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431-16440 / 20,0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대전 시티즌, 김형범-한그루 영입 "공격력 한층 강화"

      ... 시티즌이 김형범(27)과 한그루(23)을 영입한다. 12월26일 대전은 "전북 현대에서 미드필더로 활약하고 있는 김형범을 임대 영입한다"고 전했다. 이어 "성남 일화 공격수 한그루를 영입했다"고 덧붙였다. 김형범은 2004년 K리그에 데뷔했으며, 개인 통산 122경기에 출장해 22득점, 14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K리그 최고의 프리키커로 불릴 만큼 정확하고 날카로운 킥이 강점이다. 또한 킥 능력과 스피드, 넓은 시야를 갖추고 있고 많은 경기 경험까지 가진 ...

      한국경제 | 2011.12.26 00:00

    • thumbnail
      최강희 "월드컵 예선까지만 맡겠다"

      ... 밖에서 지켜보면서 대표팀 사령탑은 절대적으로 외국인 감독이 맡아야 한다는 생각을 했다”며 “과연 내 판단대로 대표팀을 이끌 수 있을지 의문도 든다”고 말했다. 향후 대표팀 운영과 관련해 아시아 지역 3차 예선 쿠웨이트와의 경기를 K리그 선수 위주로 치르겠다고 밝혔다. 그는 “해외파 선수들은 소속팀에서 경기를 많이 뛰지 못하고 있어 경기력이나 체력, 감각 등이 떨어질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한국은 내년 2월29일 쿠웨이트와의 3차 예선 마지막 경기 결과에 따라 ...

      한국경제 | 2011.12.22 00:00 | 서기열

    • 최강희, 봉동이장 잠깐 접고 국대감독 취임

      ...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국가대표 팀 구성에 대해서는 "축구협회와 논의를 하겠지만 기존의 색깔과는 다른 방식의 대표팀 운영에 대한 고민을 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쿠웨이트 전에서의 해외파 활용은 경기 중요성을 감안해 K리그 선수를 주축으로 선발할 듯 싶다. 해외파의 경우 출전 경기가 적어 경기감이 상대적으로 떨어져 있을 것으로 판단하기 때문이다. -이동국과 박주영을 평가한다면 이동국은 현재 K리그 최고의 스트라이커다. 박주영은 비록 소속팀에서의 ...

      한국경제TV | 2011.12.22 00:00

    • 새 축구대표팀 사령탑에 최강희 감독

      임기는 월드컵 본선까지…'삼고초려'로 영입 프로축구 K리그 전북 현대의 최강희(52) 감독이 위기에 빠진 한국 축구를 구할 새로운 수장으로 뽑혔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기술위원회를 열어 최 감독을 ... 맡았다. 2005년 7월 전북의 지휘봉을 잡고 K리그에 복귀한 최 감독은 2006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팀을 정상으로 이끌었다. 최 감독은 2009년 K리그에서 첫 우승 트로피를 전북에 안기고 나서 올해 두 번째로 ...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새 축구대표팀 사령탑 최강희 유력

      올해 프로축구 K리그 전북 현대를 우승으로 이끈 최강희(52) 감독이 축구대표팀 사령탑을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오전 11시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 6층 회의실에서 기술위원회를 열어 새 월드컵 대표팀 감독을 ... 2006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정상으로 이끌면서 파란을 일으켰다. 최 감독은 마침내 2009년 K리그에서 전북에 창단 이후 첫 우승 트로피를 안겨줬다. 지난해 정규리그 3위로 아쉽게 2년 연속 우승을 놓친 최 감독은 ...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thumbnail
      '닥공' 최강희, 2014 월드컵 본선 이끈다

      프로축구 전북 현대를 K리그 명문 반열에 올려놓은 최강희 감독(52)이 위기의 대표팀을 구할 새로운 수장으로 선출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축구회관에서 기술위원회를 열어 최 감독을 월드컵 대표팀 사령탑으로 선출했다. 황보관 ... 2002년 아시안게임 대표팀 코치를 거쳐 2004년까지 축구대표팀 코치를 맡았다. 2005년 7월 전북의 지휘봉을 잡고 K리그에 복귀한 뒤 2006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팀을 정상으로 이끌었다. 최 감독은 2009년 K리그에서 ...

      한국경제 | 2011.12.21 00:00 | 서기열

    • thumbnail
      '2011 KFA 시상식' 기성용-지소연, 남녀 올해의 선수 선정

      [정용구 기자] 기성용(22,셀틱)과 지소연(20,고베 아이낙)이 '2011 K리그'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12월20일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는 '2011 대한축구협회(KFA)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 가장 ... 6도움을 기록하며 팀을 우승으로 이끌었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 남녀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기성용과 지소연은 각각 리그 일정으로 인해 참가하지 못했으며, 기성용의 아버지 기영옥 씨, 지소연의 어머니 김애리 씨가 각각 대리 수상했다. ...

      한국경제 | 2011.12.21 00:00

    • 새 축구대표팀 사령탑에 최강희 감독

      계약기간은 미정..'삼고초려' 통해 영입 프로축구 K리그 전북 현대의 최강희(52) 감독이 위기에 빠진 한국 축구를 구할 새로운 수장으로 뽑혔다. 대한축구협회는 21일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기술위원회를 열어 최 감독을 ... 맡았다. 2005년 7월 전북의 지휘봉을 잡고 K리그에 복귀한 최 감독은 2006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팀을 정상으로 이끌었다. 최 감독은 2009년 K리그에서 첫 우승 트로피를 전북에 안기고 나서 올해 두 번째로 ...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최강희 닥공축구' 대표팀에 이식될까

      ... 대한축구협회는 21일 기술위원회를 열어 최강희 전북 현대 감독을 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으로 확정했다. 최 감독은 올해 K리그에서 '닥공 축구'로 불리는 화끈한 공격축구를 앞세워 전북을 우승으로 이끌면서 절정의 지도력을 과시했다. 전북은 ... 떠오르고 있다. 월드컵 3차 예선 5경기에서 8골을 터트리는 맹활약을 펼친 박주영은 지난 8월 아스널 입단 이후 정규리그 경기에 한 번도 발탁되지 못했다. 이 때문에 당장 올해 K리그에서 전북 우승의 핵심 요원으로 뛴 공격수 이동국의 ...

      연합뉴스 | 2011.12.21 00:00

    • thumbnail
      대전 시티즌, 강원 공격수 정경호 영입

      ... 미드필더 지경득(인천) 등을 영입했다"고 전했다. 대전으로 유니폼을 갈아입은 정경호는 2004년 아테네올림픽, 2006년 독일월드컵에 출전해 측면 공격수로 맹활약했다. 또한 A매치에 41회 출전해 6골을 기록했다. 2003년 K리그 데뷔 후 9시즌 동안 216경기에 출장해 30골 14도움을 올린 베테랑 선수로, 빠른 스피드와 개인기를 겸비했다. 여기에 넓은 시야까지 갖춘 정상급 선수다. 대전은 정경호의 영입으로 측면 공격을 이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

      한국경제 | 2011.12.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