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6511-16520 / 19,9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의식불명 신영록, 어머니 목소리에 눈물

      ... 손가락과 발가락을 조금씩 움직이기 시작했다. 어머니의 목소리를 듣고는 눈물까지 흘렸다"고 전했다. 신영록이 입원한 제주한라병원의 의료진들은 신영록이 의식을 회복하는 초기 단계에 들어선 것으로 보고 있다. 신영록은 지난 8일 대구FC와의 K리그 경기 도중 부정맥에 의한 심장마비로 쓰러지고 나서 의식 불명 상태에 빠졌다. 의료진은 지난 10일부터 수면 약물을 투입하는 등 저체온 수면 치료를 시작해 손상을 입은 뇌를 안정시키는 데 열중했다. 신영록의 신체적 리듬이 안정을 ...

      연합뉴스 | 2011.05.19 00:00

    • [프로축구] 윤성효 감독 "부산 꺾고 분위기 반전"

      윤성효(49) 수원 삼성 감독은 이번 주말 부산 아이파크와의 국내 프로축구 K리그 맞대결을 최근의 부진을 털어낼 기회로 삼겠다고 밝혔다. 윤성효 감독은 부산과의 K리그 11라운드 홈 경기(21일 오후 6시·수원 월드컵경기)를 ... 1-1로 비겨 겨우 연패 사슬을 끊었다. 하지만 성남과의 경기에서도 무기력하기는 마찬가지였다. 윤 감독이 "챔피언스리그에서는 예상대로 잘 가고 있는데, K리그에서 조금 부진하다. K리그에서 더 선전해야 한다"고 말한 것도 이 때문이다. ...

      연합뉴스 | 2011.05.19 00:00

    • 축구대표 박주영, 6월12일 정유정씨와 결혼

      ... 체육학과 재학 중이던 2005년 같은 학교 고려대 정치학과 학생이던 정씨와 '캠퍼스 커플'로 지냈고 6년여 만에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정씨는 고려대 대학원에서 정치학 석사과정을 밟고 있다. 박주영은 대학교 2학년이던 2005년 K리그 FC서울에 전격 입단해 그해 4월 프로 데뷔골을 터트리고 나서 유니폼 상의를 들어 올려 속옷에 그려진 하트 모양과 굼벵이모양의 애벌레 그림을 보여주는 '굼벵이 세리머니'를 펼쳤다. 전재홍기자 jhjeon@wowtv.co.kr

      한국경제TV | 2011.05.17 00:00

    • thumbnail
      축구대표 박주영, 6월12일 정유정씨와 결혼

      ... 골인하게 됐다. 정씨는 고려대 대학원에서 정치학 석사과정을 밟고 있다. 박주영은 대학교 2학년이던 2005년 K리그 FC서울에 전격 입단해 그해 4월 프로 데뷔골을 터트리고 나서 유니폼 상의를 들어 올려 속옷에 그려진 하트 모양과 ... 평가전 때 조광래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에 소집될 예정인 박주영은 이번 시즌 성적을 바탕으로 AS모나코를 떠나 유럽 빅리그로의 이적을 추진하고 있다. 소속팀 모나코는 정규리그 2경기를 남겨둔 가운데 8승17무11패(승점 41)로 강등권인 ...

      연합뉴스 | 2011.05.17 00:00

    • 박지성재단 베트남 자선축구 박주영 동참

      ... 정조국(오세르), 이영표(알 힐랄), 이청용(볼턴)이 이미 자선축구를 함께하기로 했고, 박주영과 기성용, 남태희가 참가의사를 전해왔다고 밝혔다. 또 일본 축구대표팀에서 활약했던 나카타 히데토시와 마쓰이 다이스케(그르노블), 지난해 K리그 수원에서 뛰었던 리웨이펑(톈진 테다)과 지충국(옌볜)이 참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경기의 타이틀 스폰서는 두산중공업이 맡게 돼 경기 명칭은 '제1회 두산 아시안드림컵'으로 확정됐다. 1995년 베트남에 진출한 두산중공업은 ...

