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71-80 / 24,73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가스비 인상 코앞인데, 바닥 보이는 예산…멀어진 '물가정점론'

      1,400원, 그리고 1,700원. 작은 돈이지만 최근 우리 경제의 가장 큰 이슈가 된 금액입니다. 바로 환율과 휘발유값입니다. 고유가와 고환율 속에, 총선 끝나자 식품업계가 잇따라 가격 인상에 나서고 있습니다. 공공요금 인상도 불가피해지면서, 정부의 '3월 물가 정점론'이 힘을 잃고 있습니다. 경제부 김채영 기자 나왔습니다. 김 기자, 오늘 맥도날드하고 피자헛도 가격을 올렸던데, 먹거리 물가 심상치 않습니다. 농산물 가격이 계속 오르고 있죠? ...

      한국경제TV | 2024.04.26 17:33

    • thumbnail
      도요타, 생산·판매 최다…혼다와 각각 美·캐나다 EV 투자도

      ... 가운데 도요타와 혼다는 미주 지역에서 전기차 투자를 강화하기로 했다. 도요타는 미국 인디애나주 프린스턴 공장에 14억 달러(약 1조9천억 원)를 투자해 전기차를 생산하기로 했다고 이날 발표했다. 도요타는 이 공장에서 4종의 휘발유 및 하이브리드 모델을 생산하고 있는데, 3열 전기 SUV를 라인업에 추가할 것이라고 밝혔다. 도요타는 지난 2월에도 켄터키 공장에 13억 달러(1조8천억 원)를 투자해 별도의 3열 전기 SUV를 만들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도요타는 ...

      한국경제 | 2024.04.26 11:01 | YONHAP

    • thumbnail
      美, 물가 안 잡히는데 성장은 둔화…스태그플레이션 우려 고개(종합2보)

      ... 증가율은 2.5%로 작년 4분기의 3.3%보다 낮았다. 미국 경제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개인소비의 1분기 경제성장률 기여도는 1.68%포인트다. 의료와 금융, 보험 등 서비스 부문 소비가 증가한 반면 자동차와 자동차부품, 휘발유와 기타 에너지 제품 등 상품 소비가 줄었다. 민간투자 증가율은 3.2%로 작년 4분기의 0.7%보다 높았다. 특히 주택투자 증가율이 13.9%로 작년 4분기의 2.8%를 크게 상회했다. 다만 주택을 제외한 투자 증가율은 2.9%로 ...

      한국경제 | 2024.04.26 03:36 | YONHAP

    • thumbnail
      미국 1분기 경제 성장률 1.6%로 둔화…예상치 크게 밑돌아(종합)

      ... 경제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데 1분기 개인소비 증가율은 2.5%로 작년 4분기의 3.3%보다 낮았다. 개인소비의 경제성장률 기여도는 1.68%포인트다. 의료와 금융, 보험 등 서비스 부문 소비가 증가한 반면 자동차와 자동차부품, 휘발유와 기타 에너지 제품 등 상품 소비가 줄었다. 민간투자 증가율은 3.2%로 작년 4분기의 0.7%보다 높았다. 특히 주택투자 증가율이 13.9%로 작년 4분기의 2.8%를 크게 상회했다. 다만 주택을 제외한 투자 증가율은 2.9%로 ...

      한국경제 | 2024.04.25 22:53 | YONHAP

    • thumbnail
      정유업계, 중동 불안에도 1분기 석유제품 수출량 역대 최대

      ... 금액도 124억1천600만달러로 작년 동기보다 4.6% 늘었다. 이는 1분기 원유 도입액(약 195억달러) 중 63.8%를 수출로 회수한 셈으로, 국가 무역수지 개선에도 일조했다고 협회는 설명했다. 제품별로는 경유(41%), 휘발유(23%), 항공유(17%) 등 고부가가치 제품이 전체 수출의 81%를 차지했다. 항공유는 한국이 세계 최대 수출국으로, 올해 1분기 수출 물량의 38%가량을 항공유 최대 소비국인 미국으로 수출했다. 국가별 수출 비중은 호주(20%), ...

