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101-16110 / 20,0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월드컵 대표팀 '샛별' 이명주 활약에 모교 영남대도 반색

      ... 출전, 경기 최우수선수(Man of the Match)로 선정됐다. 베테랑 김남일을 대신해 대표팀의 허리를 책임진 인상적 활약에 이명주는 다음날까지 포털 검색어 1위를 휩쓸었다. 2010년 영남대에 입학한 그는 지난해 프로축구 K-리그 포항 스틸러스에 입단, 35경기에서 5골6도움을 기록하며 신인왕까지 거머쥐었다. 올 시즌도 12경기에서 4골을 뽑아내며 활약을 이어가고 있다. 안정적 중원 조율과 부지런하고 영리한 플레이가 강점으로 꼽힌다. 2년간 이명주를 ...

      한국경제 | 2013.06.14 13:51 | 김봉구

    • thumbnail
      나비, 여효진과 열애 인정…"지켜봐 달라"

      ... 옆에서 가장 큰 힘이 되어주는 든든한 친구이자 연인이다"라며 "각자의 위치에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며 열심히 할 테니 여러분들도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나비의 소속사 아이티엠엔터테인먼트 측은 "평소 축구에 관심이 많았던 나비가 K리그 관람을 위해 경기장을 방문하면서 당시 여효진이 출전했던 경기를 관람, 축구 팬으로서 여효진을 지켜보게 됐다. 나비의 어린 시절 친구이자 여효진의 축구선수 후배인 두 사람의 지인을 통해 여효진이 평소 나비의 음악을 즐겨 듣는 팬이라는 ...

      한국경제 | 2013.06.14 12:55 | 유원

    • thumbnail
      [이슈10]가수 나비, 축구선수 여효진과 2년째 열애중

      ... “나비가 여효진과 좋은 감정을 가지고 2년째 진지한 만남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나비의 어린 시절 친구이자 여효진의 축구선수 후배였던 지인의 소개로 처음 만났다. 평소 축구에 관심이 많았던 나비가 K리그 경기장을 방문하면서 당시 여효진이 출전했던 경기를 관람했고, 이후 두 사람의 지인의 주선으로 본격적인 만남이 이루어졌다. ㈜아이티엠엔터테인먼트 측은 “두 사람이 서로 바쁜 스케줄이지만 여느 연인들과 마찬가지로 평범한 연애를 ...

      텐아시아 | 2013.06.14 11:38 | 장서윤

    • thumbnail
      [프로 스포츠 시즌 즐기기] 이것만 알면 축구광·야구도사

      ... 친구들을 사귀게 될 것이다. Step 1 프로축구·프로야구 세계로 들어가기 프로축구 2013년 한국 프로축구 K리그는 출범 30주년을 맞아 새로워졌다. 한국 프로 스포츠 최초로 승강제가 도입되었고, 1부 리그는 'K리그 클래식', ... 'K리그 챌린지'라는 새로운 이름으로 출발한다. K리그 클래식 시즌기간 2013년 3월 2일~12월 1일 K리그 클래식 소속팀 FC서울, 전북현대모터스, 수원삼성블루윙즈, 울산현대, 포항스틸러스, 부산아이파크, 제주유나이티드, ...

      한국경제 | 2013.06.14 10:11 | MAGAZINE

    • 나비 열애인정, 축구 선수 여효진과 2년째 `아름다운 추억을 쌓는 중`

      ... 친구이자 여효진의 축구선수 후배인 두 사람의 지인이 평소 여효진과 나비의 음악을 즐겨 듣던 팬이라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자연스럽게 만남을 주선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지인 소개로 첫 만남이 이루어진 후 평소 축구에 관심이 많았던 나비가 K리그 관람을 위해 경기장을 방문해 당시 여효진이 출전했던 경기를 관람, 축구 팬으로서 여효진을 지켜보게 됐다. 소속사는 `현재 나비와 여효진은 서로 바쁜 스케줄이지만 여느 연인들과 마찬가지로 평범한 연애를 즐기고 있다`고 밝혔다. 또한 ...

