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9561-169570 / 171,12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골프] 애틀란타클래식 놀란헨크 17언더파 271타로 우승

      프로경력 5년의 놀란 헨크(28.미국)가 93벨사우스애틀랜타클래식골프대회 (총상금1백20만달러)에서 전날까지의 4타차를 뒤집으며 우승했다. 헨크는 9일(현지시간)미조지아주 애틀랜타CC(파72.전장7천18야드)에서 끝난 대회 최종일경기에서 보기없이 버디5개를 잡아내며 5언더파 67타를 기록,합계17언더파 2백71타의 좋은 기록으로 닉 프라이스등 3명을 2타차로 제치며 우승했다. 전날까지 선두였던 지난해 미PGA선수권자 닉 프라이스와 4타차를 ...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골프계] 안양컨트리클럽, '캐디면학실' 열어 눈길

      안양컨트리클럽(대표 편송언)이 최근 "캐디면학실"을 개설했다. 국내골프장중 처음으로 마련된 캐디면학실은 면학석과 회의실및 5,000여권의 도서가 구비돼있다. 안양CC의 면학실 개설은 야간대학생이나 전문직업교육을 이수중인 캐디등 250여명의 캐디들이 연중무휴 이용할수 있다.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정가스케치> 야당 "대입답안지 골프연습장서 전달" 주장

      ... 대학원부정.고입부정을 경쟁적으로 폭로해 열기가 가득. 장의원은 "당시 김광옥장학사가 팔레스호텔로비에 답안지를 떨어뜨려 전달 했다는 것은 주위의 이목으로 불가능했다"며 "대신 출제본부 옆에 임시로 만든 출입문을 통해 드나들 수 있었던 골프연습장에서 답안지 전달이 있었 다"고 주장. 장의원은 "원래 골프장으로 통하는 출입문이 없었는데 교육부측이 특별히 요청해 호텔측이 콘크리트벽을 허물고 특별히 출입문을 만들었고,골프장에 는 일반인들도 자유로이 출입할 수 있었다"고 ...

      한국경제 | 1993.05.11 00:00

    • 골프내장객 사상 첫 감소 .. 잇단 사정한파로 위축

      전국 62개 개장골프장의 지난 4월중 내장객이 개장골프장의 증가에도 불구,사상 처음으로 감소한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골프장사업협회(회장 김진홍)에 따르면 그동안 꾸준히 증가해온 각골프장내장객이 지난달 모두 41만8천9백75명을 기록,지난해 같은기간의 42만5백13명보다 0.4%감소했다. 지난해 4월이후 나산 신원 승주 금강 경북 발안 중앙CC등 8개골프장이 새로 개장,개장골프장이 모두 62개로 늘어난것과 매년 자연증가율 22%를 감안하면 ...

      한국경제 | 1993.05.10 00:00

    • [해외골프] 프로일수록 '퍼팅시간' 길다 .. 미지 분석

      골프를 잘치는 것과 빠른 플레이는 양립할수 없는 것인가. 이 질문의 대답은 ''예스''도 되고 "노''도 된다. 아마골프의 느린 플레이는 별볼일 없이 짜증만 나게 하지만 세계에서 가장 골프를 잘친다는 닉팔도는 느림보 플레이의 대표주자이다. 미골프매거진이 최근 조사한 골프의 ''느림보 플레이''에 대해 알아본다. .우선 아마골퍼등은 드라이버샷을 할때 뜸을 들이지만 프로들은 퍼팅할때 뜸을 들인다. 아마들이 보통 드라이버샷을 할때 소요되는 ...

      한국경제 | 1993.05.10 00:00

    • [굿모닝골프] 버디의 동생

      다음은 골퍼와 골프의 대화. 골퍼-"이곳은 4백m남짓한 파5홀. 전에도 투온시킨적이 있으니 우선 드라이버샷부터 길게 뽑아 버디를 노려보자. 설령 미스샷이 나도 3온은 될것아닌가" 골프-"드라이버샷부터 길게 뽑는다고? 20번 쳐서 한번 투온시킨 실력에 꿈도 야무지군. 자 한번 힘넣어서 쳐보게"이경우의 결과는 우리들이 더 잘 안다. 또 다른 상황. 골퍼-"첫홀부터 3m버디찬스라니 썩 맘에 드는군. 첫홀 버디로 저 친구들을 납작하게 만들자" ...

      한국경제 | 1993.05.10 00:00

    • [골프] 이영미 공동9위차지 .. 일 세계여자골프

      일본에서 활약중인 이영미가 93세계여자골프토너먼트(총상금54만5천달러) 에서 공동9위를 차지했다. 9일 일본 동경 요미우리CC(파72.전장6천3백97야드)에서 끝난 대회 최종일경기에서 이영미는 1언더파 71타로 선전,합계 3오버파 2백91타(71,71,78,71)로 공동 9위를 마크했다. 우승자는 1라운드부터 선두를 고수했던 일본의 히라세 마유미로 그녀는 이날 7오버파 79타로 매우 부진했으나 합계 1언더파 2백87타로 아다시 가쓰미와 ...

      한국경제 | 1993.05.10 00:00

    • 중기구조개선사업대상 호화생활업주등 제외...상공자원부

      ... 호화사치생활을 하고 있거나 유산을 제외하고 금융기관에 담보로 제 공된 것 이외의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은 제외된다. 상공자원부는 국세청의 호화사치생활자 기준을 원용해 기업주가 1가 구 3주택이상 6대도시 대형임대건물 골프장.콘도미니엄,헬스클럽 회 원권중 2개이상을 각각 소유하고 있거나 해외여행중 5천달러 이상 단 일품목 구매자 종합토지세 상위납부자 부동산투기조사 대상자등일 경우 지원대상에서 제외토록 하라고중소기업진흥공단에 지시했다.

      한국경제 | 1993.05.10 00:00

    • [월요수상] 골프도덕론 .. 손봉호 서울대 교수

      김영삼대통령의 개혁은 국민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데,그 이유가운데 하나는 그자신이 말한 것을 솔선수범하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대통령께서는 그의 재임기간에 골프를 치지 않겠다고 약속했고,그것을 철저히 지키고 있다. 최근 민자당대표와 총리가 골프치는 것을 좀 긍정적으로 말하다가 청와대로부터 질책을 받았는데,그것은 국민의 절대다수를 매우 속시원하게 했다. 그만큼 골프는 국민 대부분의 미움을 받고 있고 대통령은 사랑을 받는다. 이번 기회에 ...

      한국경제 | 1993.05.09 00:00

    • [골프] 세계여자골프 .. 구옥희 크게 부진 중위권 밀려

      구옥희(37)가 일본에서 열리고 있는 세계여자골프토너먼트(총상금 54만5천달러)3일째 경기에서 중위권으로 내려앉았다. 대회 첫날 공동선두를 기록했었던 구옥희는 8일 동경 요미우리CC(파72.전장 6천3백97야드)에서 속개된 3라운드에서 이븐파를 기록,합계 2오버파 2백18타(69.77.72)로 선두와 10타차를 보이며 중위권으로 처졌다. 3라운드현재 1위는 일본의 히라세 마유미로 합계 8언더파 2백8타이다. 또 이영미는 3R합계 2...

      한국경제 | 1993.05.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