      한국경제 | 2024.04.25 11:00 | YONHAP

    • thumbnail
      HD현대오일뱅크, 아마추어 레이싱팀 '팀 HMC'에 연료 후원

      ... 후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팀 HMC는 현대자동차 동호회 현대모터클럽 회원들로 구성된 순수 아마추어 레이싱팀이다. HD현대오일뱅크는 이달부터 11월까지 치러지는 모터스포터 대회 '현대N페스티벌' 기간 팀 HMC에 고급 휘발유 카젠을 후원할 예정이다. 대회에는 방송인 양상국, 배우 조재윤 등도 참가한다. 카젠은 법정 규격보다 우수한 옥탄가 100 수준 제품으로, 엔진 출력 극대화가 중요한 레이싱 차량에 필수 제품이라고 HD현대오일뱅크는 설명했다. 박기철 ...

      한국경제 | 2024.04.25 08:39 | YONHAP

    • [사설] 포퓰리즘 탈피의 고통 보여주는 아르헨티나

      ... 이후 무려 16년 만이다. 밀레이 정부가 재정 개혁 정책을 강력하게 밀어붙인 결과다. 취임 후 18개 정부 부처를 9개로 통폐합한 것을 필두로 △공무원 감원 △공공사업 90% 중단 △지방정부 이전지출 75% 감축 △대중교통과 휘발유 보조금 삭감 등 고강도 개혁을 단행했다. 수백 개 공산품의 가격 상한제 폐지와 수출 경쟁력 회복을 위한 페소화 평가절하 등 친기업 정책도 함께 추진했다. 밀레이 대통령은 “올 들어 매달 재정 흑자를 기록하는 등 좋은 흐름을 ...

      한국경제 | 2024.04.24 17:56

    • thumbnail
      美 제조업 둔화로 금리 인하 기대 커져…유가 2% 가까이 상승 [오늘의 유가]

      ... 항구, 선박 등을 제재하는 법안을 가결했다. 상원은 빠르면 이번 주 안에 이 법안을 표결에 부칠 예정이다. 법안이 통과되더라도 조 바이든 대통령이 제재 면제 권한을 행사할 가능성도 있다. 플린 분석가는 "바이든은 선거를 앞두고 휘발유 가격이 오르는 것을 감당할 수 없기 때문에 (원유 가격 상승을 유발할 제재) 방아쇠를 당기지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에너지 에스펙츠의 암리타 센 대표 역시 “바이든 행정부는 올해 대선을 앞두고 고유가에 매우 우려하고 ...

      한국경제 | 2024.04.24 07:20 | 한경제

    • thumbnail
      밀레이 '전기톱 개혁' 통했나…아르헨, 16년 만에 재정흑자

      ... 만료된 공무원 1만5000명을 해고했다. 수백 개 제품에 대한 가격 상한제 등 반시장적 정책을 폐기하고, 법정 공식 환율과 암시장(비공식) 환율 격차 해소를 위해 달러당 페소화 가치를 50% 이상 평가절하했다. 이 밖에 대중교통과 휘발유에 지급하던 각종 보조금을 삭감하는 정책도 추진했다. 아르헨티나의 월간 인플레이션은 지난해 12월 26%(전월 대비)로 30년 만에 최고치를 찍은 뒤 둔화하고 있다. 일각에선 지출 감축으로 인한 부작용을 호소하고 있다. 부에노스아이레스대(UBA) ...

      한국경제 | 2024.04.23 18:11 | 이현일

    • thumbnail
      美, 이란 원유 수출 제재 확대…불안한 유가

      ... 87.29달러에 마감했다. 워싱턴포스트(WP)는 이란산 원유 구매를 막기 위해 중국 은행에 제재를 가할 경우 원유 시장에서 하루 최대 150만 배럴의 이란산 원유 공급이 사라져 유가 급등을 일으킬 수 있다고 지적했다. 미국의 휘발유 가격은 이미 올 들어 17% 뛰었다. 미국이 17일 되살린 베네수엘라 석유 수출 제재도 유가를 자극할 수 있다. 오는 11월 대선을 앞둔 조 바이든 대통령으로서는 가뜩이나 고물가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유가 상승이 부담이 될 ...

      한국경제 | 2024.04.22 18:18 | 김세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