      한국경제TV | 2013.06.14 09:19

    • 최강희號 특명 '김남일의 햄스트링을 낫게하라!'

      ... 무려 35개월 만에 태극마크를 다시 달았다. 대표팀이 수비불안에 시달리자 최 감독은 중원에서 상대 공격을 저지하는 동시에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경기의 조율을 맡을 적임자로 김남일을 선택했다. 비록 36세의 노장이지만 이번 시즌 K리그 클래식에서 '띠동갑' 후배들에게 밀리지 않는 투혼을 발휘한 게 최 감독의 눈에 쏙 들었다. 더불어 박종우(부산)가 국제축구연맹(FIFA) 징계로 레바논과의 최종예선 6차전에 나설 수 없다는 점도 '올드보이의 귀환'을 거들었다. ...

      연합뉴스 | 2013.06.12 13:51

    • -월드컵축구- 한국, 우즈베크 1-0 격파…본선 보인다

      ... 점은 아쉬움으로 남았다. 김신욱(울산)-손흥민(함부르크)의 '빅 앤드 스몰' 조합을 전방 투톱으로 세운 한국은 이근호(상주)와 이청용(볼턴)을 좌우 날개로 배치하고 이명주(포항)-박종우(부산)의 중원 조합을 가동했다. 지난해 K리그 신인왕인 이명주는 김남일(인천)이 햄스트링 부상을 당해 A매치 데뷔전의 기회를 따냈다. 문제점을 드러낸 수비라인은 김치우(서울)-김영권(광저우 헝다)-곽태휘(알 샤밥)-김창수(가시와)를 내세웠다. 특히 이청용은 오른쪽 측면뿐 아니라 ...

      연합뉴스 | 2013.06.11 21:57

    • 한고은, 열애설 샤샤 누구? `K리그 우승 청부사`‥자료화면 실수 소동

      ... 42세(1972년생)로 1995년 부산 대우에 입단했다. 192cm 큰 키에 전형적인 골잡이 공격수로 1999년 K-리그 득점왕에 올랐다. 한국 무대에서 무려 11개의 우승컵을 들어올려 `우승 청부사`라 불렸다. K-리그에서 부산 ... 것이다. 샤샤 오그네브스키는 올해 36세로, 지난 2009년 성남에 입단해 2010년 성남 일화의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이끌고 아시아 MVP까지 수상한 뒤 현재 카타르의 움살랄로 이적한 선수다. 네티즌들은 "MBC 또 왜 이러나?", ...

      한국경제TV | 2013.06.07 10:32

    • 이동국, `최강희 황태자`가 축구팬을 울리는 이유‥`한국 축구` 위태롭다

      ... 실망스러웠다. 대한민국 축구를 우려하는 축구팬들을 또한번 울린 셈이다. 2009년 전북 최강희 감독은 방황하던 이동국을 전북에 데려오면서 두 사람의 끈끈한 인연이 싹트였다. 2008년 여름 1년 6개월 동안 EPL, 즉 영국 프리미어리그 미들즈브러 생활을 접고, K-리그로 복귀한 이동국은 성남으로부터 결별 통보를 받는다. EPL 정규리그에서 한골도 못 넣고 짐을 싸서 국내에 돌아왔지만 그를 받아주는 국내 프로축구팀은 없었다. 한때 한국 축구를 풍미했던 이동국의 ...

      한국경제TV | 2013.06.05 10:42

    • [월드컵축구] 까다로운 우즈베키스탄 부담 가중

      ... 카시모프 감독은 우즈베키스탄 프로축구 분요드코르의 감독을 겸임하고 있다. 그는 작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포항 스틸러스, 성남 일화를 각각 조별리그, 16강에서 좌절시켰다. 올해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에서도 K리그 ... 잡았다. 게다가 우즈베키스탄에 미드필더 세르베르 제파로프(성남 일화), 공격수 알렉산더 게인리히(전 수원 삼성) 등 K리그에서 뛰어 한국을 잘 아는 선수들이 있다는 점도 신경이 쓰인다. 최 감독은 다가오는 우즈베키스탄전의 주제를 설욕으로 ...

      연합뉴스 | 2013.06.05 1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