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281-16290 / 19,89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새 축구대표팀 사령탑에 최강희 감독

      임기는 월드컵 본선까지…'삼고초려'로 영입 프로축구 K리그 전북 현대의 최강희(52) 감독이 위기에 빠진 한국 축구를 구할 새로운 수장으로 뽑혔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기술위원회를 열어 최 감독을 ... 맡았다. 2005년 7월 전북의 지휘봉을 잡고 K리그에 복귀한 최 감독은 2006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팀을 정상으로 이끌었다. 최 감독은 2009년 K리그에서 첫 우승 트로피를 전북에 안기고 나서 올해 두 번째로 ...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최강희 닥공축구' 대표팀에 이식될까

      ... 대한축구협회는 21일 기술위원회를 열어 최강희 전북 현대 감독을 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으로 확정했다. 최 감독은 올해 K리그에서 '닥공 축구'로 불리는 화끈한 공격축구를 앞세워 전북을 우승으로 이끌면서 절정의 지도력을 과시했다. 전북은 ... 떠오르고 있다. 월드컵 3차 예선 5경기에서 8골을 터트리는 맹활약을 펼친 박주영은 지난 8월 아스널 입단 이후 정규리그 경기에 한 번도 발탁되지 못했다. 이 때문에 당장 올해 K리그에서 전북 우승의 핵심 요원으로 뛴 공격수 이동국의 ...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새 축구대표팀 사령탑 최강희 유력

      올해 프로축구 K리그 전북 현대를 우승으로 이끈 최강희(52) 감독이 축구대표팀 사령탑을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오전 11시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 6층 회의실에서 기술위원회를 열어 새 월드컵 대표팀 감독을 ... 2006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정상으로 이끌면서 파란을 일으켰다. 최 감독은 마침내 2009년 K리그에서 전북에 창단 이후 첫 우승 트로피를 안겨줬다. 지난해 정규리그 3위로 아쉽게 2년 연속 우승을 놓친 최 감독은 ...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축구대표팀 새 사령탑 전북 `최강희` 유력

      ...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오전 11시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 6층 회의실에서 기술위원회를 열어 새 월드컵 대표팀 감독을 뽑을 예정이다. 축구협회는 외국인 지도자를 물색해오다가 촉박한 선임 일정 등을 고려해 올해 K리그에서 최고의 지도력을 발휘한 최 감독을 낙점한 것으로 알려졌다. 축구계의 한 관계자에 따르면 축구협회는 그동안 사령탑 맡기를 고사해온 최 감독을 계속 설득했고, 마침내 최 감독의 마음을 돌리는 데 성공했다는 것이다. 최 감독은 내년 ...

      한국경제TV | 2011.12.21 00:00

    • [산업계] CJ E&M, 2012 프로야구 중계권 확보

      ... XTM을 통해 프로야구를 중계한다고 21일 밝혔다. CJ E&M 또 프로야구 중계와 더불어 2군 퓨처스리그에 참가하는 신생팀 NC 다이노스의 전 경기도 중계 할 예정이다. CJ E&M은 스포츠채널 'X... 기존의 MBC LIFE가 빠지고 올해와 마찬가지로 4개 채널을 유지하게 됐다. 한편, CJ E&M은 슈퍼스타K로 유명한 M.net과 tvN, OCN, XTM 등의 채널을 보유하고 있는 종합 콘텐츠 그룹이다. 문화레저팀 ...

      한국경제 | 2011.12.21 00:00 | seeyou

    • CJ E&M, 2012 프로야구 중계권 확보

      ... 내년 시즌부터 남성전문 채널 XTM을 통해 프로야구를 중계한다고 21일 밝혔다. 프로야구 중계와 더불어 2군 퓨처스리그에 참가하는 NC 다이노스(감독 김경문)의 경기도 중계할 예정이다. CJ E&M은 스포츠채널 XPORTS로 ... 합류하면서 기존의 MBC LIFE가 빠지고 올해와 마찬가지로 4개 채널을 유지하게 된다. CJ E&M은 슈퍼스타K로 유명한 M.net과 tvN, OCN, XTM 등의 채널을 보유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국 스포츠레저팀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thumbnail
      [한경에세이] 업그레이드 이야기

      ... 국격이 높아져 큰 박수를 받을 만하다고 생각한다. 효과적인 업그레이드를 위해 우리 국민 모두가 좋아하는 축구 관련 이야기를 소개하고자 한다. 필자는 월드컵유치위원회 임원으로서 수년간 봉사한 적이 있다. 그 기간에 상암경기장에서 K리그 대표팀과 바르셀로나팀의 경기를 관전할 기회가 있었다. 그때 축구협회의 어떤 기술위원으로부터 재미있는 이야기를 들었다. “드리블할 때 볼과 한국선수들의 발끝 거리는 3m이고, 바르셀로나 선수들은 1m이며, 최고 선수인 메시는 30㎝밖에 ...

      한국경제 | 2011.12.20 00:00 | 홍성호

    • thumbnail
      대전 김성준, 2012시즌 성남 일화에 새둥지

      ... 4골 7도움을 기록했다. 2011시즌 총 30경기에 출전해 2골 5동움으로 맹활약했다. 특히 크지 않은 키지만 지칠줄 모르는 체력과 정확한 볼배급으로 유상철 감독 부임 이후 국가대표급 미드필러로 각광받아왔다. 김성준은 "K리그 최고 명문구단인 성남으로 오게 되어 기쁘다. 개인적으로 성남에서 뛰게 된 것은 아시아챔피언스리그를 비롯한 큰 경기를 경험하면서 한걸음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며 "2012시즌 팬들의 기대에 보답하는 선수가 되겠다"고 ...

      한국경제 | 2011.12.19 00:00

    • thumbnail
      '2011 KFA 시상식' 20일 개최… 올해의 선수상은 누구 품으로?

      [정용구 기자] K리그 올해의 선수는 누굴까? 12월20일 축구회관에서는 '2011 대한축구협회(KFA) 시상식'이 열린다. 시상식과 함께 남녀 올해의 선수상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올해의 선수상은 남녀 각각 1명씩이며, ... 박주영(아스널), 이정수(알 사드), 곽태휘(울산), 염기훈(수원) 등이 투표 점수를 획득했다. 특히 전북을 정규리그 우승으로 이끈 이동국과 대표팀 주전 미드필더로 맹활하고 있는 기성용이 강력한 우승후보로 올라섰다. 여자 선수로는 ...

      한국경제 | 2011.12.17 00:00

    • thumbnail
      'K리그 신인왕' 이승기 통큰 회식, 선수단 전원에게 삼계탕 '팍팍'

      [정용구 기자] '2011 K리그' 신인왕을 차지한 이승기가 선수단에게 통큰 회식 자리를 마련했다. 12월13일 이승기는 연탄배달 봉사가 끝난 뒤 선수단을 불러 모아 삼계탕 집으로 안내했다. 이유인 즉슨 '2011 K리그' 신인왕 턱을 내기 위한 것. 당시 신인왕 수상 이후 가진 인터뷰를 통해 '계란 가지고는 안될 것 같다. 큰 걸 쏴야겠다"고 선언했던 바 있다. 여기서 말하는 계란은 광주의 전통을 이어가고 있는 것으로 대표팀 선발과 행사가 있으면 ...

      한국경제 | 2011.12.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