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0501-160510 / 171,2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98 US매스터즈] (4) '선두 10명중 역대메이저 우승자 5명'

      ... 다시 생각하게 만들었다" .전날밤 워낙 많은 비가 내린 관계로 이날 경기는 당초예정보다 1시간 30분이 늦어져 5팀 10명의 선수가 10일 아침 경기를 마쳤다. 이날 아침 9시 거행된 개막식은 진 사라센(96), 바이런 넬슨(86), 샘 스니드(85) 등 3명의 역대우승자가 시구함으로써 시작됐다. 96세의 사라센이 하프스윙으로 시구하는 모습은 미국골프의 사랑과 전통을 상징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4월 11일자 ).

      한국경제 | 1998.04.10 00:00

    • ['98 US매스터즈] (4) 강풍앞에서 장타자들 '혼쭐'

      ... 예년대회 선두가 대개 5-6언더파였음을 감안할때 앞으로 더욱 치열해질 접전을 의미한다. 타이거 우즈 우즈는 이날 버디4, 보기3개를 기록했다. 버디는 파5홀에서만 3개였고 보기는 파3홀에서 2개였다. 내용을 보면 "골프의 수수께끼"가 다시 드러난다. 97대회 백나인에서 단 한개의 보기도 범하지 않았던 우즈는 이날 백나인 아멘코너(개울물을 끼고 도는 11번홀 그린부터 13번홀까지를 뜻하며 여기서 무너지는 선수들이 많다)의 희생자가 됐다. 11번홀...

      한국경제 | 1998.04.10 00:00

    • 근무지 이탈 골프 친 공무원등 무더기 적발...감사원

      근무시간중 근무지를 이탈해 골프를 친 공직자를 비롯해 공사비를 횡령하거 나 업무와 관련해 금품을 수수한 공무원들이 무더기로 감사원 감사에서 적발 됐다. 감사원은 지난해 12월 실시한 공직기강실태 특별감사에서 4백69건의 공무원 비위사실을 적발해 공금횡령혐의로 1명을 고발하고 10명을 징계조치토록 행 정자치부등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방배경찰서 직원등 14개 기관 공직자 25명이 근무시간중 골프를 치다 적발 됐으며 광주지역 임업협동조합 사업과장은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골프 한마디] '지난해 타이거 우즈의 우승' 등

      지난해 타이거 우즈의 우승은 프로들에게 자명종역할을 했다. 그의 신기록우승으로 선수들은 자신들이 더 노력해야함을 깨달았다. 그것은 60년대에 니클로스나 파머가 한 것과 같다. * 톰 왓슨-매스터즈 기자회견에서 * 늘 그렇듯 바람이 좀 불고 그린이 여전히 빠르고 딱딱하다면 누구도 지난해 우승스코어에 접근할수 있을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 * 데이비스러브3세-매스터즈 기자회견에서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4월 10일자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98 US매스터즈] (3) 파3홀 어렵게 설계..오거스타내셔널GC

      보비 존스는 "골프를 잘치고도 60대스코어를 내지 못하는 코스는 불공평하다"는 개념으로 오거스타 내셔널GC를 만들었다. 이에따라 그는 파5홀들을 버디홀로 만들었고 파3홀들을 가장 어렵게 설계했다. 이는 파3홀과 파5홀에서 매스터즈우승이 결정난다는 의미. 오거스타의 파3, 파5홀 설명이다. * 파3홀 * -4개 파3홀중 3개홀이 난이도랭킹 5위 안쪽에 드는 핸디캡홀들이다. 특히 4번홀(2백5야드)은 97대회에서 난이도랭킹 1위의 홀로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품질로 수출연다] 국제표준 ISO인증 "기업생존 '열쇠'"

      ... 94년 3건에 불과했으나 지난 2월말까지 총 2백39개 업체가 인증서를 받았다. 인증분야도 종전엔 수출주력업종인 전기전자 철강 등 제조업 분야가 주축을 이뤘으나 건설 호텔 서비스등 비제조업분야로 확산되고 있다. 최근들어 골프장 병원 지방자치단체들까지도 인증대열에 합류하고 있다. 이러한 ISO인증 열풍은 다분히 강제적인 필요에서 시작됐다. 납품이나 입찰에서 불이익을 당하고 수출길도 막혀버리기 때문이다. 인증 자체는 자발적인 선택에 달렸지만 현실적으론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98 US매스터즈] (3) '그린 장악한자 정상에 오른다'

      이곳시간 9일 오전9시(한국시간 9일 밤10시, 비로 1시간씩 순연됨) 제62회 매스터즈는 시작됐다. 지난해 8월 USPGA선수권이 끝난후 무려 8개월을 기다린 끝에 처음 맞이한 메이저골프. 선수들은 저마다 평생의 꿈을 안고 오거스타 내셔널(파72-6천9백25야드)을 공격하기 시작했다. 독자들은 이번대회에서 두가지중 하나에 베팅할수 있다. 그것은 "타이거 우즈가 우승한다"와 "못한다"이다. 과연 당신은 어느쪽에 걸 것인가. 다음 분석이 ...

      한국경제 | 1998.04.09 00:00

    • [골프 한마디] '라이벌이란'

      라이벌이란 메이저같은 대회에서 2명이 함께 잘치며 우승경쟁을 하는 것이다. 태국에서의 조니워커클래식에서 역전패할때는 내가 주말에 너무 못쳤고 베이힐대회땐 우즈가 최종일 부진했다. 우리는 모두 잘 칠수 있다. 따라서 이번 매스터즈는 라이벌의 시작이 될지 모른다. * 어니 엘스 - 우즈와의 라이벌의식에 관한 질문을 받고 *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4월 9일자 ).

      한국경제 | 1998.04.08 00:00

    • ['98 US매스터즈] (2) 우즈 '매일 60대타' 신기록 도전

      ... 한개의 보기도 범하지 않았다. 악명높은 12번홀(파3) 등 아멘코너까지 그는 언더파였다. 우즈의 가장 큰 핸디캡 고딕 다른선수들 입장에서 굿뉴스는 "우즈가 올해 미국우승이 없다"는 것이다. 그러나 나쁜뉴스는 그가 올해 골프를 더 잘치고 있다는 것이다. 실제 우즈는 지난주까지 미투어 스코어링부문에서 1위를 달리고 있다. 우즈의 가능성은 어니 엘스의 다음과 같은 코멘트에서도 나타난다. "우즈는 게임이 최악이더라도 우승경쟁을 할수 있을 정도로 오거스타에 ...

      한국경제 | 1998.04.08 00:00

    • ['98 US매스터즈] (2) "퍼팅 등 향상" .. 우즈 일문일답

      ... 난 PGA투어 스코어링부문에서 여전히 랭킹1위(69.81타)이다. 더 중요한 것은 내자신 좋아지고 있음을 느끼고 있는 것이다" -지난해 매스터즈의 우승내용이 완벽하다고 할수 있는가. 당신은 지난해보다 더 잘칠수 있는가. "골프에 완벽함은 없다. 지난해에도 완벽과는 거리가 멀다" -지난해 당신은 10피트(3m)이내의 퍼팅을 단 한번도 실수하지 않았다고 하는데 그같은 퍼팅이 올해도 가능할 것으로 생각하는가. "누가 아는가. 분명한건 무슨일이든지 가능한게 ...

      한국경제 | 1998.04.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