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291-2300 / 3,3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쉽게 배우는 TESAT 경제] 대기업 CEO 집단 반기

      ... statement to be released on Thursday, say any fiscal plan “that can succeed both financially and politically has to limit the growth of health-care spending, make Social Security solvent and include comprehensive and pro-growth tax reform, which broadens the base, ...

      한국경제 | 2012.11.04 00:00 | 서정환

    • thumbnail
      "음식료株, 밸류에이션 프리미엄 75%…선별 접근"-하나

      ... 성장을 낼 수 있는데다 해외 시장으로 영역을 확장해 나가는 것에 대한 재평가가 이루어지고 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강 애널리스트는 "이런 상황에서 추가적인 주가 상승은 선별적으로 나타날 것"이라며 "유기적 성장(organic growth) 외에 구조적인 실적 성장이 가능하거나 해외 시장에서 성공 가능성이 높은 업체들 위주로 선별적인 대응 전략이 필요하다"고 조언했다. 이에 따라 음식료 업종내 최선호주로 신세계푸드를 유지하고, 빙그레를 추가로 제시했다. 그는 "빙그레의 ...

      한국경제 | 2012.10.31 00:00 | jinhk

    • 한국 증시 `원화 저주`로 일본 증시 전철 밟나?

      ... 감안하면 GDP갭으로 올해는 1% 포인트, 내년에도 0.5% 포인트 2년 연속 디플레 갭이 발생한다는 의미다. 각종 비관론도 쏟아져 나오고 있다. 그 중에서 증시 입장에서 가장 중요한 지속 성장 여부와 관련해 '성장의 덫(growth trap)`에 걸릴 것이라는 시각이 고개를 들고 있어 4분기 이후 성장률이 더 주목되는 상황이다. '성장의 덫'이란 경제발전 초기에는 유치 단계의 이점을 누리면서 순조롭게 성장하다가 어느 순간에 성장이 정체되거나 퇴보되는 현상을 말한다. ...

      한국경제TV | 2012.10.29 00:00

    • thumbnail
      30년 치킨게임 끝나고…천천히, 그러나 확실히 '반도체의 봄날' 오고 있다

      ... 부진 탓에 업계가 투자를 축소하고 있어서다. 이에 따라 내년 메모리 값이 점진적으로 오를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이 29일 삼성전자, SK하이닉스 경영진을 상대로 설문한 결과 내년 D램과 낸드의 비트그로스(bit growth)는 올해의 절반 수준인 각각 20%, 40% 이하에 그칠 것으로 파악됐다. 업계 고위 관계자는 “업체들이 투자를 줄이고 있고, 미세공정 기술도 개발이 쉽지 않다”며 “내년 비트그로스가 사상 최저 수준으로 떨어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12.10.29 00:00 | 김현석

    • thumbnail
      [한상춘의 '국제경제 읽기'] 한국 증시 과연 '성장의 덫'에 걸리나

      ... GDP갭(실제성장률-잠재성장률) 상으로 올해는 1%포인트, 내년에도 0.5%포인트의 디플레 갭이 2년 연속 발생한다는 의미다. 각종 비관론도 쏟아져 나오고 있다. 그 가운데 증권시장 입장에서 가장 중요한 지속 성장 여부와 관련해 '성장의 덫(growth trap)'에 걸릴 것이라는 시각이 고개를 들고 있어 4분기 이후 성장률이 더 주목된다. '성장의 덫'이란 경제발전 초기에는 유치 단계의 이점을 누리면서 순조롭게 성장하다가, 어느 순간에 성장이 정체되거나 퇴보하는 현상을 말한다. ...

      한국경제 | 2012.10.28 00:00 | 송종현

    • thumbnail
      [피플 & 뉴스] 인재포럼 2012 기조연설차 방한한 고든 브라운 전 영국총리

      ... 전문가다. “유럽의 문제를 해결하려면 10년 이상 필요하다”면서도 “유로존 국가들은 재정통합의 방향으로 한발 더 나아가게 될 것”이라는 말도 잊지 않았다.전통적으로 분배를 강조하는 노동당의 당수였던 브라운 전 총리는 '성장(growth)'이란 단어를 자주 사용했다. 그는 “현재 유럽의 실업률은 11%에 이르고, 젊은층의 실업률은 20%에 육박한다”며 “세계적인 성장 전략의 한 부분으로서 유럽에 맞는 성장전략도 마련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브라운 전 총리는 “스페인 ...

      한국경제 | 2012.10.26 15:52 | 고기완

    • thumbnail
      박신영 ADB 이코노미스트 "한국 자산과열보다 경기 침체 우려"

      ... “기준금리 인하나 재정 확대 등 적절한 정책을 통해 수요를 자극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ADB는 한국의 올해와 내년 경제성장률이 각각 2.7%와 3.4%에 그칠 것으로 보고 있다. 박 이코노미스트는 '포용 성장(inclusive growth)'을 앞으로 한국이 추구해야 할 경제 성장 방향으로 제시했다. 그는 “포용 성장이란 가능한 한 많은 사람이 경제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해 성장의 과실을 나눠 갖는 것”이라며 “단순한 분배나 결과의 평등을 추구하는 것과는 다르다”고 ...

      한국경제 | 2012.10.24 00:00 | 유승호

    • thumbnail
      [글로벌 인재포럼 2012] 브라운 "中은 소비 늘리고 美·유럽은 인프라에 더 투자해야"

      ... 간 협조체계가 생기는 식으로 단계적인 통합이 이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유럽 은행에 공적기금 투입해야” 전통적으로 분배를 강조하는 노동당의 당수였던 브라운 전 총리가 이날 연설과 대담에서 지속적으로 언급한 단어는 '성장(growth)'이었다. 그는 “현재 유럽의 실업률은 11%에 이르고, 젊은층의 실업률은 20%에 육박한다”며 “세계적인 성장 전략의 한 부분으로서 유럽에 맞는 성장전략도 마련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유럽은 사회기반시설에 대한 투자, ...

      한국경제 | 2012.10.24 00:00 | 이상은

    • thumbnail
      줄기세포 가슴성형, 세포생착률 70% 넘어

      ... 부족), 세포자살(Apoptosis), 탈분화(Dedifferentiation) 때문으로 추정된다”며 “지방유래 줄기세포를 첨가해 지방이식을 하면 줄기세포가 산소부족을 자극원으로 삼아 VEGF(Vascular Endothelial Growth Factor, 혈관내피세포성장인자), IGF-1(Insulin-like Growth Factor, 인슐린양 성장인자), HGF(Hepatocyte Growth Factor, 간세포성장인자) 등의 분비를 촉진해 혈관형성과 지방세포 분화 ...

      한국경제 | 2012.10.23 00:00 | sjhjso

    • 한국 증시 '성장의 덫(growth trap)'에 빠지나?

      ◈ 한국 증시 과연 '성장의 덫(growth trap)'에 빠지나? 우리 경제 성장세가 급속히 둔화되고 있다. 대부분 예측기관들은 올해 성장률은 2% 중반, 내년에는 3%대 초반으로 내다봤다. 현재 우리 경제 잠재성장률이 3.7% 내외인 점을 감안하면 GDP갭⑴상으로 올해는 1% 포인트, 내년에도 0.5% 포인트 2년 연속 디플레 갭이 발생한다는 의미다. 자연스럽게 우리 경제 앞날과 관련해 비관론이 고개를 들고 있다. 단기적으로 연착륙과 경착륙 ...

      한국경제TV | 2012.10.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