      연합뉴스 | 2011.05.17 00:00

    • 마라도나, UAE 알 와슬과 2년 감독 계약

      ... AP통신은 17일(한국시간) 지난해 아르헨티나 축구대표팀 사령탑을 맡아 8강 진출을 이끌었던 마라도나가 알 와슬과 2년 감독 계약을 했다고 전했다. 마라도나는 2013년 5월까지 알 와슬을 지휘한다. 알 와슬은 올 시즌 UAE 리그 12개 팀 4위에 올랐고, 한국 K리그 포항 스틸러스를 이끈 세르지오 파리아스(44·브라질)가 지난달까지 감독으로 활동했던 팀이다. 브라질의 '축구 황제' 펠레와 함께 20세기 최고의 축구 선수로 꼽히는 마라도나는 선수 시절 165㎝의 ...

      연합뉴스 | 2011.05.17 00:00

    • 구자철 "올림픽 예선전부터 뛰고 싶다"

      ... 뜻이 쉽게 꺾이지 않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석 달여 만에 한국땅을 밟은 구자철은 당분간은 휴식을 취하고 싶다고 말했다. 지난해 K리그를 뛰다 광저우 아시안게임에 나섰던 구자철은 올해 1월 카타르에서 열린 아시안컵에도 출전하는 등 강행군을 했다. 독일 분데스리가의 볼프스부르크에 입단하자마자 정규리그에서 뛰었던 구자철은 이미 지칠 대로 지쳤다. 하지만 A대표팀과 올림픽대표팀을 오가며 다음 달 평가전을 치를 계획이라 마음 놓고 쉴 수만은 없는 ...

      연합뉴스 | 2011.05.17 00:00

    • thumbnail
      <뮤직뱅크>, 음반과 음원 중 어떤 선택을 해야할까

      ... 없다는 주장이다. 팬층이 두터운 가수들의 팬들이 음반을 많이 사서 1위를 한다면 결국 프로그램 순위가 '그들만의 리그'가 아니냐는 반론이 불거진 것이다. 그러나 이에 대해 측은 규정에 따라 순위가 정해진 것이기 때문에 문제될 것이 ... 2008년부터 디지털 음원 60%, 시청자 선호도 10%, 음반판매 10%, 방송횟수 20%의 비율로 만든 '뮤직뱅크 K-차트'로 순위를 선정해왔다. 이전부터 나름의 원칙을 유지한채 순위를 정했다는 설명이다. 또한 김 PD는 “음원이 ...

      텐아시아 | 2011.05.16 16:22 | 편집국

    • 제주 신영록, 가사상태서 저체온 수면치료

      한라병원 "의식회복 시기 신중 결정" 부정맥에 의한 급성 심장마비로 쓰러진 프로축구 K리그 제주 유나이티드의 공격수 신영록(24)이 13일 가사상태에서 저체온 수면 치료에 들어갔다. 제주한라병원 김상훈 대외협력처장은 13일 오후 브리핑을 통해 "의료진은 간질파를 억제하기 위해 뇌기능 억제재를 이용, 신 선수를 가사상태로 유지하고 있다"며 "뇌가 더 이상 손상되지 않도록 저체온요법도 병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 처장은 "신 선수는 지금까지 전해질 ...

      연합뉴스 | 2011.05.13 00:00

    • [프로축구] 서울 최용수 "홈 4연전 모두 이길 것"

      ... 확신이 든다"고 말했다. 황보관 전 감독이 성적 부진에 대한 책임을 지고 물러난 후 지휘봉을 잡은 최 감독대행은 K리그에서 2승,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1승1무를 기록하며 팀 분위기를 확 바꿨다. 서울은 15일 ... 챙겨주시기도 한다"며 달라진 팀 분위기를 전했다. 시즌 초반 수비수로 변신했다가 최근 공격수로 돌아와 AFC 챔피언스리그 경기에서 골까지 넣은 방승환은 "요즘 컨디션이 많이 올라왔다"며 이기는 축구를 하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구리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11.05.13 00:00