00

    • [국제II면톱] 도요타, 하이브리드차 첫개발..매연 크게 줄여

      도요타자동차는 휘발유와 전기를 동력원으로 혼용하는 하이브리드 카 (복합차)를 세계 최초로 개발해 14일 공개했다. 도요타가 도쿄에서 신차 발표회를 가진 배기량 1천5백cc급의 "프리어스" (이전이란 뜻의 희랍어)는 연비가 휘발유 기준으로 리터당 28km로 기존 동급 모델의 2배 이상이며 이산화탄소 배출량도 절반 가량 줄인 차세대 자동차 이다. 도요타측은 "프리어스"가 이산화탄소 외에도 다른 배기 공해물질을 최고 90%까지 줄였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1997.10.15 00:00

    • [광고산업] '튀어야 산다' 그런데 어떻게? .. 유머광고 등

      ... 나왔을 때 불법주차로 견인돼 가는 차를 보면서 "세상에서 가장 비싼 빵을 샀다"고 절규하는 파리 바게뜨광고, 철창속의 죄수가 간수옆에 놓인 맥주를 눈으로 마시는 카프리 맥주광고, 박중훈과 이경영의 코믹연기가 돋보이는 엔크린휘발유 광고 등 유머광고는 비일비재하다. "튀는 광고=유머광고"라는 등식이 성립될 정도로 지금은 유머광고의 르네상스시대다. [2] 선정성 및 동성애적 광고 라미화장품의 카타리나지오 광고는 두명의 여자모델이 거의 반라로 나와 묘한 눈길을 ...

      한국경제 | 1997.10.13 00:00

    • 소형/지프형 승용차 'LPG 쓸수 있다' .. 통산부, 허용 방침

      ... 소유의 소형화유도와 이를 통한 에너지 절감 효과 및 국제수지 개선, 경유의 LPG 대체로 인한 환경개선 등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고 있다. 통산부는 그러나 현재 인프라시설인 충전소가 충분하지 않고 LPG사용 허용으로 인해 휘발유 등 기존 연료의 수요가 감소할 경우 세수감소가 예상돼 모든 차량에 LPG 사용을 허용하는데는 한계가 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통산부는 액화석유가스의 안전 및 사업관리법을 개정해 내년 부터 LPG충전.집단공급.판매.가스용품제조사업을 ...

      한국경제 | 1997.10.10 00:00

    • [사설] (8일자) 원유가격 대책 서둘러야

      ... 석유관련 세금인하및 기름소비의 절약이다. 지난 95년부터 예산에서 적립되기 시작한 유가완충 준비금은 아직 미미한 규모이며 유가자율화로 유가인상충격에 거의 무방비 상태로 노출돼 있다. 따라서 세수결함이 너무 커지지 않는 범위에서 휘발유 등 각종 석유제품에 부과되는 교통세와 특별부가세를 낮춰 유가인상의 충격을 흡수할수 있다. 또한 올들어 8월말까지 원유수입 금액이 1백15억7천만달러로 전체 수입액의 11.7%를 차지한 상황에서 경상수지 개선을 위해서도 기름소비절약을 ...

      한국경제 | 1997.10.07 00:00

    • [경제II면톱] '석유제품' 정유사-주유소 직거래 허용

      내년부터 휘발유 경유등 석유제품의 유통구조가 2단계로 축소되면서 올해에 이어 주유소간 제2의 가격경쟁이 전개될 전망이다. 지금까지는 정유사.대리점.주유소의 3단계였으나 이것이 정유사.주유소의 직거래 체제로 바뀌는 것이다. 6일 재정경제원에 따르면 그동안 올 연말까지 유보돼 있던 주유소(일반 판매소)와 정유회사(수입상)의 직거래 허용조치가 내년 1월부터 시행됨에 따라 석유제품에 대한 제2차 가격 경쟁이 막을 올릴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

      한국경제 | 1997.10.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